저자 소개(2명)

이전

글 : 이승민 만든이 코멘트 보이기/감추기

  글 : 이승민
관심작가 알림신청
서울에서 태어났습니다. 원래 글쓰기를 정말 싫어했어요. 깁스를 하고 텔레비전을 멍하니 보는 게 지겨워서 일기를 쓰기 시작했어요. 여러분도 매일 일기를 써 보세요. 여러분의 하루가 근사한 이야기라는 것을 알게 될 것입니다. 지금까지 쓴 책으로는 「숭민이의 일기」 시리즈와 『천하무적 개냥이 수사대』 『어쨌든 이게 바로 전설의 권법』 『매일 보리와』 『병구는 600살』 『송현주 보러 도서관에』 『지유와 비밀의 숲』과 「우주 탐험단 네발로행진호」 시리즈가 있습니다.

서울에서 태어났습니다. 머릿속 여러 상상을 연결해서 이야기로 만드는 작업을 너무나 사랑합니다. 다양한 이야기를 많이 만들고 싶다는 생각을 늘 합니다. 지금까지 쓴 책으로는 『내 다리가 부러진 날』, 『나만 잘하는 게 없어』, 『맘대로 되는 일이 없어!』, 『어쨌든 이게 바로 전설의 권법』, 『마두 탐정 사무소』, 『매일 보리와』, 『병구는 600살』, 『송현주 보러 도서관에』, 『지유와 비밀의 숲』과 「천하무적 개냥이 수사대」, 「숭민이의 일기」, 「우주 탐험단 네발로행진호」 시리즈가 있습니다.

이승민의 다른 상품

그림 : 하민석 만든이 코멘트 보이기/감추기

  그림 : 하민석
관심작가 알림신청
경상남도 김해에서 태어났습니다. 1997년 한겨레 문화센터 만화전문반을 다니면서 만화가의 길로 들어섰습니다. 쓰고 그린 책으로 〈이상한 마을에 놀러 오세요〉 〈안녕, 전우치?〉 시리즈와 《도깨비가 훔쳐 간 옛이야기》 《탐정 칸의 대단한 모험》이 있습니다. 《정신 차려, 맹맹꽁!》에 글을 썼고, 《삐오삐오 병원 24시》 《알들아, 자연사 박물관에 가자!》 《생쥐 볼프강 아마데우스》 등에 그림을 그렸습니다.

하민석의 다른 상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