저자 소개(2명)

이전

저 : 한스 울리히 그림 만든이 코멘트 보이기/감추기

  저 : 한스 울리히 그림
관심작가 알림신청
Hans-Ulrich Grimm
1989년부터 1996년까지 독일의 대표적인 시사주간지 《슈피겔》의 편집자로 활동한 저널리스트이자 프리랜서 저술가다. 다년간 가공식품들이 건강에 미치는 영향과 식품업체들의 은폐되고 미화된 마케팅 전략을 연구했다.
네슬레와 크노르 등에서 만드는 모든 제품을 자신의 부엌에서 추방시켰고, 시장과 농부들에게서 신선한 제품을 직접 구입하고 있다. 그는 먹는 것과 건강은 따로 떨어질 수 없다고 믿는다. 그사이 25만 부가 팔린 저서 《수프의 거짓》은 현대 식품 비평의 고전이 되었고 그는 베스트셀러 작가로 유명해졌다. 이 책 《위험한 식탁》에서 저자는 국책 연구소와 기업 연구실의 학자들이 결탁해 건강에 예민한 소비자들에게 피해를 주는 사례들을 조사함으로써 식품 기업들의 사업 전략이 어떻게 우리의 건강을 위협하고 있는지를 한층 더 깊이 보여준다. 대표적인 저서로 《치명적인 햄버거》, 《음식의 덫-우리의 먹을거리를 조작하는 식품 산업》, 《내 아이의 뇌를 공격하는 나쁜 식품들》, 《비타민 쇼크》 등이 있다. 홈페이지 www.food-detektiv.de.을 운영하고 있다.

역 : 이수영 만든이 코멘트 보이기/감추기

  역 : 이수영
관심작가 알림신청
성균관대학교 독문학과를 졸업하고, 독일 쾰른대학교에서 문학과 철학을 공부했다. 지금은 전문번역가로 인문, 음악, 미술, 청소년 교양 분야의 책을 우리말로 옮기고 있다. 청소년을 위한 책으로는 『왜 세계화가 문제일까?』, 『청소년을 위한 환경 교과서』, 『세상의 나무』, 『세상의 금속』, 『오, 철학자들!』, 『왜 우리는 생각대로 행동하지 않을까』 등을 번역했다.

이수영의 다른 상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