저자 소개(2명)

이전

저 : 문영숙 만든이 코멘트 보이기/감추기

  저 : 문영숙
관심작가 알림신청
1953년 충남 서산 출생. 2004년 제2회 ‘푸른문학상’과 2005년 제6회 ‘문학동네어린이문학상’을 수상하며 본격적으로 작품 활동을 시작했고, 2012년 서울문화재단 창작지원금을 받았다. 잊지 말아야 할 우리 민족의 역사를 어린 독자들에게 알리는 소설을 주로 쓰고 있다.

현재 독립운동가 최재형기념사업회 이사장과 안중근 홍보대사를 맡고 있으며 코리안 디아스포라 작가로 인문학 강연, 롯데크루즈 선상강연을 하며 창작 활동을 하고 있다. 대표작으로는 『늦게 핀 꽃이 더 아름답다』, 청소년 역사소설 『그래도 나는 피었습니다』, 『꽃제비 영대』, 『에네껜 아이들』, 『까레이스키, 끝없는 방랑』, 『독립운동가 최재형』, 『글뤽 아우프: 독일로 간 광부』, 장편동화 『무덤 속의 그림』, 『검은 바다』, 『궁녀 학이』, 『색동저고리』, 『아기가 된 할아버지』, 『개성빵』, 『벽란도의 비밀청자』, 『그래도 나는 피었습니다』, 『사건과 인물로 본 임시정부 100년』 등이 있다. 장편소설 『꽃제비 영대』는 영어와 독일어로, 『그래도 나는 피었습니다』는 영어『Trampled Blossoms』로 번역되었다.

그림 : 홍선주 만든이 코멘트 보이기/감추기

  그림 : 홍선주
관심작가 알림신청
어린이책에 그림을 그립니다. 그린 책으로 『흰산 도로랑』 『무지무지 힘이 세고, 대단히 똑똑하고, 아주아주 용감한 당글공주』 『벽란도의 비밀 청자』 『초정리 편지』 등이 있고, 쓰고 그린 책으로 『모두 모두 안녕하세요!』 등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