저자 소개(3명)

이전

저 : 샘 스톨 만든이 코멘트 보이기/감추기

  저 : 샘 스톨
관심작가 알림신청
Sam Stall
샘 스톨은 『인디애나폴리스 먼슬리』의 편집자를 지냈고, 현재는 집필 활동에만 전념하며 인디애나폴리스에서 부인 자미와 세 마리 개와 함께 산다. 함께 살던 고양이 테드는 최근 18세의 나이로 숨을 거두었다. 부부는 현재 새끼 고양이를 입양하려고 하고 있다. 주요 저서로는 『고양이 주인을 위한 매뉴얼The Cat Owner’s Manual』(공저) 『개 주인을 위한 매뉴얼The Dog Owner’s Manual』(공저) 『문명을 바꾼 100마리 개100 Dogs Who Changed Civilization: History's Most Influential Canines』 『드라큘라의 후계자: 인터렉티브 미스터리Dracula's Heir: An Interactive Mystery』 『CSI: 인터렉티브 미스터리CSI: An Interactive Mystery』 『옥수수 공화국Corn Country』 등이 있다.

저 : 데이비드 브루너 만든이 코멘트 보이기/감추기

  저 : 데이비드 브루너
관심작가 알림신청
David Brunner
30년간 개와 고양이를 치료해온 수의학 전문의로, 미국 인디애나폴리스에서 동물병원을 운영하고 있다. 저서로 『고양이 상식사전』(공저) 등이 있다. 검은 래브라도 리트리버인 루시와 노엘, 그리고 마우스라는 이름을 가진 멋진 고양이를 키우고 있다.

역 : 문은실 만든이 코멘트 보이기/감추기

  역 : 문은실
관심작가 알림신청
홍익대학교 불어불문학과를 졸업했다. 어렸을 때의 꿈은 건축가였지만, 영화 [에린 브로코비치]를 본 후부터는 무언가 집요하게 조사하고 탐구하며 결실을 맺는 직업, 예컨대 평전 작가 같은 것에 대한 갈망이 생겼고, 그 소망은 가슴 한켠에서 지금도 여전히 유효하다. 영화를 참 좋아해서 한때 다큐멘터리 작가가 되겠다고 캠코더를 메고 다녔던 적도 있었다.

한국과 미국 보스턴에 머물며 10여 년간 출판기획과 취재를 하면서 대중 문화 자유기고가와 영미권 도서 번역가로 활동해왔다. 미국 드라마 시리즈에 대해서 그녀만큼 깊이 있으면서 재미있게 쓰고 얘기할 수 있는 사람이 또 있을까 싶을 만큼 자타가 인정하는 우리나라 최고의 미국 드라마 평론가이기도 하다. 함께 여행을 떠나고 싶은 사람은 일본의 만화가 아다치 미츠루, 골프채는 잡아본 적도 없지만 18홀 라운딩을 함께 하고픈 사람을 한 명 고르라면 단연코 메이저리그 투수 페드로 마르티네즈다. 향후 배워보고 싶은 것으로는 "브라더 미싱으로 예쁜 원피스 만들기" "매킨토시로 그림 그리기" "나이스한 강아지 그루밍 기술" 등이 있으며, 죽기 전에 꼭 해보고 싶은 것으로는 "야구장의 몇 만 관중 앞에서 시구하기" "험머 타고 북미 대륙횡단하기" "플레이 스테이션 위닝 일레븐 게임에서 오버헤드킥 성공시키기" 등이 있다.

직접 쓴 책으로는 『미드 100배 즐기기 시즌 1』, 『위트 상식사전 프라임』이 있고, 옮긴 책으로는 『야구 교과서』, 『첼시』, 『리버풀』, 『유쾌한 깨달음』, 『자연과학 상식사전』, 『디자인이 만든 세상』, 『하버드가 지배한다』, 『마이 히어로』,『훈육의 심리학』, 『나 누주드, 열 살 이혼녀』, 『마테크』, 『그 여자의 살인법』, 『냉동 인간』, 『수비의 기술』, 『외지인의 죽음』 『매춘부의 죽음』, 『대식가의 죽음』, 『잔소리꾼의 죽음』, 『돌런갱어 시리즈』(전5권), 『몸을 긋는 소녀』, 『언더베리의 마녀들』, 『뼈 모으는 소녀』등이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