저자 소개(2명)

이전

저 : 데이비드 드레먼 만든이 코멘트 보이기/감추기

  저 : 데이비드 드레먼
관심작가 알림신청
David Dreman
뛰어난 심리적 통찰력으로 시장을 이긴 역발상 투자의 귀재, 데이비드 드레먼은 역발상을 사고의 축으로 하고 투자심리에 기반하여 역발상 투자이론을 만들었다. 남들이 버린 쓰레기(?) 주식가운데 저평가주를 발굴, 대박을 일궈 ‘역발상의 제왕’ ‘투자계의 요다(Yoda)’란 찬사를 받았다. ‘역발상의 학장’이라 불리기도 하는데 이는 그가 월가에서는 드물게 현장형 펀드매니저이면서 탄탄한 이론을 지녔기 때문이다.

그는 1936년 캐나다 위니펙에서 태어났다. 법학 전공으로 박사학위를 땄지만 그는 50년 이상 위니펙 상품거래소 회원이자 투자 전문가로 활동한 아버지의 영향을 받아 주식에 눈을 떴다. 아버지는 늘 전문가들이 틀렸다며 단순한 반대가 아닌 데이터 리서치에 근거해 판단했다고 한다. 현상을 있는 그대로 받아들이기보다 의심하고 질문하는 아버지의 태도에서 크게 배운 그는, 이러한 태도가 역발상 투자전략의 씨앗이 되었다고 말한다. 1965년 캐나다에서 월가로 옮겨 입사 이후 주요 포스트를 거치며 샐러리맨으로는 드물게 투자담당 중역까지 올랐다. 1977년 뉴저지 레드뱅크에 ‘드레먼밸류매니지먼트’를 설립하였고 1989년까지 사장 이후엔 회장을 맡아 회사를 급성장시켰다. 현재 회장 겸 최고투자책임자로 펀드를 직접 운용하고 있다.

이 회사는 역발상 전략의 선구자로서, 40억 달러가 넘는 개인 및 기관의 자금을 운용하고 있다. 그는 평론가들이 격찬한 『심리와 주식시장Psychology and the Stock Market』과 『역발상 투자전략Contrarian Investment Strategy』을 썼다. 한때는 투자 전문지 편집장을 지냈으며 현재는 「포브스Forbes」의 선임 투자 칼럼니스트다. 그의 성공적 기법에 관한 기사는 「뉴욕타임스」, 「월스트리트저널」, 「포천」, 「배런스」, 「비즈니스위크」, 「뉴스위크」, 기타 수많은 전국 간행물에 게재되었다. 그는 아내 및 두 자녀와 함께 콜로라도 주 아스펜Aspen에 살고 있으며, ‘Contrarian’(역발상호)라는 요트를 갖고 있다.

역 : 신가을 만든이 코멘트 보이기/감추기

  역 : 신가을
관심작가 알림신청
서울대학교 영어영문학과를 졸업하고 서울대학교 인문대학원 영문학 석사과정을 수료하였다. 현재 외국계기업 한국 지사에 근무 중이며, 경제경영 분야의 국제적 감각으로 번역 프리랜서로도 활동하고 있다. 역서로는 알렉산더 엘더 박사의 『심리투자 법칙』, 토마스 K. 카 박사의 『추세매매 기법: 추세와 친구가 되라』, 존 볼린저의 『볼린저 밴드 투자기법』, 토마스 K. 카 박사의 『추세와 친구가 되라』, 반 K. 타프의 『슈퍼 트레이더』 등이 있다.

신가을의 다른 상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