저자 소개(2명)

이전

저 : 고레에다 히로카즈 만든이 코멘트 보이기/감추기

  저 : 고레에다 히로카즈
관심작가 알림신청
Hirokazu Koreeda,これえだ ひろかず,是枝 裕和
영화감독. 1962년 도쿄에서 태어났다. 와세다대학 제1문학부 문예학과를 졸업한 뒤, TV 방송 제작회사 티브이맨유니언에 입사해 주로 다큐멘터리 방송을 연출했다. 이때 경험을 바탕으로 우리 주변의 이웃과 시대의 사회상을 사실적으로 그려내는 영화 세계를 구축했다. 1995년 <환상의 빛>으로 첫 영화를 찍었고, 2004년 개봉한 <아무도 모른다>는 주연 야기라 유야가 칸국제영화제에서 사상 최연소로 남우주연상을 수상하며 크게 주목받았다. 2013년 키키 키린과 함께한 세 번째 작품 <그렇게 아버지가 된다>로 칸국제영화제 심사위원상을 수상한 이듬해, 티브이맨유니언에서 독립한 뒤 니시카와 미와, 스나다 마미 등과 함께 제작자 집단 ‘분부쿠’를 설립했다. 2018년 키키 키린과의 여섯 번째이자 마지막 작품이 된 <어느 가족>이 칸국제영화제에서 황금종려상을 수상하며 명실공히 세계적 거장으로 자리매김했다. 국내 출간된 저서로 『걷는 듯 천천히』 『영화를 찍으며 생각한 것』 등이 있으며, 현재 첫 한국영화 <브로커> 촬영을 준비 중이다.

고레에다 히로카즈의 다른 상품

역 : 장선정 만든이 코멘트 보이기/감추기

  역 : 장선정
관심작가 알림신청
서강대학교와 홍익대학원에서 공부했다. 출판계에 입문한 이래, 주로 해외문학을 담당하는 문학편집자로 일하고 있다. 고레에다 히로카즈의 《좀도둑 가족》, 네코마키의 ‘콩고양이’ 시리즈, 야마다 모모코의 《섹시함은 분산실에 두고 왔습니다》 등을 우리말로 옮겼다.

장선정의 다른 상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