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개(2명)

이전

저 : 안 베르 만든이 코멘트 보이기/감추기

  저 : 안 베르
관심작가 알림신청
Anne Bert
프랑스 보르도에서 태어났다. 소설가이자 편집기획자로 활동하며 빠르게 변화하는 시대와 사람들의 욕망에 주목하는 글을 썼다. 2015년, 근위축성측삭경화증(루게릭병) 진단을 받고 삶과 죽음에 관한 인간의 권리에 대해 치열하게 고민했다. 이후 프랑스의 존엄사 합법화를 위해 온라인 청원, 건강부 장관과의 긴 통화, 기자회견 등의 적극적인 활동을 보였다. 2017년 1월, 프랑스 대통령 선거 기간에는 대선 후보자들에게 ‘생의 마지막을 스스로 선택할 권리’를 주장하는 공개서한을 보내 화제가 되었다. 2017년 10월 2일, 59세의 나이에 벨기에로 가 스스로 생을 완성했고, 10월 4일 이 책이 출간되었다. 프랑스의 존엄사법 개정안은 2018년 2월 국회에 제출되어 논의 중이다.

역 : 이세진 만든이 코멘트 보이기/감추기

  역 : 이세진
관심작가 알림신청
서강대학교 철학과를 졸업하고 같은 학교 대학원에서 불문학 석사 학위를 받았다. 프랑스 랭스 대학교에서 공부했으며, 지금은 다른 나라의 재미난 책을 우리말로 옮기는 전문 번역가로 활동 중이다. 『내가 여기에 있어』, 장 자크 상페의 「돌아온 꼬마 니콜라」 시리즈, 수지 모건스턴의 「엠마」 시리즈, 『밖에 나가 놀자!』, 『마리 퀴리』, 『나는 생각이 너무 많아』, 『모두가 세상을 똑같이 살지는 않아』, 『보부아르, 여성의 탄생』, 『파도가 지나간 후』, 『설국열차』, 『체리토마토파이』, 『음악의 기쁨』 1·2·3·4, 『나는 왜 네가 힘들까』, 『나, 꽃으로 태어났어』, 『내가 여기에 있어』, 『여섯 개의 도덕 이야기』 등 많은 책을 우리말로 옮겼다.

이세진의 다른 상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