저자 소개(2명)

이전

저 : 이케이도 준 만든이 코멘트 보이기/감추기

  저 : 이케이도 준
관심작가 알림신청
Jun Ikeido,いけいど じゅん,池井戶 潤
1963년생으로 게이오 대학을 졸업하고 대형 은행에서 일했다. 1998년 『끝없는 바닥』으로 44회 에도가와 란포상을 수상하며 소설가로 데뷔했다. 2010년 『철의 뼈』로 31회 요시카와 에이지상 문학 신인상, 2011년 『변두리 로켓』으로 145회 나오키상을 수상하며 명실상부한 일본의 국민작가로 떠올랐다. 경이적인 시청률을 기록한 드라마 [한자와 나오키] 원작 소설 『한자와 나오키』 시리즈를 비롯해 『샤일록의 아이들』. 『하늘을 나는 타이어』, 『루스벨트 게임』, 『일곱 개의 회의』, 『육왕』, 『아키라와 아키라』, 『노사이드 게임』 등 30여 편 이상의 작품을 썼고, 출간 작품마다 드라마와 영화로 제작되었다.

나오키상을 수상한 이후 첫 작품인 『루스벨트 게임』은 야구와 기업 경영을 접목시킨 새로운 시도를 성공적으로 보여준 작품이다. “야구에서 가장 재미있는 게임 스코어는 8 대 7이다”라는 프랭클린 루스벨트 대통령의 말에서 따온 제목처럼 엎치락뒤치락하는 야구의 짜릿한 승부와 긴박감 넘치는 경영의 세계를 흥미진진하게 보여주며, 숫자와 성과 아래에 가려진 사람들의 다채로운 삶을 누구나 공감하고 존중할 수 있도록 그리고 있다. 출간 이후 누적 100만 부 이상 판매되고 TBS에서 동명의 드라마로도 제작된 이 작품으로 이케이도 준은 최고의 스토리텔러이자 엔터테인먼트 작가임을 다시 한 번 입증했다.

“등장인물의 수만큼 인생이 있고, 인간의 삶을 써가는 것이 자신의 문학”이라고 믿는 이케이도 준은 모든 삶을 존중하는 마음을 담은 진한 재미가 있는 소설로 ‘이케이도 브랜드’를 확립하며 독자들의 사랑을 한 몸에 받고 있다.

이케이도 준의 다른 상품

역 : 심정명 만든이 코멘트 보이기/감추기

  역 : 심정명
관심작가 알림신청
서울대학교 서양사학과를 졸업하고 같은 학교 대학원 비교문학 협동과정에서 석사학위를, 오사카대학교 문학연구과에서 박사학위를 받았다. 현재 조선대학교 인문학연구원에서 HK교수로 재직 중이다. 도미야마 이치로의 『유착의 사상』을 번역했으며 그 외에도 『스트리트의 사상』 『처음 만난 오키나와』 등을 번역했다. 저서로 『탈 전후 일본의 사상과 감성』(공저) 『민주주의 증언 인문학』(공저) 등이 있다.

심정명의 다른 상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