저자 소개(2명)

이전

저 : 짐 매켈비 만든이 코멘트 보이기/감추기

  저 : 짐 매켈비
관심작가 알림신청
Jim McKelvey
* 세계 최고 핀테크 기업 ‘스퀘어’의 공동창업자
* 비영리 프로그래머 교육재단 ‘론치코드’를 만든 사회사업가
* 현 세인트루이스 연방준비제도 사외이사

짐 매켈비는 세계 최고 핀테크 기업 ‘스퀘어’의 공동창업자로 2010년까지 스퀘어 이사장을 지냈고 현재도 계속 이사직을 맡고 있다. 그가 디자인한 카드 리더기는 2011년에 뉴욕 현대미술관에 전시되기도 했다.
기업을 통해 세상을 공정하게 만들고 사회를 더욱 나은 곳으로 만드는 데에 관심이 많다. 그를 위해 비영리 프로그램 교육재단 ‘론치코드’와 온라인 콘텐츠 선순환을 위한 매체 ‘인비저블리’를 만들었으며, 그 외에도 유리공예 교육 센터인 ‘써드 디그리 글래스 팩토리’를 운영 중이다. 세인트루이스 워싱턴대학교 162년 역사상 역대 최대 규모의 금액을 기부하여 화제가 되기도 했다.
2017년, 세인트루이스 연방준비제도 사외이사로 임명되었다.

역 : 정지현 만든이 코멘트 보이기/감추기

  역 : 정지현
관심작가 알림신청
스무 살 때 남동생의 부탁으로 두툼한 신시사이저 사용설명서를 번역해준 것을 계기로 번역의 매력과 재미에 빠졌다. 현재 미국에 거주하며 출판번역 에이전시 베네트랜스 전속 번역가로 활동 중이다. 옮긴 책으로는 『마흔이 되기 전에』, 『지금 하지 않으면 언제 하겠는가』, 『타이탄의 도구들』, 『5년 후 나에게』, 『그해, 여름 손님』, 『하루 5분 아침 일기』, 『나는 왜 너를 사랑하는가』, 『헤드 스트롱』, 『단어 탐정』, 『나를 알아가는 중입니다』, 『차별화의 천재들』 등이 있다.

정지현의 다른 상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