저자 소개(2명)

이전

글그림 : 전이수 만든이 코멘트 보이기/감추기

  글그림 : 전이수
관심작가 알림신청
동화작가. 2008년에 태어난 물고기자리 남자아이. 4남매의 맏이로서 언제나 엄마 생각, 동생들 생각 먼저 하는 배려심 많은 아이지만, 여느 아이들처럼 매일매일 새로운 꿈을 꾸고 엉뚱한 생각을 많이 한다. 푸른 바다가 있고 맑은 바람이 부는 제주의 자연 속에서 재미난 그림을 그리고 있다. 8살이던 2016년 겨울 『꼬마악어 타코』를 시작으로 『걸어가는 늑대들』, 『새로운 가족』 등의 그림책과 그림 에세이 『소중한 사람에게』, 『나의 가족, 사랑하나요?』, 에세이 『마음이 처음 만들어졌을 때부터』를 출간했다. SBS 영재발굴단에 소개된 이후 수차례의 개인전과 기획전 등 다양한 활동을 이어 오다, 지속적인 작품 활동과 사회 공헌 활동을 위해 제주시에 갤러리 ‘걸어가는 늑대들’을 만들어 미얀마 난민학교, 아프리카 친구들, 제주 미혼모 센터, 국경 없는 의사회 등 주변의 어려운 이웃을 돕고 있다.

전이수의 다른 상품

글그림 : 김나윤 만든이 코멘트 보이기/감추기

  글그림 : 김나윤
관심작가 알림신청
글을 쓰고 그림을 그리는 네 아이의 엄마. 아이들이 자동차나 벽에 온통 그림을 그려도, 플리 마켓에 가서 장사를 하겠다고 해도, 소아암 환자를 돕기 위해 머리카락을 몇 년씩 길게 길렀다가 자른다고 해도 아이들의 생각을 지지하고, 그 이야기들을 언제나 들어 주는 든든한 엄마다. 하루 종일 쉴 틈이 없어 지칠 때도 있지만, 아이들의 이야기와 아이들에게 해 주고픈 이야기들을 많은 분들과 나누기 위해 일기를 쓰듯 아이들과 함께 서로의 느낌을 주고받으며 다양한 방식으로 소통하고 글과 그림으로 남기고 있다. 지은 책으로 그림책 『몽당』, 에세이 『내가 너라도 그랬을 거야』가 있다.

김나윤의 다른 상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