확장메뉴
주요메뉴


미리보기 공유하기
중고도서

당당하게 때론 발칙하게

: 국제무대를 꿈꾸는 신입사원의 좌충우돌 성공기

정가
8,500
중고판매가
500 (94% 할인)
상태?
사용 흔적 많이 있으나, 손상 없는 상품
YES포인트
구매 시 참고사항
  • 중고샵 판매자가 직접 등록/판매하는 상품으로 판매자가 해당 상품과 내용에 모든 책임을 집니다.

[중고샵] 매장ON! 매장 배송 온라인 중고 서비스
[중고샵] 판매자 배송 중고 추천 인기샵 특별전
[중고샵] 매장ON! 대구물류편: 버뮤다대구지대
쇼핑혜택
현대카드
1 2 3 4 5

품목정보

품목정보
출간일 2002년 08월 31일
쪽수, 무게, 크기 223쪽 | 460g | 크기확인중
ISBN13 9788956370064
ISBN10 8956370060

중고도서 소개

사용 흔적 많이 있으나, 손상 없는 상품
  •  판매자 :   tree of life   평점5점
  •  특이사항 : 약간의 손때 얼룩 등 사용감 및 세월감 조금 있으나 속지 훼손없는 책입니다

책소개 책소개 보이기/감추기

외국계 기업에 취업해 1년 만에 국제무대에 선 주인공의 얘기를 통해 기업문화 적응, 성공하는 방법을 알려준다. 통, 번역 전문사이트를 운영했고 헤드헌터로 일한 저자가 자신이 직접 경험한 것을 바탕으로 가상의 주인공을 내세워 직장이라는 새로운 세계에 입문하고 성공하는 얘기를 쓴 책으로 외국계 기업 취업을 원하는 여성이나 취업을 앞둔 여성이 이 책을 통해 생생한 기업 현장을 미리 알 수 있다.

목차 목차 보이기/감추기

프롤로그 - 수줍음과 두려움을 뛰어넘어

1부 맹랑 진희, 어엿한 직장인이 되다
진희와의 인연, 빨리 만나보라구?
첫 출근, 청소하러 나왔어?
둘째 날, 내 자리가 탐난다고?
여기가 학교인 줄 알아?
내 자리가 탐난다면 포기하지 마
■ 현장 리포트 - 외국계 기업 취업, 이렇게 했다

2부 꿀 먹은 영어박사, 현장에서 입을 떼다
일주일째, Hello에 겁먹었어?
영어 이메일 쓰기부터 시작해 보자
제발, 뭐라고 말 좀 할래?
어설픈 버터 발음이 더 이상해
진희가 지니로 새롭게 태어났어요
영어는 머리가 아니라 몸에 배어야 해
드디어, 영어에 불이 붙었구나
영어는 장난이 아니야
잘생긴 네이티브 스피커 찾는다구?
의사소통은 말로만 하는 게 아니지
사적인 질문은 삼가는 게 좋아
큰일을 한 역사적인 날이네
김치는 영어로 이렇게 설명하면 돼
■ 현장 리포트 - 외국계 기업을 꿈꾼다 /

3부 먼 나라 이웃 나라, 국제매너 익히기
첫 해외출장, 빨리 국제무대로 나가야지
제, 꿈도 영어로 꾸는구나!
외국인, 모르는 사람이야
스스로 자신을 PR해 봐
언어는 문화와 함께 배우는 거야
로마에선 로마법을 따라야지
그러다, 와인과 사랑에 빠지겠다
런던 프로젝트, 이번엔 영국이야!
이젠 옷도, 국제적으로 입어야지
그러니까 대영제국이지
더치페이가 합리적일 수도 있어
■ 현장 리포트 - 영어가 전부는 아니다

4부 환골탈태, 국제무대에 화려하게 데뷔하다
더 배워서 오겠다니?
걱정 마, 이미 반은 왔어
홀로서기, 지니는 한국형 원더우먼이야
그럼, 준비 완료된 거지?
이젠 지니하고 해결하세요
■ 현장 리포트 - 외국계 기업의 여성 인재들

에필로그 - 당당하게 때론 발칙하게
부록 - 외국계 기업 취업정보, 직장 영어정보, 국제매너

저자 소개 관련자료 보이기/감추기

저자 : 김나미
1992년까지 해외에서 거주하였으며, 귀국 후 통, 번역 전문사이트 유레카코리아를 운영했고 헤드헌터와 벤처캐피탈의 외자유치 해외펀드를 담당했다. 은퇴 후, 자신의 직장경험과 전공을 살린 글쓰기에 몰두하고 있다. 일을 하면서 한편으론 연세대학교 국제학 대학원, 동국대학교 불교대학원, 연세대학교 철학과 박사과정을 이수(불교전공)하였으며, 저서로 『그림으로 만나는 달마』『사람아, 너는 어디서 와서 어디로 가느냐』『쫄지 마라! 이메일 영어』 등이 있으며 다수의 번역물이 있다.

책 속으로 책속으로 보이기/감추기

물론, 이렇게 대책 없는 여성들이 있겠는가만은, 10여 년 넘게 외국 생활을 하다 돌아와 직장에 몸을 담고 일하기 시작하면서, 나는 우리나라의 커리어 우면들의 모습을 보고 적잖이 당황스러웠다.

'여자이기 때문에 못한다는 게 어디 말이나 돼?' '영어도 잘하면서, 왜 외국인만 보면 벙어리가 돼?' '자신감을 가져! 언제까지 어려운 일은 남자들에게만 맡겨둘 거야?'
결국 이렇게 후배들에게 하던 잔소리들은 한두 가지로 모아졌다.
'두려워 마라!'
'자신감을 가져라!'
그렇다면 우리 나라의 커리어우먼들에게 프로의식이 부족한 건 '수줍음'과 '두려움' 때문이 아닐까?

정말 그랬다. 함께 일하면서 절실히 느낀 것은, 우리 나라 여성들이 능력이 부족하거나 일에 대한 열정이 없는 게 아니라는 사실이다. 목표가 없는 것은 더 더욱 아니다. 오히려 내가 만난 어떤 외국 여성들보다도 능력과 열정이 대단하며, 목표도 뚜렷하다.
--- 본문 중에서
  •  쿠폰은 결제 시 적용해 주세요.
1   500
뒤로 앞으로 맨위로 aniAlar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