확장메뉴
주요메뉴


소득공제 EPUB
파트너샵보기 공유하기
eBook

친구 여동생이 나한테만 짜증나게 군다 03권

[ EPUB ]
리뷰 총점10.0 리뷰 1건 | 판매지수 660
정가
5,000
판매가
5,000(종이책 정가 대비 36% 할인)
YES포인트
추가혜택
쿠폰받기
구매 시 참고사항
신상품이 출시되면 알려드립니다. 시리즈 알림신청
{ Html.RenderPartial("Sections/BaseInfoSection/DeliveryInfo", Model); }
매월 1~7일 디지털머니 충전 시 보너스머니 2배 적립
[READ NOW] 2021년 9월호
eBook 전종 10%할인+5%적립 무한발급 슈퍼쿠폰
9월 전사
예스24현대카드
1 2 3 4 5

품목정보

품목정보
출간일 2021년 07월 12일
이용안내
  •  배송 없이 구매 후 바로 읽기
  •  이용기간 제한없음
  •  TTS 가능?
  •  저작권 보호를 위해 인쇄 기능 제공 안함
지원기기 크레마, PC(윈도우), 아이폰, 아이패드, 안드로이드폰, 안드로이드패드, 전자책단말기, PC(Mac)
파일/용량 EPUB(DRM) | 27.87MB?
ISBN13 9791127860516

소개 책소개 보이기/감추기

기다리고 기다렸던 여름이 찾아왔다! "그렇게 됐으니 여름 방학에 잘 부탁해요~!" "여친의 권한을 팍팍 쓸 거야." 아키테루는 여름 방학 중에는 학교에 안 다니고 효율적으로 '5층 동맹'의 작업을 할 수 있을 거라며 기뻐했지만, 방에 눌러앉을 속셈인 이로하와 여친 입장을 내세우는 마시로의 공세는 날이 갈수록 맹렬해졌다.

그런 와중에 피치 못할 이유로 아키테루가 '무라사키 시키부 선생님'과 결혼하기로 하면서, 이로하와 마시로는 질투와 혼란의 소용돌이에 휘말린다. 트러블이 이어진 '5층 동맹'은 카오스적 상황 속에서 위문 여행으로 바다에 가기로 하는데…….

목차 목차 보이기/감추기

지난 권의 줄거리
프롤로그
제1화 친구 여동생이 나한테만 무섭게 군다
제2화 담임 선생님이 나한테만 타피오카
막간 이로하와 마시로 추적편
제3화 담임 선생님이 나한테만 찌찌하다
제4화 선생님의 여동생이 나한테만 살의
제5화 청춘의 해변을 우리만 우회
제6화 선생님 할아버지가 나한테만 ???
제7화 여관의 망령이 치명적인 굼벵이
막간 마시로와 카나리아
제8화 아침 여관에서 선생님만 새하얗다
제9화 전통 의식은 남녀 당사자에게만 짜증난다
에필로그 스미레와 마시로

저자 소개 (3명)

출판사 리뷰 출판사 리뷰 보이기/감추기

기다리고 기다렸던 여름이 찾아왔다!
“그렇게 됐으니 여름 방학에 잘 부탁해요~!”
“여친의 권한을 팍팍 쓸 거야.”
아키테루는 여름 방학 중에는 학교에 안 다니고 효율적으로 《5층 동맹》의 작업을 할 수 있을 거라며 기뻐했지만, 방에 눌러앉을 속셈인 이로하와 여친 입장을 내세우는 마시로의 공세는 날이 갈수록 맹렬해졌다.
그런 와중에 피치 못할 이유로 아키테루가 「무라사키 시키부 선생님」과 결혼하기로 하면서, 이로하와 마시로는 질투와 혼란의 소용돌이에 휘말린다.
트러블이 이어진 《5층 동맹》은 카오스적 상황 속에서 위문 여행으로 바다에 가기로 하는데…….
대인기 짜증 꽁냥 청춘 러브코미디, 여름 방학 편 제3권!

eBook 회원리뷰 (1건) 리뷰 총점10.0

혜택 및 유의사항?
구매 친구 여동생이 나한테만 짜증나게 군다 3권 내용 평점5점   편집/디자인 평점5점 스타블로거 : 수퍼스타 p* | 2021.08.08 | 추천0 | 댓글0 리뷰제목
다사다난했던 1학기가 끝나고 맞이한 여름방학. 아키테루는 이번 방학을 이용해 효율적인 작업을 할 수 있을 거라 여기고 거기에 대한 계획을 세웠지만, 이로하와 마시로의 어택과 어떠한 이유로 인하여 선생님과 결혼을 해야 하는 변수가 발생하면서 상황이 이상하게 흘러가기 시작하는 것이 이번 권의 흐름이라 볼 수 있지 않을까 싶었다. 작중 시점이 여름이다보니 전체적인 삽;
리뷰제목

다사다난했던 1학기가 끝나고 맞이한 여름방학. 아키테루는 이번 방학을 이용해 효율적인 작업을 할 수 있을 거라 여기고 거기에 대한 계획을 세웠지만, 이로하와 마시로의 어택과 어떠한 이유로 인하여 선생님과 결혼을 해야 하는 변수가 발생하면서 상황이 이상하게 흘러가기 시작하는 것이 이번 권의 흐름이라 볼 수 있지 않을까 싶었다.

작중 시점이 여름이다보니 전체적인 삽화들도 가볍다라는 느낌이 들었을 뿐 아니라 후반부 에피소드에 나오는 장면은 이번 권에서 가장 강렬했던 장면이 아닐까 싶었다.

댓글 0 이 리뷰가 도움이 되었나요? 공감 0
뒤로 앞으로 맨위로 aniAlar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