확장메뉴
주요메뉴


미리보기 공유하기
중고도서

나는 여전히 사람들의 마음은 선하다고 믿는다

: 안네 프랑크, ‘희망의 씨앗’에 관한 이야기

정가
12,800
중고판매가
6,400 (50% 할인)
상태?
최상 새 상품같이 깨끗한 상품
YES포인트
구매 시 참고사항
  • 중고샵 판매자가 직접 등록/판매하는 상품으로 판매자가 해당 상품과 내용에 모든 책임을 집니다.

[중고샵] 매장ON! 매장 배송 온라인 중고 서비스
[중고샵] 판매자 배송 중고 추천 인기샵 특별전
[중고샵] 매장ON! 대구물류편: 버뮤다대구지대
쇼핑혜택
현대카드
1 2 3 4 5

품목정보

품목정보
출간일 2018년 05월 23일
쪽수, 무게, 크기 152쪽 | 242g | 135*188*20mm
ISBN13 9788970656304
ISBN10 8970656308

중고도서 소개

최상 새 상품같이 깨끗한 상품

책소개 책소개 보이기/감추기

역사상 가장 엄혹했던 시절의 아름다웠던 어린 작가
안네 프랑크가 우리들 가슴에 심은 ‘희망의 씨앗’에 관한 이야기


이 책은 칠레를 대표하는 시인 마조리 아고신이 안네 프랑크의 숨 막혔던 짧은 생과 엄혹한 시간에도 결코 버리지 않았던 꿈과 희망을 현미경을 통해 바라보듯 정밀하게 묘사한 작품이다. 여기에 칠레의 저명한 일러스트레이터 프란시스카 야네즈의 삽화를 더해 한 편의 서정적인 다큐멘터리 영화를 보는 감동을 선사한다.

이 책에는 네덜란드 암스테르담 망명 시절의 10대 소녀 안네 프랑크의 모습이 그려진다. 시시각각 엄습해오는 죽음의 위협과 그것을 견뎌내는 유대인들의 비참한 모습을 희망이란 이름의 필터를 통해 바라보는 그녀의 순수 감성을 통해, 오늘을 사는 사람들은 인간은 끝내 무엇으로 살아야 하는지에 대한 답을 찾게 된다.

누구보다 삶의 소중함을 알았던 소녀의 숨 막혔던 짧은 생
한 편의 서정적인 다큐멘터리 영화를 보는 감동을 선물한다


대부분의 독자들은 안네 프랑크를 홀로코스트에서 죽은 가장 유명한 피해자로만 기억하지만, 작가는 안네가 혹독한 피난생활 중에도 가슴에 심은 ‘희망의 씨앗’을 포기하지 않았던 어린 작가로 기억되기를 바라며 이 책을 썼다.

독자는 이 책을 통해 안네가 다른 친구들과 같이 어울리고, 시를 쓰고, 나무와 대화를 나누고, 때로는 사랑에 빠지기도 한 소녀였다는 사실을, 다시 말해서 그 누구보다도 삶의 소중함을 알았던 소녀였음을 알게 될 것이다.

탁월한 감각의 글과 그림이 어우러진 이 책을 읽고 ‘나는 여전히 사람들의 마음은 선하다고 믿는다’고 썼던 안네와 마찬가지로 타인과의 다름과 차이를 인정하는 사람들이 더 많아졌으면 한다. 그것이 바로 안네의 꿈이자 이 책이 출간된 이유다.

저자 소개 (3명)

책 속으로 책속으로 보이기/감추기

자연과 햇빛, 자유,
당신 안에는 항상 아름다운 것들이
남아 있다는 것을 알아야 한다.
그 모든 것들이 당신을 도와줄 거라고 믿어야 한다. --- p.26

글을 쓸 때, 내 마음은 너무나 평화로워진다.
글을 쓸 때, 나는 신비롭고 비밀스러운 공간에서 끝없이 모험하는 달콤함을 느낀다.
나는 남들이 들으면 이상하게 여길 생각을 자주 한다.
예를 들어, 빗방울들을 내 가방 속에 집어넣으면 어떨까?
아니면 내 온몸을 반딧불로 채우면 어떨까? --- p.35

나는 아직 누구에게도 그런 적이 없지만,
너에게만은 모든 것을 믿고 고백하게 되기를 바란다.
그렇게 나는 너에게 위로와 안식을 구하고 싶다. --- p.76

그럴 리 없을 것이다.
나는 세상에는 여전히 정직하고 순수한 사람들이 많다고 믿는다.
나는 마음속에 도사린 작은 희망의 불씨를 절대로 꺼뜨리지 않겠다고 다짐한다.--- p.113

그런 날이 오면 삶의 소중함을 담은 시를 쓰겠다.
나의 오랜 꿈과 작은 창문을 통해 들어와 언제든 반갑게 나를 감쌌던 햇살에 대해서만 말하고 싶다.
삶을 에워싼 아름다움과 빛나는 희망에 대해서만 말하고 싶다.
--- p.135
  •  쿠폰은 결제 시 적용해 주세요.
1   6,400
뒤로 앞으로 맨위로 aniAlar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