확장메뉴
주요메뉴


소득공제 EPUB
미리보기 공유하기
eBook

최고의 하품 나는 맛

[ EPUB ]
첫번째 리뷰어가 되어주세요
정가
9,000
판매가
9,000(종이책 정가 대비 18% 할인)
YES포인트
구매 시 참고사항
{ Html.RenderPartial("Sections/BaseInfoSection/DeliveryInfo", Model); }
한 눈에 보는 YES24 단독 선출간
매월 1~7일 디지털머니 충전 시 보너스머니 2배 적립
★90일 대여점★ 이렇게 싸도 대여?
[READ NOW] 2022년 8월호
eBook 전종 10%할인+5%적립 무한발급 슈퍼쿠폰
8월 전사
쇼핑혜택
1 2 3 4 5

품목정보

품목정보
출간일 2021년 10월 06일
이용안내 ?
  •  배송 없이 구매 후 바로 읽기
  •  이용기간 제한없음
  •  TTS 가능?
  •  저작권 보호를 위해 인쇄 기능 제공 안함
지원기기 크레마,PC(윈도우),아이폰,아이패드,안드로이드폰,안드로이드패드,전자책단말기(일부 기기 사용 불가),PC(Mac)
파일/용량 EPUB(DRM) | 47.65MB ?
글자 수/ 페이지 수 약 1.5만자, 약 0.5만 단어, A4 약 10쪽?
ISBN13 9791163271055

이 상품의 태그

소개 책소개 보이기/감추기

<b>마음속 상처를 마주할 수 있도록 용기를 주는 그 맛,</br>웃고 울고 다시 웃게 하는 단짠단짠 이야기가 출시되었습니다!</br></b></br>『최고의 하품 나는 맛』은 최고의 요리사가 되기 위해 ‘하품’처럼 자연스러운 것들을 억지로 참아야 했던 김마리의 성장 이야기입니다. 김마리는 최고의 요리를 만들려고 잠도 제대로 자지 않아서 늘 피곤합니다. 그럼에도 다른 사람들 앞에서 절대 하품을 하지 않지요. 어릴 적에 하품을 하다가 엄마한테 등짝을 맞았던 사건이 김마리한테는 커다란 상처로 남았거든요.</br></br>누구나 마음속에 상처 하나쯤은 있을 거예요. 이 책은 김마리의 이야기를 통해 상처를 숨기려고만 하지 말고 마주하고 풀어낼 수 있는 용기를 줍니다. ‘하품 나는 맛’이 김마리가 그동안 숨겨 왔던 상처를 건드렸지만, 결국 김마리가 “할 수 있어! 하면 어때? 해도 괜찮아!”라고 소리치며 마음껏 하품하게끔 만든 것처럼요. 상처는 아프고 쓰라리지만, 상처를 이겨 내고 나서야 우리는 진짜로 성장하게 됩니다.

목차 목차 보이기/감추기

마리킴 분식 김마리로 말하자면</br>마리의 수상한 행동</br>그러던 어느 날</br>대박 이벤트</br>최고를 찾아라</br>어디서 많이 본 듯한 아이</br>드디어 찾았다!</br>다시 찾은 하품

저자 소개 (2명)

출판사 리뷰 출판사 리뷰 보이기/감추기

<b>최고의 요리사가 되기 위해 힘껏 달려온 김마리를 멈춰 세운 한 줄 음식 평!</br>‘진짜 하품 나는 맛!’</br>이 메모지를 남긴 ‘최고’는 어떤 아이일까요?</b></br></br>마리킴 분식은 맛있기로 유명합니다. 분식집 주인 김마리가 최고의 요리를 위해 날마다 밤낮 가리지 않고 좋은 재료를 찾으러 다니고 모든 음식을 공들여 만들기 때문입니다. 그런 김마리에게 가장 행복한 시간은 바로 칭찬으로 가득한 손님들의 메모지를 읽는 것이지요. 그러던 어느 날, 한 메모지가 김마리를 혼란에 빠뜨립니다. ‘진짜 하품 나는 맛!’이라고 적혀 있었거든요. ‘하품 나는 맛’이라는 음식 평은 지금껏 최고의 요리사가 되기 위해 달려온 김마리의 인생에 브레이크를 겁니다. 자존심이 상하기도 하지만, 누가 왜 이런 메모지를 남겼는지 궁금한 마음이 더 큽니다. 알고 보니 ‘최고’라는 아이였지 뭐예요. 김마리는 최고에 대해 여기저기 물어보고 다닙니다.</br>‘최고 : 되게 바쁜 애. 학원 네 개 이상 다님. 주로 편의점에서 식사. 한 번도 생일 파티 못 감. 소풍 가는 날도 학원 가는 애. 무서운 엄마.’</br>어디서 많이 본 듯한 아이가 김마리의 마음을 찡하게 합니다. 어릴 적 자신의 모습과 최고의 모습이 자꾸만 겹치는 거예요. 김마리는 최고라는 아이가 더욱 궁금해집니다.</br></br><b>“김마리, 정신 차려! 이 중요한 시간에 하품을 하다니!”</br>분식집 ‘관계자 외 출입 금지’ 문 뒤에 숨겨 왔던 김마리의 트라우마 극복기</b></br></br>떠올리는 것만으로도 가슴이 쿵쿵 뛰는 일이 있나요? 김마리에게는 ‘하품’이 그렇습니다. 어릴 적 중요한 수업 시간에 하품을 하다가 엄마한테 등짝을 맞았거든요. “김마리, 정신 차려! 이 중요한 시간에 하품을 하다니!” 그 뒤로 김마리는 사람들 앞에서는 절대 하품을 하지 않습니다. 목구멍이 간질거리고 콧구멍이 벌렁거리며 하품이 나올 것 같으면 분식집 ‘관계자 외 출입 금지’라고 적힌 문 뒤에 숨어 버리지요. 마리킴 분식에 찾아오는 아이들은 김마리가 틈만 나면 ‘관계자 외 출입 금지’ 문 뒤로 달려가는 걸 보고 별별 오해를 다 합니다. 그런데 딱 최고는 알아봅니다. 김마리가 숨어서 하품한다는 사실을요.</br>“저랑 똑같아서요.”</br>최고는 김마리처럼 엄마한테 하품하지 말라고 늘 꾸중을 들었던 거예요. 김마리는 자신의 상처를 알아봐 준 최고 덕분에 새로운 마음가짐으로 다시 시작해 보고자 합니다. 최고 또한 하품해도 괜찮다는 김마리의 응원 덕분에 자신이 진짜 바라는 꿈을 찾아보기로 합니다. 서로 똑 닮은 어른과 아이는 그렇게 인생의 터닝포인트를 맞이합니다.</br></br><b>칭찬을 받아도 칭찬이 고프다면? 최고가 되어도 조바심이 난다면?</br>마음의 성장이 필요한 세상의 모든 김마리에게 질문을 던집니다</br>‘김마리, 넌 누구의 꿈을 쫓고 있니?’</b></br></br>김마리는 최고의 분식 요리사입니다. 최고가 되기 위해 어릴 적부터 열심히 노력해 왔지요. 사실 김마리의 꿈은 따로 있었습니다. 세상에서 제일 맛있는 파이를 만드는 거였지요. 하지만 엄마는 김마리의 꿈을 대수롭지 않게 여기고, ‘최고의 요리사’로 바꿉니다. 엄마의 꿈은 곧 김마리의 꿈이 됩니다. 과연 김마리는 행복할까요?</br>김마리는 엄마의 기대와 기준에 맞춰 살다가 자연스럽게 자라지 못한 어른아이입니다. 김마리는 잠도 잘 자지 않고 친구도 만나지 않은 채 언제나 일이 먼저입니다. 그러다 보니 다른 사람들에게 인정받고자 하는 마음이 커서 늘 칭찬이 고프지요. 김마리는 어린 시절 자신과 닮은 아이, 최고를 마주하면서 아픈 과거를 보듬고 다시 ‘행복한 요리사’를 꿈꾸기로 합니다. 이 책은 자기 삶은 자기가 결정하도록 다독입니다. 다른 사람의 꿈을 쫓으며 앞만 보고 달리다 보면 김마리처럼 결국 휘청이게 됩니다. 이제는 옆도 둘러보고 뒤도 돌아보며 자신을 위한 행복을 찾아보아요.
뒤로 앞으로 맨위로 aniAlar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