확장메뉴
주요메뉴


파트너샵보기 공유하기
중고도서

사자같이 젊은 놈들

: 자유로운 전문가를 꿈꾸는 젊은이들에게

정가
9,900
중고판매가
500 (95% 할인)
상태?
사용 흔적이 많고, 상품과 부속품에 손상이 있는 상품
YES포인트
  • 0
구매 시 참고사항
  • 중고샵 판매자가 직접 등록/판매하는 상품으로 판매자가 해당 상품과 내용에 모든 책임을 집니다.

[중고샵] 매장ON! 매장 배송 온라인 중고 서비스
[중고샵] 판매자 배송 중고 추천 인기샵 특별전
[중고샵] 매장ON! 대구물류편: 버뮤다대구지대
5월 전사
5월 쇼핑혜택
1 2 3 4 5

품목정보

품목정보
출간일 2002년 05월 31일
쪽수, 무게, 크기 230쪽 | 475g | 크기확인중
ISBN13 9788934910268
ISBN10 8934910267

중고도서 소개

사용 흔적이 많고, 상품과 부속품에 손상이 있는 상품
  •  판매자 :   haha1700   평점4점
  •  특이사항 : ~ 타사이트와 함께 판매를 하고있으므로 품절될수있음을 참고해주세요 ~ 구매하시는 모든고객님들 항상 행복하시고 모두 부자되세요

책소개 책소개 보이기/감추기

자유로운 전문가를 꿈꾸는 청춘들을 위한 자기 지침서
"아침에 일어나 하고 싶은 일을 하는 사람, 그 사람은 성공한 사람이라네."

밥 딜런의 노래처럼 많은 사람들이 하고 싶은 일을 하며 즐겁고 열정적인 삶을 살고자 한다. 더군다나 정해진 틀과 조직에 얽매이기 싫어하는 자유로운 젊은이라면 그런 심정은 더 할 것이다. 하지만 또 다른 딜레마는 막상 하고 싶은 일을 하면서 살려고 하면 무엇을 하고 싶은지도 모르겠고 먹고 사는 문제도 만만치가 않다는 것이다. 자유가 주어지는 만큼 그 길에는 많은 준비와 고민이 필요하기 때문이다.

이 책은 이러한 고민을 안고 사는 젊은이들에게 변화경영 전문가 구본형이 전하는 자기지침서이다. 저자는 20대의 공통분모를 안고 있는 7명의 젊은이들을 등장시켜 그들이 어떤 식으로 자신의 삶을 풀어가는지 이야기 형식으로 전해준다.

대학을 다니다 영국으로 1년 동안 어학연수를 떠난 민경이, 대학 졸업 후 초등학교 교사로 일하지만 인생이 공허한 나, 지방대 경영학과 4학년으로 열심히 노력했지만 면접볼 기회조차 얻지 못하는 승환이, 대기업 3년차지만 부속품 같은 일을 하며 의미를 찾지 못하는 지윤이, 고교를 졸업하고 대학 대신 다른 길을 선택하기로 결심한 정태, 결혼한지 3년된 한 아이의 엄마 화정이, 의대생으로 보장된 미래가 있지만 바쁘게 살며 일에 모든 것을 바치고 싶지는 않은 은수, 이렇게 7명이 이 책의 주인공이다.

이 7명의 주인공 친구들은 자신의 문제를 해결하기 위한 점괘를 각자 받고 거기에 적혀있는 질문에 대한 대답을 스스로 찾아내면서 각자 삶의 의미를 얻게 된다.

목차 목차 보이기/감추기

책을 펴내며
젊은 그들 : 프로필, 그리고 어떤 공감
점집에서

제1화 ㅣ 민경이의 편지
신도 들킬 때가 있다. 신이 감추어 둔 것을 찾아라

제2화 ㅣ 나의 이야기
시처럼 살고 싶다. 꿈을 현실 속에 침투시켜라

제3화 ㅣ 승환이의 이야기
아침에 일어나 하고 싶은 일을 하는 사람, 그 사람은 행복하다네

제4화 ㅣ 지윤이의 이야기
가장 단단한 곳에 기둥을 받아라. 기둥이 쓰러지지 않으면 집도 쓰러지지 않는다

제5화 ㅣ 정태의 이야기
여행_가장 즐거운 학습, 인류로부터 배우는 법

제6화 ㅣ 화정의 이야기
한솥에 넣고 푹 삶아라. 내 맛과 네 맛이 서로 어울리도록

제7화 ㅣ 은수의 이야기
닭을 해부하지 마라. 대신 닭 한 마리를 만들어라

관매도 모임 이후
10년 후, 아름다운 그들
책을 끝내고

저자 소개 (1명)

책 속으로 책속으로 보이기/감추기

'올바른 방식'에 대한 내 자신의 낡은 믿음을 깨뜨리고 나니, 내 안에 살고 있는 '누군가'가 걷잡을 수 없이 치솟아 올라오는 것을 느낄 수 있었다네. 그날 이전에도 나는 화가였다네. 다만 그날이 되기까지 나는 그것을 전혀 알지 못하고 있었던 것뿐이었지.
--- p.44
내가 그것을 원한다는 것은 내 안에 있는 나의 어떤 부분이 그것을 절실히 원하기 때문이지요.내 속에 들어있는 내게 속한 '무엇'을 알아내는 것. 그리고 그것을 세상에 표현하는 것이 바로 인생이라는 것을 알게 되었답니다.

그녀는 커다란 붓을 빼앗아 들고서는 파란색 물감을 듬뿍 묻혀서 캔버스 위에 거침없이 마구 칠하기 시작했지요.그러고는 처칠에게 이렇게 말했다는군요.
'이봐요.윈스턴.이놈은 이렇게 공략하는 거예요.

'졸업하고 좋은 직장에 들어갈 수 있으면 들어가라.들어가서 그 속에서 성장하라.그러나 아무도 그대를 고용해 주지 않으면 그대 스스로를 고용하라. 혼자 하든 친구들과 함께 하든 스스로의 기업을 하나 만들어라. 그 속에서 부와 명예를 일궈 내라. 힘들면 이렇게 말하라. 나는 나를 위하여 일한다.스스로를 위해 일할 수 있다는 사실보다 좋은 것은 없다.'

'아침에 일어나 하고 싶은 일을 하는 사람, 그 사람은 행복하다네.'
--- 본문 중에서
그때 나비 한 마리가 날아들었어.
흰나비였는데 아주 큰 놈이야. 처음부터 큰 것은 아니었어.보통 나비만했는데, 이놈이 글쎄 말을 하더라고. 나보고 이러는 거야 자기가 나라는군.기가막혀서. 그래서 내가 물었지. '그럼 여기 있는 나는 누구야?'그랬더니 그놈이 글쎄 '너는 꿈속의 나야' 그러는 거야. 그러더니 막 커지더라고.
--- p.52

추천평 추천평 보이기/감추기

"내가 그것을 원한다는 것은 내 안에 있는 나의 어떤 부분이 그것을 절실히 원하기 때문이지요.내 속에 들어있는 내게 속한 '무엇'을 알아내는 것. 그리고 그것을 세상에 표현하는 것이 바로 인생이라는 것을 알게 되었답니다." 변화경영 전문가 구본형씨가 청춘의 피가 끓는 젊은이들에게 전하는 변화지침서. 20대와 30대 초반의 젊은이들에게 자신의 행동유형과 재능을 이해하고 계발할 수 있는 짜릿한 기회를 안겨준다.
  •  쿠폰은 결제 시 적용해 주세요.
1   500
뒤로 앞으로 맨위로 aniAlar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