확장메뉴
주요메뉴


미리보기 공유하기
중고도서

[중고] 소원을 들어주는 선물

도서 제본방식 안내이동
정가
9,500
중고판매가
950 (90% 할인)
상태?
사용 흔적 약간 있으나, 대체적으로 손상 없는 상품
YES포인트
  • 0
구매 시 참고사항
  • 중고샵 판매자가 직접 등록/판매하는 상품으로 판매자가 해당 상품과 내용에 모든 책임을 집니다.

[중고샵] 매장ON! 매장 배송 온라인 중고 서비스
[중고샵] 판매자 배송 중고 추천 인기샵 특별전
[중고샵] 매장ON! 대구물류편: 버뮤다대구지대
5월 전사
5월 쇼핑혜택
1 2 3 4 5

품목정보

품목정보
출간일 2004년 07월 05일
쪽수, 무게, 크기 120쪽 | 370g | 186*235*20mm
ISBN13 9788901074986
ISBN10 8901074982
KC인증 kc마크 인증유형 : 확인 중
인증번호 : -

중고도서 소개

사용 흔적 약간 있으나, 대체적으로 손상 없는 상품
  •  판매자 :   jinjin000606   평점4점
  •  헌책이야기입니다. 도서에 관한 문의 사항은 010-6353-5073으로 문의하시길 바랍니다. 올바른 헌책문화를

책소개 책소개 보이기/감추기

‘나’에서 ‘타인’으로 시선을 옮기기 시작하는 10살 즈음 아이들에게, ‘나’만 알던 아이가 친구의 마음속을 읽어내는 것, 더불어 내 마음속의 목소리에도 당당하게 귀기울이게 되는 것, 그래서 친구와 가족을 이해하고 보듬게 되는 것이야말로 ‘성장’의 가장 중요한 의미임을 깨닫게 해 주는 동화입니다.

부모 사랑을 송두리째 뺏긴 게 원망스러워 차라리 동생이 없어져 버렸으면 하고 바라는 철부지 주인공 민재와, 병든 할머니와 단둘이 살면서 공부도 잘하는 현아의 대조적인 캐릭터는 반대되는 양 부류의 요즘 아이들, 즉 별 모자람 없는 환경과 과보호 속에서 늘 어린아이인 채로 머무는 아이들과 누구의 도움도 받지 못하고 스스로 삶을 헤쳐나가야 하는 환경에 처한 아이들을 동화 속에서 그대로 반영하고 있으며, 현아의 눈으로 볼 때 ‘가질 것 다 가진’ 아이, 아직 어리고 자기밖에 모르는 아이였던 민재가 솟대와 목걸이산을 통해 소녀가장 현아의 맘속 깊은 곳에 감춰진 ‘소원’을 이해하는 갈등과 화해의 과정이 짜임새 있는 구성과 문장으로 인물들의 심리 묘사를 잘 그려 내고 있습니다.

저자 소개 (2명)

  • 일시품절 상태입니다.
뒤로 앞으로 맨위로 aniAlar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