확장메뉴
주요메뉴


소득공제
미리보기 공유하기
중고도서

밤티마을 큰돌이네 집

[ 반양장 ]
이금이 글 / 양상용 그림 | 푸른책들 | 2004년 01월 20일   저자/출판사 더보기/감추기
정가
11,800
중고판매가
4,900 (58% 할인)
상태?
사용 흔적 약간 있으나, 대체적으로 손상 없는 상품
YES포인트
  • 0
구매 시 참고사항
  • 중고샵 판매자가 직접 등록/판매하는 상품으로 판매자가 해당 상품과 내용에 모든 책임을 집니다.

[중고샵] 매장ON! 매장 배송 온라인 중고 서비스
[중고샵] 판매자 배송 중고 추천 인기샵 특별전
[중고샵] 매장ON! 대구물류편: 버뮤다대구지대
5월 전사
5월 쇼핑혜택
1 2 3 4 5

품목정보

품목정보
출간일 2004년 01월 20일
쪽수, 무게, 크기 144쪽 | 334g | 173*224*20mm
ISBN13 9788957980019
ISBN10 8957980016
KC인증 kc마크 인증유형 : 확인 중
인증번호 : -

책소개 책소개 보이기/감추기

개정판으로 새롭게 출간된 이 작품은 출간된 지 10년이 지났지만 어린이 독자들에게 사랑받고 있는 작품입니다. 진솔하고 정감있는 가족이야기는 우리들의 가슴에 찐한 감동을 줍니다.

듣지도 말하지도 못하는 할아버지, 늘 화가 난 표정의 아버지, 큰돌이, 영미 이렇게 네 식구는 가족입니다. 엄마가 집을 나간 후 아버지는 매일 술을 마시고 집안 형편이 안좋은 큰돌이네 집은 하루하루가 힘이 듭니다. 어느 날 쑥골 할머니가 영미를 먼 친척집 수양딸로 보내자고 했고, 큰돌이와 영미는 헤어지게 됩니다.

큰돌이네 집에는 곧 새엄마가 들어오게 되었고, 못생긴 팥쥐 엄마에게 큰돌이는 점점 정이 붙어감니다. 아빠도 웃음 되찾았고요. 집안에 웃음이 드리워지자 큰돌이는 점점 영미가 그리웠고, 그런 큰돌이를 보면서 팥쥐 엄마는 뭔가를 결심하게 됩니다.

글과 어우러진 삽화는 우리들에게 푸근함을 함께 안겨줍니다.

목차 목차 보이기/감추기

밤티 마을 큰돌이네 집
노랑나비 영미
벌 하나 나 하나
영미는 바보
예쁜 아줌마
민들레 꽃씨
소풍
넝쿨장미와 찔레 순
팥쥐 엄마
우리 가족
팥쥐 엄마 손은 요술 손
보물 상자
큰돌이 방
이사를 간대요
밤티 마을 가는 길
큰돌이와 영미
다시 밤티 마을로

먼저 읽어 보세요
재미있게 읽었나요?

저자 소개 (2명)

저자 소개 관련자료 보이기/감추기

그림 : 양상용
1963년 전남 화순에서 태어나 홍익대학교에서 동양화를 공부했다. 그린 책으로는 『이삐 언니』 『아, 호동왕자』 『바람의 아이』 『고구마는 맛있어』 『냇물에 뭐가 사나 볼래?』 등이 있다.
  •  쿠폰은 결제 시 적용해 주세요.
1   4,900
뒤로 앞으로 맨위로 aniAlar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