확장메뉴
주요메뉴


소득공제 베스트셀러
파트너샵보기 공유하기

디즈니 곰돌이 푸 5년 후 나에게 : Q&A a day

[ 양장 ] 디즈니 Q&A a day 시리즈이동
편집부 저 | 더모던 | 2022년 02월 10일   저자/출판사 더보기/감추기
리뷰 총점10.0 리뷰 4건 | 판매지수 4,368
베스트
삶의 자세와 지혜 62위 | 에세이 top100 2주
정가
16,800
판매가
15,120 (10% 할인)
YES포인트
신상품이 출시되면 알려드립니다. 시리즈 알림신청
eBook이 출간되면 알려드립니다. eBook 출간 알림 신청
내 주변 사물들 - 탁상시계/러그/규조토발매트/데스크정리함/트레이/유리머그컵
키워드로 읽는 2022 상반기 베스트셀러 100
작은 출판사 응원 프로젝트 <중쇄를 찍게 하자!>
6월 전사
6월 쇼핑혜택
1 2 3 4 5

품목정보

품목정보
출간일 2022년 02월 10일
쪽수, 무게, 크기 384쪽 | 406g | 107*157*30mm
ISBN13 9791164455041
ISBN10 1164455044

이 상품의 태그

책소개 책소개 보이기/감추기

“매일이 행복하지는 않지만 행복한 일은 매일 있어!”
모든 삶에 시련이 있다. 시련을 기회로 바꾸는 ‘습관’이 차이를 만들어낼 뿐!
삶을 바꾸는 긍정 습관 기르기, 『디즈니 곰돌이 푸 Q&A 5년 다이어리』


어떤 상황에서도 행복을 찾아내고야 마는 곰돌이 푸의 질문들로 구성된 다이어리, 『디즈니 곰돌이 푸 5년 후 나에게: Q&A a day』가 출간되었다. 365개의 질문들은 한글과 영문으로 쓰여 있고, 친숙한 디즈니 애니메이션 속 캐릭터와 일러스트로 예쁘게 꾸며져 있다.

같은 질문에 5년간 5개의 대답을 기록할 수 있어서 나의 생각이 어떻게 바뀌었는지, 나의 마음이 어떤 상태였는지, 내가 얼마나 성장했고 변화했는지 파악할 수 있다. “지금 가장 가지고 싶은 것은?(What do you want right now?)”처럼 일상적인 질문부터, “오늘이 인생 마지막 날이라면 무엇을 하고 싶어?(What would you like to do if today was the last day of your life?)”처럼 묵직한 질문까지. 1월 1일을 시작하며 “올해 꼭 이루고 싶은 세 가지를 말해줄래?(Can you tell me three things you really want to accomplish this year?)”부터 12월 31일을 마무리하며 “너의 버킷리스트 10가지를 써봐.( Write down your ten bucket lists.)”까지, 질문에 답을 기록해나가다 보면 무심코 흘려보낼 뻔했던 우리 삶의 반짝거리는 순간들을 기록하고 기억하게 될 것이다.

목차 목차 보이기/감추기

1월 “너와 함께 보낸 어떤 날도 나에게 최고의 날이야!”
2월 “다른 사람을 지나치게 걱정 하고 있는 것, 나는 그걸 ‘사랑’이라고 불러!”
3월 “삶이란 문제를 해결하는 것이 아니라, 경험을 위한 여행이야.”
4월 “진정한 친구는 애써 지은 미소 속에 가려진 눈물을 본다구!”
5월 “네가 믿는 것보다 너는 더 용감하고, 보이는 것보다 더 강하고, 생각하는 것보다 더 현명해!”
6월 “나를 나답게 만드는 일들이 나를 특별하게 만들어!”
7월 “가끔은 가슴에 가장 큰 공간을 채우고 있는 것들이 가장 작은 것들이야.”
8월 “만약에 우리가 함께 하지 못하는 날이 오면, 날 가슴에 담아줘! 난 평생 거기에 있을게!”
9월 “사랑은 양보하는 거야! 그래야 네가 사랑하는 사람을 행복하게 만들 수 있거든!”
10월 “노력한다고 항상 성공 할 수 없어, 하지만 성공한 사람은 모두 노력했다는 걸 알아둬!”
11월 “네가 있는 곳에서 다른 사람들이 오기를 기다릴 수만은 없어. 때로는 네가 그들에게 가야해!”
12월 “사랑은 어떻게 쓰는 거야?” “사랑은 쓰는게 아니야. 느끼는 거지.”

회원리뷰 (4건) 리뷰 총점10.0

혜택 및 유의사항?
포토리뷰 디즈니 곰돌이 푸 5년 후 나에게 내용 평점5점   편집/디자인 평점5점 굿* | 2022.04.07 | 추천1 | 댓글0 리뷰제목
개인적으로 항상 일기를 쓰는 편이다. 거창하게 일기라고 하기보다는 매일매일 그날 한 일이나 감정 정도를 적는 식이다. 습관이 되어서 하루도 빠짐없이 수 년 째 적고 있다. 참 좋은 것이, 어느 날은 "지난 달 오늘 나는 뭘 했지?" 혹은 "작년 오늘 나는 어땠지?" 하면서 지난 다이어리를 들여다 보곤 한다. 그럴 때면 아 ~~ 작년에는 내가 이랬었네. 하며 웃어 넘길때도 있고,;
리뷰제목

개인적으로 항상 일기를 쓰는 편이다.

거창하게 일기라고 하기보다는 매일매일 그날 한 일이나 감정 정도를 적는 식이다.

습관이 되어서 하루도 빠짐없이 수 년 째 적고 있다.

참 좋은 것이,

어느 날은 "지난 달 오늘 나는 뭘 했지?" 혹은 "작년 오늘 나는 어땠지?" 하면서 지난 다이어리를 들여다 보곤 한다.

그럴 때면 아 ~~ 작년에는 내가 이랬었네. 하며 웃어 넘길때도 있고,

아 참 힘들었는데 잘 견뎠네. 하기도 하고,

어느 날은 그 날의 함께 한 친구들이 떠올라 친구에게 문자를 보내기도 한다.

" 우리 작년에 이랬는데 기억나?" 하면서....

그러면 어김없이 친구들에게 답장이 오고 우린 또 한 번 그날의 추억을 되새겨본다.

 

기록을 한다는 것은 참으로 좋은 것 같다.

일전에 " 최고의 리더는 글을 쓴다"라는 책의 서평으로 우수리뷰에 뽑힌 적인 있는데, 그 내용 역시 우리가 알만한 전 세계적으로 유명한 리더들의 특징 중 하나는 글을 쓴다는 것이었다.

그 때 내가 기록한 서평 말미에

"나는 한 기업이나 나라의 리더가 되지는 않아도, 적어도 내 인생의 리더이기에 글을 쓰려 한다." 이런 비슷한 말을 남긴 적이 있다.

 

스마트폰이 나오고 나서 처음에는 어플을 깔고 (꽤나 스마트해 보이고 싶었는지 ) 거기에 일기를 적고는 했는데 역시나 지난 날을 찾아 본다거나 심심할 때 들여다 보려 하면 다른 것을 하게 되고 그러다 보면 쓸데없는 것을 보느라 시간이 훌쩍 지나가 버리곤 했다.

스마트폰이 스마트해서 너무 좋긴 한데 한 번 만지면 괜히 이것저것 보게 되서 시간을 너무 많이 뺏긴다는 생각이 들면서부터 다시 손으로 적기 시작했는데 너무 잘한 것 같다.

솔직히 핸드폰에 너무 많은 시간을 할당하고 있는 것은 아닌가 늘 반성하곤 한다.


 

이번에 작정하고 쓰게 된 이것은 나에게 매일매일 누군가가 물어봐주고 나는 그것에 대한 대답만 하면 되는 너무나 편하고 좋은 책? 다이어리? 하여간에 그런 것이다.^^

지난 오늘 무엇을 했는 지 가끔 궁금해 하는 나에게는 너무 좋은 구성이다.

왜냐??? 무려 5년치 나의 감정이 들어가게 되기 때문이다.


일단 책의 구성이 이렇게 되어있다.

20이라는 것은 2022년 2023년 이렇게 옆에 년도를 기입하는 것이고, 그러다 보니

이 책은 2026년까지 쓸 수 있게 된다.


 

그날 그날 이렇게 한가지의 질문을 던져온다. 

고민하지 않고 질문을 읽고 제일 먼저 떠오르는 걸 적는 편이다.


 

 되는 대로 떠들어 보는 거다. 

괜히 영어로 쓰고 싶어서 썼는데 다시 보니 문법도 틀리고 우습지만 그런대로, 그런 모습대로 남겨 둔다.

굳이 예쁘게 또박또박 쓸 필요도 없다. 어차피 나만 볼것이기에.

쓰면서도 내년 2023년 4월 1일날 보면 어떨까 하는 마음이 들기도 한다.

그리고 질문들이 내가 생각하지도 못했던 것들이 있어서 이런 기회가 아니면 나의 깊은 곳을 꺼내볼 수 없을 지도 모른다는 생각도 든다.

가령 3월2일 - 사랑때문에 저질렀던 가장 후회되는 일은? 

               (너무 부끄러워서 다시 생각하기도 싫은데 ㅠㅠ 이제와 보니 추억이네 싶다.)

  7월2일 - 별이 될 수 있다면 어떤 별이 되고 싶어?

            (무슨 소리인지 모르겠지만 또 대충 알것 같기도 한 질문이다^^) 

10월6일 - 상상이 현실이 된 경험을 한 적 있어?  (늘 합니다. 늘 언제나 좋은 것만^^)

 

이런 질문들과 더불어

나만의 징크스는 무엇인지? 무인도에 가지고 가고 싶은 물건 ? 어젯밤 자기 전에 무슨 생각을 했는지 ? .... 등등등 365가지의 질문들이 기다리고 있다.

참 꼭 하나 지키는 것이 있는데 그것은 내일은 어떤 질문일지 절대 보지 않는다는 것이다.

미리 생각하지 않고 질문을 읽고 바로 그 순간의 나를 기록하고 싶기 때문이다.

사실은 다른 Q&A 5년짜리를 사용하고 있는데, 그것은 어떤 삽화나 명언도 없어서 조금은 건조한 건 사실이다. ( 그래도 나의 첫번째 Q&A인지라 너무너무 소중하게 잘 사용하고 있다.)

경험이 있어서 인지 이런 다이어리가 얼마나 좋은 지 알고 있다.

오죽하면 년말에 크리스마스 선물로 가까운 지인들에게 선물하기도 했다.

이번 곰돌이 푸는 매달 푸가 전하는 말들도 너무 예쁘고 삽화는 물론이라 들여다 보는^^ 재미도 있다.


    (그림이 중요한 게 아니라 밑의 글이 중요한 데 너무 흐릿해서 속상 ㅠㅠ)


 

 

흔히들,

쓸 내용도 별로 없는데 뭘 그렇게 매일 써? 혹은 쓸 게 그렇게 많아? 이렇게들 물어온다.

거기서 거기인 질문이다. 일단은 써보는 거다. 나를 기록하는 것이다.

어쩜 이 다이어리는 그런 질문을 하는 사람들에게 딱 좋을 것 같다.

그저 묻는 거에 답하기만 하면, 그러기만 하면 나의 추억이 되기에...

가급적이면 많은 이들이 추억을 남기기를 바라는 바람이다.

소중한 오늘 하루를 붙잡지는 못하지만, 기억에라도 남겨두기 위해 오늘은 좀 더 특별한 일기를 쓰고 자야겠다.

모두들 Have a sweet dream~~~~

 

***YES24 체험단 자격으로 작성한 리뷰입니다. ***

댓글 0 1명이 이 리뷰를 추천합니다. 공감 1
디즈니 곰돌이 푸 5년 후 나에게 : Q&A a day 내용 평점5점   편집/디자인 평점5점 스타블로거 : 블루스타 코**겐 | 2022.03.25 | 추천0 | 댓글0 리뷰제목
예전에 3년후 나에게 책을 써 본 적이 있었다. 매해마다 쓸 일 있을려나? 하지만 매일은 기록은 어렵지만 가끔씩 써 본다. 오늘의 사건을 기록을 한다고 볼 수 있다.   푸우나 동화로 구성으로 꾸며 있는 것은 아닌 오리지널 책이라 할 수 책이었다. 이번은 푸우 5년 이다. 거기다가 Q&A란 질문이 담겨 있다. 거기에 내가 대답을 담아 넣으면 되는 책이다. 
리뷰제목

예전에 3년후 나에게 책을 써 본 적이 있었다. 매해마다 쓸 일 있을려나? 하지만 매일은 기록은 어렵지만 가끔씩 써 본다. 오늘의 사건을 기록을 한다고 볼 수 있다.  

푸우나 동화로 구성으로 꾸며 있는 것은 아닌 오리지널 책이라 할 수 책이었다. 이번은 푸우 5년 이다. 거기다가 Q&A란 질문이 담겨 있다. 거기에 내가 대답을 담아 넣으면 되는 책이다. 

책의 크기는 여성의 손 바닥 크기다. 그래서 들고 다니기 아주 좋다. 20**이라고 쓰여 있어서 올해 2022년은 내가 22란 숫자를 적어서 기록을 해 놓으면 된다. 

같은 질문에 5년간 5개의 대답을 기록할 수 있게 되어 있어서 내년에는 다른 대답이 나올 수 있을지 모르고 3년후 나의 모습을 쭈욱 돌이켜 볼 수 있는 다이어리를 간단하게 만들어 놓은 것이라 할 수 있다. 

지금 가장 가지고 싶은 것은?(WHAT DO YOU WANT RIGHT NOW?)

처럼 일상적인 질문부터

오늘이 인생 마지막 날이라면 무엇을 하고 싶어?

(WHAT WOULD YOU LIKE TO DO IF TODAY WAS THE LAST DAY OF YOUR LIFE?)

처럼 묵직한 질문까지. 1월 1일을 시작하며

올해 꼭 이루고 싶은 세 가지를 말해줄래?

(CAN YOU TELL ME THREE THINGS YOU REALLY WANT TO ACCOMPLISH THIS YEAR?)

하루에 하나씩 나의 답을 찾아 가 보는 365개의 질문 속에서 5년 후 난 어떻게 살아가고 있을지 똑같은 답을 기록을 할까? 

아님 더 나은 것에 만족을 하는 삶을 살아가고 있을 것인지 푸우들과의 친구처럼 긍정적인 생각을 가지고 있는 나였으면 좋겠다는 생각이 들어가고 있다.

현재 코로나의 삶으로 팬더믹이 된 이 시대에 답답한 인생이 아닌 용감한 인생을 살아가고 있는 나였으면 좋겠다. 

 

 

 

 

 

'YES24 리뷰어클럽 서평단 자격으로 작성한 리뷰입니다.' 

 

댓글 0 이 리뷰가 도움이 되었나요? 공감 0
포토리뷰 5년 계획 start~ 내용 평점5점   편집/디자인 평점5점 스타블로거 : 블루스타 비***유 | 2022.03.22 | 추천0 | 댓글0 리뷰제목
5년 후에 같은 질문을 봤을때 내 답변은 어떨지 궁금해지는Q&A a day 곰돌이 푸 5년 후 나에게.새해에 맞춰 구매하려 했는데 이미 3월도 끝나간다.이번 서평단활동으로 받아서 잘쓰도록 해봐야겠다. 사이즈가 다이어리 핸드북 사이즈라 보관하기도 좋고, 들고 다니기에도 앙증맞게 느껴진다. 나를 찾아가는 365개의 질문들!오늘부터 시작해봐야겠다~“YES24리뷰어클럽 서평단 자격으로 작;
리뷰제목
5년 후에 같은 질문을 봤을때 내 답변은 어떨지 궁금해지는
Q&A a day 곰돌이 푸 5년 후 나에게.
새해에 맞춰 구매하려 했는데 이미 3월도 끝나간다.
이번 서평단활동으로 받아서 잘쓰도록 해봐야겠다. 사이즈가 다이어리 핸드북 사이즈라 보관하기도 좋고, 들고 다니기에도 앙증맞게 느껴진다.

나를 찾아가는 365개의 질문들!
오늘부터 시작해봐야겠다~



“YES24리뷰어클럽 서평단 자격으로 작성한 리뷰입니다”








댓글 0 이 리뷰가 도움이 되었나요? 공감 0

한줄평 (2건) 한줄평 총점 10.0

혜택 및 유의사항 ?
구매 평점5점
질문의난이도좋아요
이 한줄평이 도움이 되었나요? 공감 0
꼴* | 2022.05.07
평점5점
곰돌이푸 너무 너무 귀여워요!
이 한줄평이 도움이 되었나요? 공감 0
토* | 2022.03.04
  •  쿠폰은 결제 시 적용해 주세요.
1   15,120
뒤로 앞으로 맨위로 aniAlar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