확장메뉴
주요메뉴


공유하기
중고도서

괴테의 생각을 읽자

심옥숙 저 / 김대진 그림 / 손영운 기획 | 김영사on | 2014년 12월 20일   저자/출판사 더보기/감추기
정가
8,500
중고판매가
7,000 (18% 할인)
상태?
최상 새 상품같이 깨끗한 상품
YES포인트
구매 시 참고사항
  • 중고샵 판매자가 직접 등록/판매하는 상품으로 판매자가 해당 상품과 내용에 모든 책임을 집니다.

[중고샵] 매장ON! 매장 배송 온라인 중고 서비스
[중고샵] 판매자 배송 중고 추천 인기샵 특별전
[중고샵] 매장ON! 대구물류편: 버뮤다대구지대
쇼핑혜택
현대카드
1 2 3 4 5

품목정보

품목정보
출간일 2014년 12월 20일
쪽수, 무게, 크기 208쪽 | 152*225*20mm
ISBN13 9788934967163
ISBN10 8934967161

중고도서 소개

최상 새 상품같이 깨끗한 상품

책소개 책소개 보이기/감추기

독일이 낳은 요한 볼프강 폰 괴테(Johann Wolfgang von Goethe)는 세계 최고의 작가 중 한 사람으로, 흔히 ‘세계 문학의 거인’으로 불린다. 비평가·언론인·화가·무대연출가·정치가·교육가·과학자로서도 뛰어난 활동을 보인 그는 모든 분야를 통합하고 융합하는 관심과 식견으로, 누구와도 비교할 수 없는 다재다능하며 뛰어난 능력을 보였다. 그중에서도 괴테가 가장 탁월한 능력을 보인 것은 문학이다.

괴테를 이해하고 그의 생각을 읽기 위해서는 되도록 많은 작품을 읽는 것이 당연한 일이다. 하지만 그의 작품을 전부 읽을 수 없다면, 괴테의 생각이 가장 잘 드러난 대표적인 작품들을 골라서 읽어 보는 것도 한 방법이다. 이 책은 괴테의 대표작으로 꼽히는 《젊은 베트러의 고통》《파우스트》《빌헬름 마이스터의 수업시대》《빌헬름 마이스터의 편력시대》를 통해서 독자들을 괴테의 문학 속으로 안내한다. 인간의 자기실현 과정을 최고의 가치로 여기는 괴테의 주제의식은 성과 위주의 경쟁에 시달리는 현대인들에게 깊은 감동과 깨달음을 줄 것이다.

목차 목차 보이기/감추기

1장 젊은 베르터의 고통
2장 빌헬름 마이스터의 수업시대
3장 파우스트
4장 빌헬름 마이스터의 편력시대
깊게 생각하기 1 괴테의 생애
깊게 생각하기 2 괴테의 대표작들
깊게 생각하기 3 괴테를 둘러싼 인물
깊게 생각하기 4 파우스트는 실제 인물일까?
깊게 생각하기 5 고대부터 괴테까지, 서양 문학사

저자 소개 관련자료 보이기/감추기

저자 : 심옥숙
국내에서 영문학으로 영문학 석사 학위를 받았다. 이후 베를린 자유대학에서 독문학과 언어학 그리고 철학을 전공하였고, [하이네의 철학적 시론에 관한 논문]으로 박사 학위를 받았다. 지금은 숭실대학교와 전남대학교에 출강하면서, 저술 활동을 하고 있다. 저서로 《Der Tanz bei H.Heine》《프로이트가 들려 주는 마음이야기》《사르트르가 들려 주는 실존이야기》《세계 석학들이 뽑은 만화 세계대역사 50사건-비스마르크와 독일제국의 흥망성쇠》《서울대선정 만화 인문고전 50선-헤겔 역사철학강의》 등이 있다.
그림 : 김대진
2009년 포털사이트 다음에 [달팽이관 실종사건]을 연재하면서 본격적인 만화작업을 시작했다. 2010년 일본 고단샤 만화 주간지 [모닝]의 ‘국제만화공모전’에서 [울리지 않는 메아리]로 대상을 수상했으며, 2012년 [일요신문]에 [단편극장]을 여재했다.

기획 : 손영운
서울대학교를 졸업하고 고등학교 교사로 근무하다가 작가 및 도서 기획자로 활동 중이다. 쓴 책으로는 《청소년을 위한 서양과학사》《손영운의 우리 땅 과학답사기》 등이 있고, 기획한 책으로는 [서울대 선정 만화 인문고전 50선] [마법천자문 과학원정대] [이어령의 교과서 넘나들기] 등이 있다. [세계 석학들이 뽑은 만화 세계대역사 50사건] 시리즈로 ‘2012년 소년한국 우수도서 특별상(기획부문)’을 수상했다.

출판사 리뷰 출판사 리뷰 보이기/감추기

만화로 만나는 인문학의 넓고도 깊은 지혜
그리고 인생을 살아가는 번영과 성공의 열쇠!

만화로 만나는 21세기 인문학 교과서
최근 각광받고 있는 인재상은 단연 ‘융합형 인재’이다. 융합형 인재란 일반적으로 인문학적 소양을 갖춘 이공계 인재를 말한다. 인간에 대한 이해와 상상력이 성공을 위한 가장 중요한 요소로 손꼽히는 이 시대에 화두는 당연히 인문학적 소양일 수밖에 없다. 문제는 인문학적 소양이 하루아침에 길러질 수 없다는 사실. 그래서 기업에서는 인문학 전공자들을 선발하여 기술을 가르쳐서 이공계 인재로 활용한다는 이야기까지 들리고 있다.
인문학 공부의 필요성이 그 어느 때보다 대두되고 있는 요즘, 학생은 물론 직장인들에게도 인문학의 기초를 다져 줄 수 있는 도서가 절실하게 필요하다. [인문학의 생각읽기] 시리즈는 독자들을 인문학의 세계로 안내할 가장 쉽고 빠른 지름길로 기획되었다.

[인문학의 생각읽기] 시리즈는
인류 문명의 정신사(精神史)에 큰 영향을 미친 명사와 명저(名著), 사상들을 소개하는 책으로
학교에서 배우지 못하는 필수 교양 목록으로서 중요 인물(사상가, 철학자, 작가, 과학자)의 저작을 중심으로 그 생애와 사상, 인류 정신사에 끼친 영향을 살펴보는 해설서이다.
‘만화로 듣는 인문학 강의’를 주제로 하여 “청소년과 대학생, 특히 이공계 학생들을 위한 가장 빠르고 정확하며 강렬한 인문학 교과서”를 지향하고 있다. 그러기 위해 서울대 출신의 박사급 필진들이 글을 썼고, 모해규, 진선규, 김경호 등 국내 중견 만화가들이 그림을 맡았다.

추천평 추천평 보이기/감추기

〈인문학의 생각읽기〉 시리즈는 만화라는 새로운 접근방식을 통해 인문 정신을 대중적으로 복권시켜 보고자 하는 독서운동이다. 인문학은 본래 인간의 삶을 더욱 깊이 이해하고, 인간 본연의 모습에서 사고할 수 있게 도와준다. 특히 청소년과 대학생들은 이 시리즈에 표현된 작품의 세계와 사상 등을 만나면서 질적으로나 양적으로 더욱 지혜롭고 풍부한 삶을 살아가게 될 것이다.
권영민 (문학평론가, 서울대학교 명예교수, 단국대학교 석좌교수)
〈인문학의 생각읽기〉 시리즈에서는 인문정신의 깊디깊은 속앓이와 그 사유의 토대가 되는 추상적이고 난해한 개념들이 만화를 통해 생생하게 되살아나고 있다. 위대한 현대 명사들의 정신과 작품이 만화라는 옷을 입자마자 손에 잡힐 것처럼 눈앞에 펼쳐지는 전율할 만한 경험이다.
강신주 (철학자)
〈인문학의 생각읽기〉 시리즈는 만화가 실현할 수 있는 극대치에 도전하고 있다. 독서능력이 준비되어 있지 않은 중학생, 고등학생 그리고 다수의 이공계열 대학생들에게 〈인문학의 생각읽기〉 시리즈는 가장 쉽고 빠르게 인문학에 입문하도록 도와준다. 독자들은 〈인문학의 생각읽기〉 시리즈를 통해 인문거장들의 사상과 철학을 쉽고도 친절하게 만나게 될 것이다.
우석훈 (사회학자, 성공회대학교 교수)
리처드 도킨스나 아인슈타인, 이름은 익숙하지만 실제 그들의 이론을 제대로 알고 있는 사람들은 과연 얼마나 될까. 〈인문학의 생각읽기〉 시리즈는 현대 인류사에 커다란 족적을 남긴 ‘거인’들의 사상과 이론을 그들의 저서를 분석해 낱낱이 펼쳐 보여준다. 더군다나 만화라는 매체는 거기에 꼭 들어맞는 쉽고 빠른 지름길이다. 학교를 졸업하고, 사회인으로 나가는 통과의례에 이제 인문학의 이해는 필수조건이 되었다.

이정모 (서대문자연사박물관장)
  •  쿠폰은 결제 시 적용해 주세요.
1   7,000
뒤로 앞으로 맨위로 aniAlar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