확장메뉴
주요메뉴


공유하기
중고도서

우리 형이 온다

정가
8,000
중고판매가
900 (89% 할인)
상태?
사용 흔적 약간 있으나, 대체적으로 손상 없는 상품
YES포인트
  • 0
구매 시 참고사항
  • 중고샵 판매자가 직접 등록/판매하는 상품으로 판매자가 해당 상품과 내용에 모든 책임을 집니다.

[중고샵] 매장ON! 매장 배송 온라인 중고 서비스
[중고샵] 판매자 배송 중고 추천 인기샵 특별전
[중고샵] 매장ON! 대구물류편: 버뮤다대구지대
8월 전사
쇼핑혜택
1 2 3 4 5

품목정보

품목정보
출간일 2006년 04월 10일
쪽수, 무게, 크기 136쪽 | 321g | 190*240*20mm
ISBN13 9788901056487
ISBN10 8901056488

중고도서 소개

사용 흔적 약간 있으나, 대체적으로 손상 없는 상품

책소개 책소개 보이기/감추기

부모님의 이혼으로 형과 떨어져 살게 된 윤호. 초등학교 3학년의 어린 윤호가 들려주는 따뜻하고 소중한 가족 이야기!

윤호는 얼마 전 고모네 집 옆으로 이사를 왔다. 엄마 아빠가 이혼을 하고 따로 살기로 하면서 윤호는 아빠를 따라 이 곳으로 이사를 온 것이다. 하지만 윤호는 이사한 집도 새로 옮긴 학교도 영 낯설기만 하다. 집에서도 학교에서도 늘 함께 지내던 형이 곁에 없기 때문이다. 소심한 성격 때문에 전학 온 학교에서도 잘 적응하지 못하고 아이들의 놀림감이 된 윤호는 든든한 버팀목이 되어 주었던 형이 더욱 그립기만 한데...

가족과 이별을 겪은 윤호의 외로움을 형을 생각하고 그리워하는 마음으로 따뜻하게 풀어냈습니다. 가족에 대한 윤호의 순수한 그리움이 잔잔한 감동과 여운을 주며, 글로 표현하지 못한 윤호의 심상을 담아낸 그림이 인상적입니다.

저자 소개 (2명)

책 속으로 책속으로 보이기/감추기

동생이 귀찮게 느껴질 때가 있나요? 형과 누나가 싫을 때가 있어요? 그렇다면 심호흡을 한 후, 이 책의 주인공인 윤호와 영호를 생각해 보세요. 윤호와 영호도 그럴 때가 있었답니다. 때리고 싶을 정도로 미울 때도 싫을 때도 많았답니다. 하지만 막상 떨어져 살게 되었을 때 가장 먼저 생각난 사람은 바로 영호였고, 윤호였답니다. 마음속에 동그라미를 그려 제일 먼저 형제의 얼굴을 채워 넣었지요.
--- 작가의 말 중에서
  •  쿠폰은 결제 시 적용해 주세요.
1   900
뒤로 앞으로 맨위로 aniAlar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