확장메뉴
주요메뉴


공유하기
중고도서

이모의 결혼식

정가
12,000
중고판매가
3,000 (75% 할인)
상태?
사용 흔적 약간 있으나, 대체적으로 손상 없는 상품
YES포인트
구매 시 참고사항
  • 황금 도깨비상
  • 중고샵 판매자가 직접 등록/판매하는 상품으로 판매자가 해당 상품과 내용에 모든 책임을 집니다.

[중고샵] 매장ON! 매장 배송 온라인 중고 서비스
[중고샵] 판매자 배송 중고 추천 인기샵 특별전
[중고샵] 매장ON! 대구물류편: 버뮤다대구지대
쇼핑혜택
현대카드
1 2 3 4 5

품목정보

품목정보
출간일 2004년 05월 21일
쪽수, 무게, 크기 32쪽 | 424g | 290*220*15mm
ISBN13 9788949100487
ISBN10 8949100487
KC인증 kc마크 인증유형 : 확인 중
인증번호 : -

중고도서 소개

사용 흔적 약간 있으나, 대체적으로 손상 없는 상품

책소개 책소개 보이기/감추기



그리스 크레타 섬에서 결혼식을 올리는 이모가 있다면 얼마나 좋을까. 그 이모가 '나'를 들러리로 초대한다면! 이 책『이모의 결혼식』은 이모의 결혼식에 초대받은 한 아이가 엄마 아빠랑 그리스에 가서 겪은 며칠 동안의 에피소드를 그린 그림책입니다.

작가 선현경 씨는 실제로 가족과 함께 그리스 크레타 섬에서 있었던 여동생의 결혼식에 갔다온 후에 이 그림책을 쓰고 그렸다고 합니다. 실제 경험을 바탕으로 그려진 따끈따끈한 그림책이라 그런지, 읽고 나면 그림과 이야기가 마음에 착 달라붙는답니다. 밝은 수채화로 표현한 크레타의 섬마을 풍경, 낯선 나라를 꿈꾸며 여행가방을 꾸리는 아이의 설레임, 그리고 외국인 이모부에게 차츰 마음을 열어가는 아이의 내밀한 심리가 아기자기한 그림과 함께 잘 표현되어 있지요. 참, 무엇보다도 이 책의 미덕은 가슴 찡한 마지막 장면에 있어요. 우리 아이들에게, 기쁠 때 코끝을 찡~하게 울리는 눈물의 의미를 가르쳐주고 싶다면 이 책을 권해드립니다. 눈물은 슬플 때만 나오는 게 아니라는 것, 너무 기쁠 때 흐르는 눈물의 의미를 아주 다정하게 들려주는 그림책입니다.



저자 소개 (1명)

책 속으로 책속으로 보이기/감추기

성당은 아주 작고 온통 분홍색이었어요.
신부님은 키가 작고 하얀색이었죠.

노래가 흘러나오면 내가 가장 먼저
신부님이 있는 쪽으로 걸어가기만 하면 된대요.
예쁜 꽃을 들고 한 발짝, 한 발짝. 사람들이 모두들
나만 바라보고 이써 좀 떨리긴 했지만 열심히 신부님
앞으로 걸어갔어요. 그리고 예쁜 이모와 별로 맘에 안 드는 이모부,
할머니와 할아버지가 모두 같이 걸어 들어왔지요. 그러고 보니 왜 나만 혼자
걸어오게 했는지 잘 모르겠더라고요. 나도 같이 들어왔더라면 하나도 안 떨렸을 텐데.
--- 본문 중에서

출판사 리뷰 출판사 리뷰 보이기/감추기

그리스 크레타 섬으로 떠나는 특별한 여행기

따르릉, 따르릉! 이모한테 전화가 왔어요. 그리스 크레타 섬의 작은 마을 스피나리에서 결혼 식을 한대요. 나보고 들러리를 서라고요. 물론 무척 신이 났죠! 예쁜 드레스도 입잖아요! 엄 마랑 아빠랑 비행기를 타고 또 버스도 타고…마을에 도착했어요. 이모와 이모부는 눈물까지 흘리며 반가워했죠. 하지만 난 이모부는 별로 맘에 들지 않아요. 말도 잘 안 통하고 눈도 파 랗고 배도 나오고요. 그래서 난 이모한테만 뽀뽀를 해 주고 이모부한테는 절대로 뽀뽀를 하 지 않을 거예요. 드디어 결혼식 날! 난 직접 만든 꽃다발을 들고 드레스를 입고 먼저 입장 했어요. 무척 떨렸지요. 무사히 결혼식도 끝나고 우리는 바닷가에서 춤도 추고 맛있는 그리 스 음식을 먹으며 놀았답니다. 그리고 다시 한국으로 돌아왔지요. 어, 그런데 얼마 후 이모 와 이모부가 우리 집에 온 거예요. 얼마나 반가운지! 글쎄 나도 모르게 눈물까지 흘리고 이 모부한테 뽀뽀를 하고 말았지 뭐예요.

인종을 넘어선 따뜻한 가족애

주인공의 이모는 외국인과 낯선 외국 땅에서 결혼식을 한다. 먼 나라까지 가 들러리를 서 주는 아이와 가족들. 외국인에 대한 생경함과 낯설음에 아이는 조금 거부감을 느끼지만 차차 한 가족으로 받아들이기 시작한다. 키도 크고 눈도 파랗고 얼굴도 하얀 외국인. 인종을 넘어서 서로 교류할 수 있는 사랑과 가족 간의 따뜻함이 물씬 묻어난다. 아이의 입을 빌어 풀어가는 일인칭 시점은 ‘책을 읽는다’기 보다 ‘이야기를 듣는다’는 느낌이 든다. 생생한 현장감을 느낄 수 있는 글맛으로 긴 사건들을 짜임새 있고 지루하지 않게 풀어냈다.

신선함을 주는 만화 기법의 그림책

기존의 일러스트 형식에서 벗어나 좀 더 새롭고 재미나게 시도했다. 인물들의 과장되고 풍부한 표정, 동작선이 큰 몸동작. 만화의 장점을 그림책에 접목해 서사적인 이야기의 율동감을 더한다. 거기에 화려하고 밝은 색채가 신나고 명랑한 이야기의 분위기를 한껏 살려 준다. 실제 모델이 있는 주인공들이라 더욱 친근한 모습으로 그려졌다. 긴 이야기지만 다양한 색채와 인물 그리고 배경의 다양함으로 보는 즐거움을 더한다.
  •  쿠폰은 결제 시 적용해 주세요.
1   3,000
뒤로 앞으로 맨위로 aniAlar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