확장메뉴
주요메뉴


미리보기 파트너샵보기 공유하기
중고도서

아홉 살 느낌 사전

[ 반양장 ]
박성우 글 / 김효은 그림 | 창비 | 2019년 03월 05일   저자/출판사 더보기/감추기
정가
12,000
중고판매가
7,000 (42% 할인)
상태?
사용 흔적 많이 있으나, 손상 없는 상품
YES포인트
  • 0
구매 시 참고사항
  • 중고샵 판매자가 직접 등록/판매하는 상품으로 판매자가 해당 상품과 내용에 모든 책임을 집니다.

[중고샵] 매장ON! 매장 배송 온라인 중고 서비스
[중고샵] 판매자 배송 중고 추천 인기샵 특별전
[중고샵] 매장ON! 대구물류편: 버뮤다대구지대
8월 전사
쇼핑혜택
1 2 3 4 5

품목정보

품목정보
출간일 2019년 03월 05일
판형 반양장?
쪽수, 무게, 크기 168쪽 | 326g | 152*190*20mm
ISBN13 9788936447397
ISBN10 8936447394
KC인증 kc마크 인증유형 : 적합성확인
인증번호 :

중고도서 소개

사용 흔적 많이 있으나, 손상 없는 상품

책소개 책소개 보이기/감추기

자기의 느낌을 표현하고 싶은
어린이를 위한 감각 사전

바깥의 자극이나 사물 등에서 받은 느낌을 표현하는 80개의 표현을 담은 책이다. 아홉 살 무렵 어린이들의 필독서로 꼽히며 초등학교 교과서에 수록되었으며 독자들에게도 많은 사랑을 받는 『아홉 살 마음 사전』 『아홉 살 함께 사전』의 후속작입니다. 초등학교 저학년 어린이들이 일상생활에서 활용할 수 있는 감각 표현을 그림과 함께 사전 형태로 소개한다. 친절하면서도 핵심을 짚는 설명과 구체적이면서 귀엽고 다정하게 그려진 그림은 어린이들이 다양한 감각 표현을 실감 나게 익힐 수 있도록 도와줄 것입니다. 자기 느낌을 정확하게 이해하고 표현하는 것은 물론, 더 다양한 감각을 느끼는 데 좋은 길잡이가 되어 줄 것입니다.

목차 목차 보이기/감추기

가렵다 / 간지럽다 / 거칠다 / 고되다 / 고소하다 / 끈적하다 / 날카롭다 / 납작하다 / 널찍하다 / 높다랗다 / 눈부시다 / 느끼하다 / 달다 / 답답하다 / 더럽다 / 더부룩하다 / 두툼하다 / 듬성듬성하다 / 따갑다 / 따끈하다 / 따끔하다 / 딱딱하다 / 떫다 / 띵하다 / 마렵다 / 말랑말랑하다 / 매캐하다 / 메스껍다 / 무덥다 / 묵직하다 / 미끄럽다 / 미지근하다 / 보송보송하다 / 부드럽다 / 비리다 / 비좁다 / 빳빳하다 / 빼곡하다 / 뻐근하다 / 뽀얗다 / 뾰족하다 / 소란스럽다 / 숨차다 / 시다 / 시리다 / 시원하다 / 싱겁다 / 싱싱하다 / 쌀쌀하다 / 쑤시다 / 쓰다 / 아프다 / 야트막하다 / 어두컴컴하다 / 어수선하다 / 어지럽다 / 얼룩덜룩하다 / 얼얼하다 / 우중충하다 / 울긋불긋하다 / 울퉁불퉁하다 / 으스스하다 / 잔잔하다 / 저리다 / 질기다 / 질다 / 짜다 / 쪼글쪼글하다 / 쫄깃쫄깃하다 / 찌릿하다 / 차갑다 / 촉촉하다 / 촘촘하다 / 출출하다 / 평평하다 / 포근하다 / 푹신하다 / 향긋하다 / 헐렁하다 / 환하다

저자 소개 (2명)

출판사 리뷰 출판사 리뷰 보이기/감추기

“내 느낌을 표현하고 싶어!”
-어린이를 위한 감각 표현 사전

어린이는 성장하면서 다양한 감각을 느낀다. 입으로 여러 가지 맛을 느끼고 코로 새로운 냄새를 맡는다. 손으로 낯선 물건을 만지고, 눈으로 새로운 풍경을 보고, 귀로 생소한 소리를 듣는다. 온몸으로 세상을 느낀다. 새로운 감각을 느끼는 일이란 성장과 다름 아니다. 하지만 어린이가 자신의 느낌을 정확하게 파악하고 말이나 글로 표현하는 것은 쉽지 않다. 『아홉 살 느낌 사전』은 ‘가렵다’부터 ‘환하다’까지 감각을 표현하는 말 80개를 사전처럼 가나다순으로 담아낸 책이다. 어린이들이 일상에서 자주 마주치는 상황을 다양하게 보여 주면서 그 상황에 맞는 감각 표현을 소개한다. 어린이 독자들은 정확한 문장과 생동감 넘치는 그림으로 표현된 상황에 공감하면서, 자신의 느낌을 자연스럽게 표현하는 방법을 배울 수 있다. 또한 감각을 표현하는 각 낱말의 설명을 읽으며 정확한 뜻을 이해하고, 구체적인 활용법까지 익힐 수 있다. 『아홉 살 느낌 사전』을 읽고 감각과 관련한 다양한 표현을 알게 되면 자신이 외부로부터 받은 인상이나 느낌을 더 자연스럽게 표현하는 것은 물론, 더 능동적으로 새로운 감각을 느낄 수 있을 것이다.

“느낌을 더 정확하게, 더 알맞게 표현하고 싶어!”
-다양하고 구체적인 상황을 담은 사전

『아홉 살 느낌 사전』은 어린이들이 실제 생활에서 자주 느끼는 감각을 구체적인 상황과 함께 소개한다. 촉각 표현인 ‘보송보송하다’는 햇볕에 잘 말린 이불을 걷는 장면, 세수를 하고 나서 자기 얼굴을 만져 보는 장면, 털이 부숭부숭한 고양이를 만지는 장면과 함께 소개한다. 시각 표현인 ‘얼룩덜룩하다’는 갯벌 체험을 하고 난 상황, 자동차가 흙탕물을 튀기고 지나가서 새 옷이 지저분해진 상황, 동물도감에 나오는 무늬 많은 뱀을 볼 때의 상황 등과 함께 소개한다. 미각 표현인 ‘시다’는 레몬이나 살구, 매실 등을 먹었을 때의 모습과 함께 제시하고, 후각 표현 ‘향긋해’는 엄마 생일날 아빠가 꽃을 사 온 상황, 아빠와 냉이를 다듬는 상황, 이야기를 들려주다가 잠든 엄마의 냄새를 맡는 상황과 함께 설명한다. 청각 표현인 ‘소란스럽다’는 쉬는 시간에 친구들이 떠드는 모습, 고모와 함께 축제 구경을 갔을 때의 모습, 사람이 많은 마트에 시장을 보러 갔을 때의 모습과 함께 보여 준다. 『아홉 살 느낌 사전』은 ‘미끄럽다’ ‘날카롭다’ ‘짜다’ ‘시원하다’처럼 오감을 통해 느끼는 기본적인 표현부터 ‘찌릿하다’ ‘뽀얗다’ ‘촘촘하다‘ ’더부룩하다‘처럼 좀 더 구체적인 표현까지 담았다. 『아홉 살 느낌 사전』을 통해 다양한 감각 표현을 익힌 어린이 독자는 자신이 눈, 코, 입, 귀, 손 등으로 느낀 감각을 좀 더 자연스럽게 표현할 수 있을 것이다.


섬세한 문장과 사랑스러운 그림

『아홉 살 마음 사전』과 『아홉 살 함께 사전』을 통해 환상적인 호흡을 보여 준 박성우 시인과 화가 김효은. 박성우 시인은 어린이들이 생활에서 자주 느낄 법한 감각들을 따뜻하고 섬세한 문장으로 펼쳐 보인다. 시인은 80개의 다채로운 표현을 통해 어린이가 감각 표현을 익히는 것은 물론 새로운 감각을 느끼기 위해 도전할 수 있도록 힘껏 응원한다. 김효은 작가는 어린이들의 느낌을 사랑스럽고 다정한 그림으로 펼쳐 보인다. 자연스럽게 자신의 경험을 떠올릴 수 있을 만큼 사실적이고 실감 나는 글과 그림은 어린이 독자들이 감각 표현을 익히는 데 큰 도움이 될 것이다.
  •  쿠폰은 결제 시 적용해 주세요.
1   7,000
뒤로 앞으로 맨위로 aniAlar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