확장메뉴
주요메뉴


미리보기 공유하기
중고도서

알듯 말듯 날씨 책

박용기 저 / 헌태준 그림 | 봄나무 | 2005년 12월 20일   저자/출판사 더보기/감추기
정가
9,500
중고판매가
1,500 (84% 할인)
상태?
사용 흔적 약간 있으나, 대체적으로 손상 없는 상품
YES포인트
  • 0
구매 시 참고사항
  • 중고샵 판매자가 직접 등록/판매하는 상품으로 판매자가 해당 상품과 내용에 모든 책임을 집니다.

[중고샵] 매장ON! 매장 배송 온라인 중고 서비스
[중고샵] 판매자 배송 중고 추천 인기샵 특별전
[중고샵] 매장ON! 대구물류편: 버뮤다대구지대
8월 전사
쇼핑혜택
1 2 3 4 5

품목정보

품목정보
출간일 2005년 12월 20일
쪽수, 무게, 크기 200쪽 | 443g | 174*225*20mm
ISBN13 9788995625095
ISBN10 8995625090
KC인증 kc마크 인증유형 : 확인 중
인증번호 : -

중고도서 소개

사용 흔적 약간 있으나, 대체적으로 손상 없는 상품

책소개 책소개 보이기/감추기

맑았다가는 흐려지고, 흐려지는가 싶더니 이내 빗줄기를 퍼붓는다. 과학이 발달했다는 요즘도 숱하게 빗나가는 것이 날씨 예측이다. 이 책은 어린 독자들을 알다가도 모를 날씨의 세계로 안내하는 기상 과학 책이다. 날씨란 결국 공기의 흐름이라는 것, 나아가 공기의 흐름에도 자연의 질서가 존재하며, 과학의 눈으로 그 자연의 질서를 볼 줄 알게 되었을 때 비로소 날씨에 대한 궁금증이 풀린다는 사실을 조목조목 들려준다.

날씨란 어제 오늘 생긴 것이 아니라, 46억 년 된 지구의 역사와 함께 변화되어 온 것이기에 지구의 역사부터 시작한다. 그리고 날씨를 만드는 공기부터 하늘의 구름과 빗방울 속으로 들어가 날씨 속에 숨은 과학과 역사, 사람들까지를 모두 이야기한다. 바람이 무엇이며, 바람은 왜 고기압에서 저기압으로 부는지, 또한 어떻게 공기 속 수증기가 응결되어 구름이 만들어지는지, 비나 눈, 우박이 만들어지는 과정은 무엇인지 등에 대해서 들려준다.

목차 목차 보이기/감추기

1. 지구는 어디에서 왔을까?
2. 공기는 지구의 얼굴
3. 바람과 비
4. 공기의 거대한 흐름
5. 무시무시한 자연의 힘, 태풍
6. 따뜻해지는 지구, 추워지는 날씨

저자 소개 관련자료 보이기/감추기

저자 : 박용기
연세대학교 천문기상학과를 졸업했다. 여러 해 동안 기상청에서 일한 경험을 바탕으로 이 책을 썼다. DNA를 통해 생명의 신비를 들여다 본 과학 소설 『64의 비밀』, 위대한 과학자 갈릴레이의 삶을 그린 『갈릴레오 갈릴레이』등을 내놓았다.
그림 : 현태준
홍익대학교 공예과를 졸업했고, 만화가로 활동하고 있다. 기억조차 가물가물해진 옛날 장난감을 모으는 별난 재주꾼으로 유명하다. 『뽈랄라 대행진』『아저씨의 장난감 일기』『현태준 이우일의 도쿄 여행기』 들을 펴냈다.
  •  쿠폰은 결제 시 적용해 주세요.
1   1,500
뒤로 앞으로 맨위로 aniAlar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