확장메뉴
주요메뉴


공유하기
중고도서

우린 마을에서 논다

정가
16,000
중고판매가
4,900 (69% 할인)
상태?
사용 흔적 약간 있으나, 대체적으로 손상 없는 상품
YES포인트
  • 0
구매 시 참고사항
  • 중고샵 판매자가 직접 등록/판매하는 상품으로 판매자가 해당 상품과 내용에 모든 책임을 집니다.

[중고샵] 매장ON! 매장 배송 온라인 중고 서비스
[중고샵] 판매자 배송 중고 추천 인기샵 특별전
[중고샵] 매장ON! 대구물류편: 버뮤다대구지대
8월 전사
쇼핑혜택
1 2 3 4 5

품목정보

품목정보
출간일 2010년 10월 01일
쪽수, 무게, 크기 336쪽 | 518g | 152*225*30mm
ISBN13 9788985635875
ISBN10 8985635875

중고도서 소개

사용 흔적 약간 있으나, 대체적으로 손상 없는 상품

책소개 책소개 보이기/감추기

『우린 마을에서 논다』에는 아이들이 맘껏 뛰놀 수 있는 마을 뒷산을 불필요한 개발로부터 지켜주는 사람들이 등장한다. 그네들이 살아가는 마을에는 아이들을 위해 문방구 앞의 게임기를 거두는 문구점 사장님, 아토피에 걸린 아이들을 위해 유기농 아이스크림을 파는 까페, 장애가 있는 아이들이 만든 쿠키를 파는 미니샵, 바깥일로 바쁜 엄마들의 반찬 걱정을 덜어 주는 유기농 반찬 가게, 어르신들에게 마음이 담긴 서비스를 제공하는 두레도 있다. 복지가 잘 되어 있는 어느 유럽 마을의 이야기가 아니다. 도심에서 지하철 몇 정거장이면 갈 수 있는 '성미산마을'의 이야기이다.

저자 유창복은 아들의 육아를 위해 1996년 성미산에 자리를 잡는다. 2000년에 들어서면서 그는 마을 사람들과 함께 「마포두레생협」을 만들면서 마을기업의 시대를 열었고, 대안학교인 「성미산학교」를 만들면서 삶과 앎과 꿈이 일치하는 교육을 실현하고자 한다. 여자들이, 노인들이, 몸과 마음이 각기 다른 속도로 자라는 아이들이 모두 자신의 개성과 하고싶은 일을 찾아 신나게 서로 도우며 살아갈 수 있는 마을을 만들고자 하는 사람들의 이야기는 각박한 현대 생활에 쫓기듯 살아가는 사람들에게 대안적 삶을 제시하고 있다.

목차 목차 보이기/감추기

책머리에
프롤로그
마을지도

마을나무, 그 열매, 줄기, 씨앗들
두 아이의 성년식/나는 어떻게 마을 사람이 되었나?/마을나무들의 씨앗들, 방과후, 생협

산이 우리를 지켰어요!
성미산아 걱정마!우리가 지켜 줄게!/역사는 밤의 텐트 속에서/
3·13대첩, 그 대반전의 드라마/서울시장 지하철 기습 면담/
성미산이 없으면 낮도 밤과 같은 것을/성미산아, 지금도 잘 있니?

우린 마을에서 논다
성미산마을에 살아 행복합니다/
축제를 만들고, 축제의 일부가 되어 주신 모든 분들께/
나, 연극하는 남자야!/마을극장, 그 빈 공간의 의미

마을은 학교로, 학교는 마을로
여기는 성미산학교입니다/대안학교 꿈을 꾸다/
세 번만 엎어지면 학교가 된다?/꿈터, 배움터, 마을학교의 꿈

지속 가능한 마을살이
마을기업의 시대가 열리다/멋진 지렁이 녹색을 상상하다/
손으로 마을을 빚다/경계를 넘어/또다시 새길 내기

모두 사람이 한 겁니다
젖은 날, 우산이 되어 준 이들/마을 1.5세대와 2세대/
성미산 스타 탄생/천하무적 시설조

성미산마을, 이것이 궁금하다!
회의주의자들의 소통법/마을엔 신화가 있다/
마을살이, 위기와 기회/경계와 문턱/
하고 싶은 사람이 다 한다?/마을 권력의 문제/
마을살이와 사회적 기업

에필로그

좌담/마을은 삶이 벌어지는 곳
성미산마을의 역사

저자 소개 (1명)

출판사 리뷰 출판사 리뷰 보이기/감추기

내일이 온다는 게 기대되는 날보다 두려운 날이 더 많은 시대. 내일은 더 나을 거라고 다독여 주는 훈훈한 돌봄이 있는 마을이 있다. 언제 잘릴지 모르는 상태로 열심히 일하지만 소모성 건전지처럼 버려지는 시대. 내 필요와 욕구로 마을 기업을 만들고 일자리를 만들어 일터의 주인, 삶의 주인으로 살아가는 이들이 있다. 어디 사회복지 정책 잘 되어 있는 외국 마을 얘기냐고?무슨 말씀. 서울에서 지하철 한 번 타면 발 닿는 곳, 성미산마을 이야기다. 여자들이, 노인들이, 몸과 마음이 각기 다른 속도로 자라는 어린아이들이 풀과 나무, 작은 생명들과 함께 즐겁게 살 수 있는 품을 만드는 마을. 성미산마을로 까칠한 세상에 지친 여러분을 초대한다.

고 위험 사회, 이 도시 어딘가에 정말 아이가 자라기 좋은 마을이 있다면
아이들이 맘껏 뛰놀 수 있는 마을 뒷산을 불필요한 개발로부터 지켜 주는 어른들, 아이들을 위해 게임기를 가게 앞에서 거두는 문구점 사장님, 아이들과 자전거로 유럽을 횡단하는 택견 사부님, 아토피가 있는 아이들을 위해 유기농 아이스크림을 파는 까페, 아이들이 꼬물꼬물 자기 물건 갖고 나와 보자기에 펼쳐 놓고 사고팔며 경제관념을 자연스럽게 익히는 보자기장터, 장애가 있는 아이들과 장애가 없는 아이들이 한데 어울려 놀 수 있는 교육을 고민하는 마을학교, 장애가 있는 친구들이 파는 맛난 쿠키를 파는 미니샵, 엄마 아빠가 늦게 퇴근해도 아이들을 돌봐주는 믿음직하고 다정한 이웃이 있는 마을. 무엇보다도 아이들끼리 서로를 돌보며 놀다가 알차게 익는 그 마을. 많은 돈이 없어도 건강하게 아이를 키울 수 있는 노하우가 짱가 유창복의 성미산마을살이 1 『우린 마을에서 논다』에서 흘러나온다.

돌봄과 착한 일자리가 샘솟는 성미산 마을에 놀러 오세요!
지난 6월, 「성미산마을극장」에서 성년식이 열렸다. 이 마을에서 자라 성년을 맞은 아이들을 위한 의례다. 갓난쟁이, 코흘리개 아이들이 성인이 된 것처럼 마을도 같이 나이를 먹었다. 어느새 열 여섯 해. "우리 아이 함께 키운다."는 마음으로 한국 최초 공동육아협동조합이 있는 서울 마포구 동네로 민들레 홀씨처럼 하나 둘 날아든 맞벌이 부부들이 있었다. 그들은 아이들이 날마다 나들이하는 마을 뒷산 성미산이 사라질 위기에 놓이자 지역 주민들과 합심해 산을 지켜 내면서 '성미산마을'이란 이름을 얻는다.

이들은 2년여 성미산을 지키는 과정에서 도시 속 공동체의 싹을 틔우고 기운을 모은다. 일 년에 한 번 마을추겢를 벌이다 축제를 날마다 하고 싶어 갖가지 마을동아리들의 놀이터인 「성미산마을극장」을 만들고, 삶과 앎이 일치하는 마을학교를 꿈꾸며 12년제 대안학교 「성미산학교」를 세우고는 기운을 소진할 만큼의 녹록치 않은 깔딱고개를 세 번이나 마주한다. 그러나 '흥'많고 '신'많은 저자 유창복을 비롯한 성미산마을 사람들은 공동육아 어린이집을 운영하며 체득한 소통법으로 "마을에서 하는 일은 안 되는 일이 없다.", "어쨌든 된다."는 농담을 주고받으며 난관을 극복해 나가며 '불패신화', '끝 모를 낙관주의', '정시 조착 신화'를 만들어 간다. "진짜 하고 싶은, 그래서 올인하는 '한 사람'이 있으면"판이 벌어지고, 과제와 사명이 앞서기보다는 각 개인 개인의 욕망과 취향이 자유롭게 용인되는 무겁지 않은 분위기는 어깨와 목에 준 "힘을 빼면"나온다고 낙관한다.

이런 낙관은 마을을 떠도는 바이러스가 되어 온 마을 감염시켜, 마을기업의 시대를 열었다. 성미산마을 형성의 밑거름이 된 제1호 마을기업 「마포두레생협」, 손맛 좋은 동네 엄마에게는 새로운 일자리를 주고, 바깥일에 바쁜 직장인들에게는 반찬 걱정을 덜어주는 유기농 반찬 가게이자 마을사랑방 「동네부엌」, 차 수리 부품의 원가 공개와 착한 가격 때문에 지금은 문을 닫고 만 「차병원」, 수요음악회가 열리는 마을까페 「작은나무」와 유기농 마을식당 「성미산밥상」 등. 바이러스는 「멋진지렁이」에 침투했다가 「카셰어링, 「자전거 타기」를 낳고, 「한땀두레」, 「비누두레」, 「미니샵」, 「마을공방」 등 손으로 마을을 빚게도 한다. 또한 마을이라는 울타리를 넘어 동네 곳곳의 소식을 전해 주는 동네 방송국 「마포FM」, 어르신들에게 마음이 담긴 질 좋은 돌봄 서비스를 제공하는 「돌봄두레」 등으로 이어지고, 또다시 공동주택, 귀촌 등 새 길을 내는 데까지 미치고 잇다.

곡절을 수없이 겪었음에도 천생 낙관주의자, 천생 축제주의자 486남자 유창복은 오늘도 새로운 일을 벌일 생각에 얼굴 가득 웃음을 머금고 독자들의 옆구리를 쿡쿡 찌르며 '마을하자'고 꼬드긴다. 개발론자들에 맞서 성미산을 지키는 지난한 싸움은 오늘도 여전히 계속되고 있다. 또한 성미산 마을살이 모습은 다양한 이력, 다양한 세대의 인생살이가 펼쳐지는 두 번째 책 『성미산인간극장』에서 조만간 또 뢸나게 될 것이다.
  •  쿠폰은 결제 시 적용해 주세요.
1   4,900
뒤로 앞으로 맨위로 aniAlar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