확장메뉴
주요메뉴


미리보기 공유하기
중고도서

미드나잇 선 1

정가
15,800
중고판매가
8,000 (49% 할인)
상태?
사용 흔적 약간 있으나, 대체적으로 손상 없는 상품
YES포인트
  • 0
구매 시 참고사항
  • 중고샵 판매자가 직접 등록/판매하는 상품으로 판매자가 해당 상품과 내용에 모든 책임을 집니다.

[중고샵] 매장ON! 매장 배송 온라인 중고 서비스
[중고샵] 판매자 배송 중고 추천 인기샵 특별전
[중고샵] 매장ON! 대구물류편: 버뮤다대구지대
8월 전사
쇼핑혜택
1 2 3 4 5

품목정보

품목정보
출간일 2020년 12월 24일
쪽수, 무게, 크기 596쪽 | 762g | 140*210*35mm
ISBN13 9791164137077
ISBN10 1164137077

중고도서 소개

사용 흔적 약간 있으나, 대체적으로 손상 없는 상품

책소개 책소개 보이기/감추기

로맨스의 상징 벨라와 에드워드가 돌아왔다!
전 세계가 가장 사랑한 베스트셀러 『트와일라잇』 시리즈 신작!


전 세계적으로 1억 6천만 부 이상이 팔린 『트와일라잇』 시리즈의 완결, 『미드나잇 선』이 한국 독자를 찾아왔다. 에드워드 컬렌과 벨라 스완이 만난 『트와일라잇』은 로맨스 소설의 정석이었다. 하지만 지금까지 독자들은 벨라의 입장에서 이야기를 들었을 뿐이다. 드디어 오랫동안 기다려 온 나머지 이야기, 『미드나잇 선』을 통해 에드워드의 마음을 경험할 차례다!

에드워드의 시선을 통해 진행되는 이야기는 새롭고도 분명하게 어두운 반전을 드러내며 잊지 못할 강렬함을 선사한다. 벨라와의 만남은 에드워드가 뱀파이어로 살아오면서 겪은 일 중 가장 불안하고도 호기심을 자극하는 사건이었다. 매혹적인 에드워드의 과거와 복잡한 속마음을 자세하게 알게 될수록, 어째서 이 사랑이 에드워드의 삶에 본질적인 의미를 주는 고통이 되는지 이해할 수 있다. 자신의 마음을 따르면 결국 벨라가 위험에 빠진다는 걸 알면서도 에드워드는 어떻게 이 사랑을 정당화할 수 있을까? 『미드나잇 선』을 통해 스테프니 메이어는 수백만의 독자들을 사로잡았던 이야기 속 세계로 다시 독자를 이끈다. 불멸의 사랑이라는 심오한 즐거움과 파괴적인 결과를 그린 서사시를 독자에게 선사할 것이다.

목차 목차 보이기/감추기

1. 첫 만남
2. 생각이 드러나는 얼굴
3. 위험
4. 환상
5. 초대
6. 혈액형
7. 선율
8. 유령
9. 포트앤젤레스
10. 가설
11. 질문
12. 복잡한 문제
13. 또 다른 복잡한 문제
14. 더 가까이
15. 가능성

저자 소개 (2명)

줄거리 줄거리 보이기/감추기

도망쳐, 벨라. 난 널 너무 사랑해. 그러니 도망쳐.
너를 위해서, 나를 위해서.


아주 잠깐, 석류를 손에 들고 있는 페르세포네가 보였다. 석류를 먹어 버려서 스스로를 저승에 갈 운명으로 만들어 버린 그리스 신화 속 여신이. 그렇다면 나는 누구인가? 바로 하데스다. 봄날을 탐내다 못해 훔쳐내고 끝없는 밤의 저주를 내려 버린 자.

출판사 리뷰 출판사 리뷰 보이기/감추기

나의 뱀파이어 연인 《트와일라잇》 시리즈

1. 트와일라잇

황량한 도시 포크스로 이사 온 벨라는 아름답고 신비로운 소년 에드워드 컬렌을 만난다. 그러나 어찌된 일일까. 첫 만남부터 에드워드는 노골적인 적의를 드러낸다.

2. 뉴 문

벨라의 열여덟 살 생일 파티. 한순간의 실수로 벨라는 생명의 위협을 느끼고 에드워드는 벨라가 자신 때문에 위험에 처했다는 것 때문에 괴로워하며 벨라에게 이별을 고한다.

3. 이클립스

벨라는 에드워드의 곁에서 행복을 느끼면서도, 가장 힘들었던 시절 자신의 곁을 지켜준 제이콥에게 계속 마음이 쓰인다. 하지만 에드워드는 늑대 인간들 곁에 있는 게 위험하다는 이유로 벨라가 제이콥을 만나지 못하게 한다.

4. 브레이킹 던

에드워드의 청혼을 받아들인 대가로 에드워드가 자신을 직접 뱀파이어로 변신시켜 주길 바란 벨라. 그러던 어느 날, 벨라는 갑자기 몸에 이상이 생겼다는 것을 깨닫게 된다. 한시 바삐 결단을 내리지 않으면 목숨을 잃게 될 급박한 상황에 처한다.

외전. 브리 태너

『이클립스』에서 잠깐 등장했지만 누구보다 강한 인상을 남긴 캐릭터 ‘브리’. 베일에 가려진 신생 뱀파이어들의 생활, 그리고 적의 시선을 통해 만나는 벨라와 에드워드, 그리고 컬렌 일가를 만날 수 있다.

스테프니 메이어가 한국 독자들에게 보내는 메시지

친애하는 트와일라잇 독자들에게, 오랜 시간 동안 저의 이야기를 열정적으로 응원하고 지지해 주셔서 고맙습니다. 『미드나잇 선』을 읽는 시간 동안 여러분이 다시금 포크스로 돌아가 에드워드의 시선으로 세상을 바라보며 잠시 현실에서 벗어나는 즐거움을 누리시기를 바랍니다. 항상 건강하고 평안하세요.

사랑을 담아.
스테프니 메이어

추천평 추천평 보이기/감추기

『미드나잇 선』은 『트와일라잇』보다 더 복잡하고 세련되었으며 순수함은 덜하다. 벨라의 이야기인 『트와일라잇』이 출간된 후 10대 공상과학 소설과 디스토피아 소설 속에서 여자가 주인공으로 활약하는 추세가 10년 이상 이어지긴 했지만, 결국 서사의 힘과 설득력 있는 내면의 드라마가 잘 드러난 쪽은 에드워드의 이야기라는 게 밝혀졌다.
- [타임]

불운한 연인인 벨라와 에드워드의 이야기를 열렬히 사랑하는 팬들이라면, 『미드나잇 선』을 통해 포크스, 워싱턴주, 그리고 그 안에서 살고 있는 사람들과 뱀파이어들을 비롯한 다양한 존재들을 더욱 풍부하고 상세하게 볼 수 있을 것이다.
- [뉴욕 타임즈]

자, 에드워드의 팬들이 이 책을 보고 좋아할까? 당연하지. 스테프니 메이어는 자신의 가장 열렬한 팬들을 마음에 두고 이 책을 집필하여 그들에게 바쳤다. 에드워드가 벨라에게 빠져들면서, 우리 역시 워싱턴주에서 가장 복잡한 마음을 지닌 10대 뱀파이어의 생각에 흠뻑 빠져들게 된다. 그리고 벨라는 우리 생각보다 훨씬 더 결단력 있는 여자였음을 알게 되었다.
- [워싱턴 포스트]

스테프니 메이어의 『미드나잇 선』은 오랫동안 고대해 온 완결편이다. 이 소설은 그저 십대 소녀 벨라 스완과 멋진 뱀파이어 에드워드 컬렌 사이에서 벌어지는 중요한 순간을 그린 것만이 아니다. 이것은 작가인 메이어와 이야기를 간절히 듣고 싶어 하는 수많은 팬을 다시금 이어주는 완결편이다. 애타게 기다려 온 이들은 충분히 만족할 수 있을 것이다.
- [월 스트리트 저널]

그런데 새로 나온 이 책은 예상외로 놀라운 점이 있다. 벨라와 에드워드의 관계가 트와일라잇 시리즈의 중심을 이루었던 애정 행각이 아니었다고 말하기 때문이다. 인간과 뱀파이어는 서로의 눈을 의미 있는 시선으로 바라보았을지는 모르겠으나, 이 책의 진짜 열정은 작가인 스테프니 메이어가 독자를 사랑하는 마음, 그리고 독자들이 작가를 사랑하는 마음이다.
- [NBC 뉴스]
  • 일시품절 상태입니다.
뒤로 앞으로 맨위로 aniAlar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