확장메뉴
주요메뉴


미리보기 공유하기
중고도서

맥거크 탐정단 6

: 투명 개의 비밀

정가
12,000
중고판매가
4,000 (67% 할인)
상태?
최상 새 상품같이 깨끗한 상품
YES포인트
구매 시 참고사항
  • 중고샵 판매자가 직접 등록/판매하는 상품으로 판매자가 해당 상품과 내용에 모든 책임을 집니다.

[중고샵] 매장ON! 매장 배송 온라인 중고 서비스
[중고샵] 판매자 배송 중고 추천 인기샵 특별전
[중고샵] 매장ON! 대구물류편: 버뮤다대구지대
쇼핑혜택
현대카드
1 2 3 4 5

품목정보

품목정보
출간일 2019년 08월 10일
판형 양장?
쪽수, 무게, 크기 132쪽 | 262g | 132*198*20mm
ISBN13 9791189257248
ISBN10 1189257246
KC인증 kc마크 인증유형 : 적합성확인
인증번호 :

중고도서 소개

최상 새 상품같이 깨끗한 상품

책소개 책소개 보이기/감추기

어느 날 갑자기 투명해진 옆집 개 데니스!
투명 기계를 만들었다는 브레인스와 진실을 파헤치는 맥거크 탐정단의 대결!


맥거크 탐정단이 연례 야유회를 열고 있는 가운데, 갑자기 도넛 하나가 탁자에서 휙 떨어지더니 옆집으로 빠르게 달려갑니다. 마치 발이라도 달린 것처럼 스스로 움직이는 도넛이라니! 샌드위치를 먹던 맥거크는 입을 다물지 못합니다. 너무 놀란 맥거크 탐정단! 미스터리임을 직감한 탐정단은 도넛을 쫓아 옆집으로 갑니다. 그곳에는 브레인스가 데니스라는 개를 안고 서 있습니다. 데니스가 도넛을 훔쳐서 미안하다고 사과를 하는 브레인스. 하지만 맥거크 탐정단은 믿을 수가 없습니다. 분명 도넛은 저 혼자 움직였기 때문입니다.

브레인스가 잠깐 자리를 비운 사이 맥거크 탐정단은 마당에서 브레인스가 만든 투명 기계를 발견합니다. 그 기계 때문에 데니스가 투명해졌다고 믿는 맥거크. 더 큰 기계를 만들어 스스로 투명 인간이 되겠다는 기대에 부풉니다. 그러는 가운데 브레인스는 데니스가 실종되었다며 사건을 의뢰합니다. 투명해진 개를 수색해야 하는 어려움에 부딪힌 맥거크 탐정단! 그때 맥거크는 이상한 점을 눈치채는데…….

70년대 처음 출간된 이후, 수많은 나라에 번역 출간되며 전 세계 어린이들에게 열렬한 지지를 받았던 맥거크 탐정단, 그 여섯 번째 이야기가 찾아왔습니다! 새로워진 그림과 더 탄탄해진 스토리! 이름에 걸맞게 너무나도 치밀한 장난을 계획한 브레인스와 그 빈틈을 파고들어 꼼꼼하게 추리를 해 들어가는 맥거크 탐정단. 과연 데니스가 어떻게 투명해질 수 있었던 걸까요? 맥거크 탐정단과 함께 비밀을 파헤쳐 봅시다!

목차 목차 보이기/감추기

1. 도망간 도넛
2. 상자 안에는
3. 투명 기계
4. 축축한 뼈다귀
5. 다시 나타난 데니스
6. 부작용
7. 투명 개의 실종
8. 수색
9. 풀 더미
10. 지금이 기회야!
11. 돌아온 투명 개?
12. 다섯 번째 멤버

저자 소개 (3명)

책 속으로 책속으로 보이기/감추기

우리가 투명 개를 처음 본 건 맥거크 탐정단의 연례 야유회를 막 시작하려고 할 때였어. 우리는 도넛이 갑자기 잔디밭을 가로지르더니 덤불 속으로 휙 사라지는 장면을 봤어. 도넛은 잔디밭을 정말 빠르게 달려갔는데, 거의 날아갔다고 해야 할 것 같아. 바닥에서 15센티미터쯤 떠서 움직였거든. 믿을 수가 없었지.
“얘들아!”
맥거크가 참치 샌드위치를 입에 가득 문 채 소리를 질렀어.

“이게 뭐야?”
우리랑 조금 떨어진 곳에 있던 윌리가 말했어. 윌리는 반짝이는 커다란 검은 상자 앞에 서 있었어. 가로 45센티미터, 세로 45센티미터, 깊이 60센티미터 정도 되는 상자였지. 상자에 달린 온갖 다이얼과 레버, 스위치를 보자 우리의 호기심이 발동했어.
“보아하니, 브레인스의 잘난 발명품 같네.”

우리는 맥거크가 말한 대로 아주 조심스럽게 다가갔어. 우리가 덤불에 막 도착했을 때, 마침 브레인스는 그 보이지 않는 시끄러운 덩어리를 상자 안에 넣는 중이었어.
“알았어, 데니스! 착하지!”
브레인스가 타이르는 목소리로 말했어.
“금방 다시 보이게 해 줄게. 그러니까 제발 조용히 있어.”
맥거크가 우리를 쳐다보았어.
“방금 브레인스가 하는 말 들었냐?”
맥거크가 속삭였어. 우리는 고개를 끄덕였지. 여전히 믿기 힘들었지만, 달리 설명할 길이
없었어.
“지금 녀석을 덮치자. 이제 더 이상 발뺌할 수 없을 거야.”
브레인스가 막 뚜껑을 닫으려고 할 때, 맥거크가 덤불을 빠져 나가 옆집 마당으로 들어갔어.

“그 부작용이라는 게 대체 뭐야?”
완다가 물었어.
“그게……, 〈투명인간〉이라는 영화에 나오는 부작용 같은 거야. 무슨 말이냐면, 내가 데니스를 다시 보이게 만든 다음에도 어떤 작용이 남아 있어서, 데니스가 기계 없이 저 혼자 투명해진다는 거야. 이를테면, 아까 너희 집 지하실에 들어갔을 때처럼.”

“문제는 그게 아니야. 데니스가 진짜로 실종되었다면 당연히 우리는 기쁜 마음으로 데니스를 찾을 거야. 하지만 이렇게 짧은 시간을 실종으로 간주할 수는 없어.”
맥거크가 말했어.
“그래, 정상적인 개라면 그렇겠지, 이 바보야! 데니스가 없어지기 직전에 다시 투명해졌단 말이야. 이건 투명 개의 실종이라고!”
우리는 서로를 쳐다보았어. 브레인스의 말이 사실이라면 이건 보통 문제가 아니었으니까. 맥거크는 벌써 움직이기 시작했어.
--- 본문 중에서
  • 일시품절 상태입니다.
뒤로 앞으로 맨위로 aniAlar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