확장메뉴
주요메뉴


미리보기 공유하기
중고도서

포멜로가 사랑에 빠졌어요

정가
7,000
중고판매가
1,000 (86% 할인)
상태?
사용 흔적 약간 있으나, 대체적으로 손상 없는 상품
YES포인트
구매 시 참고사항
  • 중고샵 판매자가 직접 등록/판매하는 상품으로 판매자가 해당 상품과 내용에 모든 책임을 집니다.

[중고샵] 매장ON! 매장 배송 온라인 중고 서비스
[중고샵] 판매자 배송 중고 추천 인기샵 특별전
[중고샵] 매장ON! 대구물류편: 버뮤다대구지대
쇼핑혜택
현대카드
1 2 3 4 5

품목정보

품목정보
출간일 2006년 08월 11일
쪽수, 무게, 크기 299g | 155*220mm
ISBN13 9788949160863
ISBN10 8949160862

중고도서 소개

사용 흔적 약간 있으나, 대체적으로 손상 없는 상품
  •  판매자 :   북리뷰   평점0점
  •  특이사항 : .중고 1권 가격/책상태는 표시 되어있음.(최상/상/중) .배송은 평일 당일 발송 또는 익일발송/배송사 사정에 의해 평균 1-3일 소요.. .배송 불가 지역:도로가 없는 도서지역. .상세내역 참조(재고 1권임) .배송비 1번 결제로 묶음배송/구매가격 5만원 이상 자동 무료배송. .소비자 보호법과 규정에 따름.

책소개 책소개 보이기/감추기

아기 코끼리 포멜로가 사랑에 빠졌습니다. 순무 밭의 세 번째 줄 열한 번째 순무, 풀잎에 맺힌 이슬방울 그리고 작은 돌멩이까지. 하지만 포멜로가 사랑하는 모든 것들이 다 사라지고 있어요. 포멜로가 아무리 애를 써 봐도 소용이 없어요. 하지만 모든 것들이 사라진 대신 하얀 눈이 내리고 포멜로는 또 다른 즐거움을 찾습니다. 작지만 대단한 슈퍼 코끼리 포멜로! 뭐든지 할 수 있는 포멜로는 민들레도 사랑하고 민들레 아래에서 편히 쉴 수 있는 유일한 코끼리인 자기 자신도 사랑합니다.

저자 소개 관련자료 보이기/감추기

저자 : 라모나 바데스퀴
프랑스의 동화 작가로 현재 마르세유에 살면서 작업하고 있다. 「포멜로는 민들레가 좋아」를 비롯한 「포멜로」 시리즈를 통해 엉뚱하고 유머 있는 이야기를 선보이는 작가이다. 그 밖에 지은 책으로는 「주머니 속의 구름 Un nuage dans la poche」, 「아빠 냄새가 나는 큰 트럭 Le gros camion qui pue de mon papa」 등이 있다.
그림 : 벵자맹 쇼
1975년 브리앙송에서 태어났다. 스트라스부르 고등장식미술학교에서 공부했다. 마르세유에 살면서 일하고 있다. 그린 책으로 『포멜로가 사랑에 빠졌어 Pomelo est amoureux』, 『슬픈 피콜로 Piccolo la p?nible』 등이 있다.
역자 : 박희원
연세대 불문학과를 졸업하고 동대학원에서 「알랭 로브그리예, Le Voyeur의 묘사 연구」로 석사 학위를 받았다. 옮긴 책으로는 『질투』(공역), 『여자 아이, 클로딘』, 『열 배가 훨씬 더 좋아』, 『창밖의 사람들』 등이 있다.

출판사 리뷰 출판사 리뷰 보이기/감추기

엉뚱한 아기 코끼리 포멜로를 통해 풀어내는 아이들의 유쾌한 심리!
6, 7세 아이들의 호흡에 맞춘 짧은 글과 사랑스럽고 익살맞은 그림을 담은 『포멜로는 민들레가 좋아』, 『포멜로가 사랑에 빠졌어요』 두 권이 비룡소에서 출간되었다. 이 책은 포멜로라는 캐릭터가 풀어 나가는 세 편의 이야기가 각각 담겨 있다. 작가가 상상해 낸 포멜로라는 캐릭터는 아주 작고 세상에 대한 호기심도 겁도 많은 아기 코끼리이다. 작가는 아이들의 상상 속에서 살고 있을 것만 같은 캐릭터를 쏙 끄집어내어 때로는 교훈적이고 때로는 아이들의 감성을 자극하며 이야기를 풀어 나간다.
세 편의 짧은 이야기 속에는 아이들 누구나 한 번쯤은 느껴 봤을 법한 생각과 호기심, 즐거움으로 가득 차 있다. 긴 코 때문에 고민하는 포멜로의 모습에서는 누구나 하나 쯤 가지고 있는 콤플렉스를 생각하게 하며, 어른들이 보기에는 엉뚱하기만 한 포멜로의 고민과 걱정은 어린이들의 통통 튀는 머릿속 그대로를 표현한다. 민들레 아래에서 안정을 찾는 포멜로의 모습에서는 물건이나 사람 하나에 유독 애착을 가지는 아이의 모습을 볼 수 있다. 또 일상적인 하루에서도 즐거움을 찾고 자기 자신의 작은 모습 하나까지 사랑하는 포멜로를 통하여 아이들은 행복은 생각하기에 따라 크기가 달라지는 것임을 깨달을 수 있다.
밝고 생기가 넘치는 포멜로는 아이들에게 평범한 일상을 신나게 즐길 수 있는 방법을 알려 준다. 작은 것 하나에도 얼마나 많은 기쁨을 찾을 수 있는지 밝고 긍정적인 사고를 심어 줄 것이다.


생동감이 넘치고 표정이 살아 있는 사랑스러운 그림
독특하고 재미난 캐릭터로 주목을 받고 있는 프랑스의 신예 작가 벵자맹 쇼의 그림은 독자들에게 또 하나의 재미를 선사한다. 벵자맹 쇼는 통통 튀는 그림으로 포멜로의 엉뚱함과 사랑스러움을 잘 표현했다. 포멜로의 익살맞은 표정과 생동감이 넘치는 몸짓, 부드럽고 밝은 색상은 아이들이 좋아할 만한 모든 요소를 가지고 있다. 엉뚱하고 사랑스러운 캐릭터가 만들어 내는 재치 있는 글과 그림을 보다보면 100쪽이 가까이 되는 분량도 전혀 지루하지 않다. 오히려 아이들로 하여금 분량에 대한 두려움을 없애고 제대로 된 읽기책을 시작하는데 많은 도움을 줄 것이다.


  •  쿠폰은 결제 시 적용해 주세요.
1   1,000
뒤로 앞으로 맨위로 aniAlar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