확장메뉴
주요메뉴


소득공제
공유하기

걷기의 말들 (큰글자도서)

: 일상이 즐거워지는 마법의 주문

첫번째 리뷰어가 되어주세요 | 판매지수 24
베스트
여성을 위한 자기계발 top100 2주
eBook이 출간되면 알려드립니다. eBook 출간 알림 신청
소장가치 100% YES24 단독 판매 상품
쇼핑혜택
현대카드
1 2 3 4 5

품목정보

품목정보
출간일 2022년 07월 25일
쪽수, 무게, 크기 216쪽 | 191*282*20mm
ISBN13 9791167700346
ISBN10 1167700341

이 상품의 태그

책소개 책소개 보이기/감추기

자타공인 ‘걷기 도사’, 걷기 시작하며 인생이 바뀌었다고 이야기하는 마녀체력의 걷기 예찬서. 생각해 보면 걷기는 인간의 모든 의미 있는 행위를 상징하는 메타포다. 길을 가다, 나이를 먹다, 경력을 쌓다, 인생을 살다, 일어나다, 계속하다, 경험하다, 시도하다와 같은 단어들이 모두 ‘걷다’란 말로 환언된다. 그런 만큼 마녀체력은 이 책 『걷기의 말들』에서 그간 걸어 온 수많은 길을 소환한다. 두 발로 걸어 다닌 집 앞 산책길과 전 세계 도보 여행지부터 30년 넘게 서로의 곁을 지켜 준 반려인과 함께 걸은 인생이라는 길. 엄마로서 아이에게 열어 보여 준 길과 딸로서 보고 배운 두 어머니의 한결 같은 삶. 책 만드는 편집자로 27년을 일하며 경험한 다채로운 지적 여정과 책 쓰는 작가로 살며 거닌 전국 책방 탐방길. 탄탄한 평지뿐 아니라 오르막과 내리막을 번갈아 타며 길 위에서 보고 느낀 모든 것을 담아냈다.

저자 소개 (1명)

출판사 리뷰 출판사 리뷰 보이기/감추기

몸과 마음을 단련하는 발걸음 예찬

걷는 사람이 점점 는다. 산림청은 2008년 53%에 그쳤던 걷기 인구가 2021년 77%까지 치솟았다고 발표했다(전체 인구 대비, 「2021년 등산·걷기 국민의식 실태조사」). 걷기 인구와 등산 인구를 구별하면 등산 인구는 점점 감소하고 걷기 인구는 증가하는 추세로, 규칙적인 산행과 등반을 즐기는 사람보다 산책이나 트레킹을 취미 삼는 쪽이 많아졌다. 특별한 기술이 필요 없는 단순하고 쉬운 운동, 돈 한 푼 들지 않는 효과 빠른 특효약, 순식간에 기분이 좋아지는 초강력 마술이라는 걷기의 효능을 몸소 겪는 사람들이 늘고 있는 거다.

『걷기의 말들』은 자타공인 ‘걷기 도사’, 걷기 시작하며 인생이 바뀌었다고 이야기하는 마녀체력의 걷기 예찬서다. 인생이든 트레킹 코스든 완주하기는 매한가지로 만만치 않지만, 피하거나 뛰어넘지 않고 한 발짝씩 내딛다 보면 살길이 열린다고 일러 주는 ‘걷기 전도서’이기도 하다.

생각해 보면 걷기는 인간의 모든 의미 있는 행위를 상징하는 메타포다. 길을 가다, 나이를 먹다, 경력을 쌓다, 인생을 살다, 일어나다, 계속하다, 경험하다, 시도하다와 같은 단어들이 모두 ‘걷다’란 말로 환언된다. 그런 만큼 마녀체력은 이 책 『걷기의 말들』에서 그간 걸어 온 수많은 길을 소환한다. 두 발로 걸어 다닌 집 앞 산책길과 전 세계 도보 여행지부터 30년 넘게 서로의 곁을 지켜 준 반려인과 함께 걸은 인생이라는 길. 엄마로서 아이에게 열어 보여 준 길과 딸로서 보고 배운 두 어머니의 한결 같은 삶. 책 만드는 편집자로 27년을 일하며 경험한 다채로운 지적 여정과 책 쓰는 작가로 살며 거닌 전국 책방 탐방길. 탄탄한 평지뿐 아니라 오르막과 내리막을 번갈아 타며 길 위에서 보고 느낀 모든 것을 담아냈다.

우리 모두 각자의 길 위에 서 있기에, 걷지 않는 사람은 없다. 그런 만큼 마녀체력은 모두에게 제안한다. 함께 걸으며 몸과 마음의 건강, 인생과 인연의 의미, 여행과 독서의 재미까지 함께 얻자고. 잘 걷는 건 누구에게나 언제든 이익이니, 피곤하고 귀찮아도 오늘부터 한 걸음씩 걸어 보자고.

가뿐하게 걸을 수 있는 동네 산책길부터 숨 가쁘게 올라야 하는 트레킹 코스까지
마녀체력이 안내하는 전 세계 걷기 명소


‘체력 때문에 하고 싶은 일을 포기하지는 말아야지’ 하며 마흔에 운동을 시작했다는 마녀체력은 이제 매일 만 보는 거뜬하게, 마음먹으면 10킬로미터도 가볍게 걷는다. 운동화 신고 짐만 없으면 세상 끝까지도 걸어갈 기세. 이 책에는 이런 그가 두 발로 걸어 다닌 걷기 명소들이 다양하게 소개되어 있다.

히말라야나 노르웨이 오슬로처럼 전 세계인이 모여드는 트레킹 코스부터 소요하며 명상하기 좋은 국내 산책길, 그림 같은 영화 속 한 장면을 직접 보며 걸을 수 있는 길과 목적지 없이 배회해도 걸음을 멈추게 하는 멋진 곳들로 가득한 거리, 탁 트인 대로와 바닷길, 산길, 자전거 길까지. 하던 일을 멈추고 당장이라도 머리 식히러 나가고 싶을 때, 무료한 주말을 활기차게 만들어 줄 여행지를 찾을 때, 작가처럼 나도 한번 강인한 체력을 키워 보고 싶을 때 이 책을 펼쳐 들면 마녀체력이 소개하는 근사한 장소들을 발견할 수 있다. 그런 의미에서 이 책은 초보 산책자와 베테랑 산책자 모두에게 유익한 길잡이이자 여행서다. 각각의 코스로 나서기 전 읽으면 좋을 책과 길 위에서 들으면 더 좋은 음악은 덤이다.

그에게는 길이 선생이었고, 걸으면서 인생에 더 멋진 길을 냈다. 언제 어디서든 마음만 먹으면 할 수 있고 혼자는 물론 누구와도 함께 할 수 있는 일이 걷기며, 몸소 하지 않으면 아무 소용없는 일도 걷기다. 걷기의 힘과 의미는 걸어 본 사람만이 안다. 그 힘을 누구보다 잘 아는 마녀체력의 가이드와 함께 걷는 것만으로도 얻을 수 있는 것들, 걸으며 할 수 있는 모든 것들을 경험해 보길 권한다.
  •  쿠폰은 결제 시 적용해 주세요.
1   27,000
뒤로 앞으로 맨위로 aniAlar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