확장메뉴
주요메뉴


미리보기 공유하기
중고도서

필립 얀시의 어메이징 그레이스

정가
10,000
중고판매가
1,000 (90% 할인)
상태?
사용 흔적 많이 있으나, 손상 없는 상품
YES포인트
구매 시 참고사항
  • 중고샵 판매자가 직접 등록/판매하는 상품으로 판매자가 해당 상품과 내용에 모든 책임을 집니다.

[중고샵] 매장ON! 매장 배송 온라인 중고 서비스
[중고샵] 판매자 배송 중고 추천 인기샵 특별전
[중고샵] 매장ON! 대구물류편: 버뮤다대구지대
쇼핑혜택
현대카드
1 2 3 4 5

품목정보

품목정보
출간일 2008년 02월 20일
쪽수, 무게, 크기 169쪽 | 333g | 크기확인중
ISBN13 9788989399773
ISBN10 8989399777

중고도서 소개

사용 흔적 많이 있으나, 손상 없는 상품

책소개 책소개 보이기/감추기

이 시대 최고의 복음주의 작가, 필립 얀시가 말하는 '은혜'. "은혜는 우주의 그 무엇보다도 놀랍고 아리송하고 강력한 힘이요, 왜곡과 폭력으로 얼룩진 이 행성의 유일한 소망이다."라고 말하는 저자는 이 책에서 갖가지 역동적 형태의 은혜를 탐구한다. 읽는 즐거움을 더할 수 있도록, 페이지마다 본문 내용에 맞는 다양한 이미지를 첨부하였다.

저자 소개 (2명)

책 속으로 책속으로 보이기/감추기

꼭 모든 사람을 용서해야 하나? 잘못을 했으면 벌을 받아야 마땅하지 않은가? 하나님이 사담 후세인이나 히틀러도 용서하실까? 정의와 공평은 다 어디로 갔단 말인가?
은혜의 추문을 더욱 직접적으로 표현한, 그러니까 눈앞에 바로 들이댄 이 비주얼 버전에 일그러진 독자들의 얼굴이 벌써부터 눈에 선하다.
그래도 어쩔 수 없다. 은혜는 단연코 공평하지 않다. 우리는 받아 마땅한 것의 정반대의 것을 받는다. 나는 수세기 전 존 뉴턴이란 노예 상인도 깨우쳤던 아주 간단한 진리를 말하려고 이 책을 썼다.
은혜는 놀랍다. 우주의 그 무엇보다도 놀랍고 아리송하고 강력한 힘이요, 왜곡과 폭력으로 얼룩진 이 행성의 유일한 소망이다. 은혜의 향기가 코끝을 스치기만 해도 인생이 영원히 변하리라.
- 저자 서문

은혜는 우리가 아무리 노력해도 하나님의 사랑을 더 얻을 수 없다는 뜻이다.
영성 훈련, 금욕, 신학 지식, 의로운 명붐을 위한 성전聖戰, 그 무엇도 소용없다.

또 은혜는 우리가 무슨 짓을 해도 하나님의 사랑은 약해지지 않는다는 뜻이다.
인종 차별, 오만, 포르노, 간음, 심지어 살인을 저질러도 그분의 사랑은 그대로다.
_ 본문 35쪽

우리 모두는 하나님 앞에서 혐오스러운 존재다. 모두 죄를 지었으니 말이다.
하지만 하나님은 모든 이유를 뒤로한 채 우리를 여전히 사랑하신다.
우리는 여전히 하나님의 자랑이요 기쁨이다.
_ 본문 73쪽

내 비밀은 하나님이 필요하다는 것이다.
나는 아프다. 더는 혼자 살아갈 수 없다.
내 힘으로는 남에게 줄 수 없다. 하나님이 도우셔야 한다.
내게는 친절하게 굴 능력이 없다. 하나님이 도우셔야 한다.
내 힘으로는 사랑할 수 없다. 하나님이 도우셔야 한다.
_ 본문 116쪽

“하나님을 사랑하기만 한다면 마음 내키는 대로 해도 좋다.” 어거스틴의 이 유명한 말은 결코 농담이 아니다. 하나님을 사랑하는 자는 그분을 기쁘시게 할 수밖에 없다. 예수님과 바울이 “하나님을 사랑하라”라는 단순한 명령 하나에 율법 전체를 담은 이유가 여기에 있다.
_ 본문 135쪽

국제 사면 위원회의 우편물에 끼어 들어오는 사진에서 구타와 전기고문을 당하고 침으로 범벅이 된 남녀들을 보고 나면 치가 떨린다. 도대체 어찌 돼먹은 놈들이길래 같은 인간에게 그런 짓을 저지를 수 있단 말인가!
여전히 떨리는 마음으로 사도행전을 펴는데 바로 그런 ‘놈’이 등장한다. 바로 바울이다. 이제 그는 은혜의 사도요 예수 그리스도의 종이며 역사상 가장 위대한 선교사로 변했다. 하나님이 이런 부류를 사랑하신다면, 어쩌면, 말 그대로 어쩌면, 나 같은 자도 사랑해주실지 모른다.
_ 본문 156쪽

--- 본문 중에서

출판사 리뷰 출판사 리뷰 보이기/감추기

하나님은 우리를 사랑하기로 마음을 정하셨다.
하나님이 우리를 사랑하시는 것은 우리의 모습 때문이 아니라 그분이 사랑 자체이기 때문이다.

은혜는 공평하지 않다.
하나님이 주시는 것은 품삯이 아니라 선물이다.

세상은 은혜에 목말라 있다.
은혜가 임하면 온 세상이 잠잠해진다.

당신은… 예수님이 사랑하시는 자, 은혜를 전하는 매개체다.

‘이 시대 최고의 복음주의 작가’라 불리는 필립 얀시의 유일한 비주얼 북. 이 책은 갖가지 역동적인 형태로 은혜를 탐구한다. 필립 얀시는 말한다. “은혜는 우주의 그 무엇보다도 놀랍고 아리송하고 강력한 힘이요, 왜곡과 폭력으로 얼룩진 이 행성의 유일한 소망이다.”

은혜는 단연코 공평하지 않다. 우리는 받아 마땅한 것의 정반대 것을 받는 것이다. 하늘에 계신 하나님은 각 사람을 끈에 매어 붙들고 계신다. 우리가 죄를 지으면 끈은 끊어지지만 그럴 때마다 하나님은 매듭을 지어 끈을 다시 묶는다. 오감을 곤두세우고 이 책을 읽어보라. 놀라운 하나님의 은혜를 새로이 체험할 수 있을 것이다.

하늘에 계신 하나님은 각 사람을 끈에 매어 붙들고 계신다.
우리가 죄를 지으면 끈은 끊어진다.
그럴 때마다 하나님은 매듭을 지어 끈을 다시 묶는다.
그러면 우리는 자연스레 그분께 더 가까워진다.
우리 죄가 계속해서 끈을 끊을 때마다 하나님은 매번 다시 매듭을 묶어 우리를 끌어당기신다. 더 가까이. 더 가까이. 더 가까이.
  • 일시품절 상태입니다.
뒤로 앞으로 맨위로 aniAlar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