확장메뉴
주요메뉴


소득공제
미리보기 공유하기
중고도서

역사

정가
14,500
중고판매가
3,000 (79% 할인)
상태?
최상 새 상품같이 깨끗한 상품
YES포인트
구매 시 참고사항
  • 중고샵 판매자가 직접 등록/판매하는 상품으로 판매자가 해당 상품과 내용에 모든 책임을 집니다.

[중고샵] 매장ON! 매장 배송 온라인 중고 서비스
[중고샵] 판매자 배송 중고 추천 인기샵 특별전
[중고샵] 매장ON! 대구물류편: 버뮤다대구지대
쇼핑혜택
현대카드
1 2 3 4 5

품목정보

품목정보
출간일 2007년 07월 03일
쪽수, 무게, 크기 544쪽 | 128*188*35mm
ISBN13 9788970635569
ISBN10 8970635564

중고도서 소개

최상 새 상품같이 깨끗한 상품
  •  판매자 :   평택헌책방   평점4점
  •  특이사항 : 밑줄, 메모 없는 깨끗한 책입니다. 2007.7.12일 발행.

책소개 책소개 보이기/감추기

일반에게 다가가는 역사의 대중화에 공헌해온 역사학자 이이화(李離和)의, 한 권으로 읽는 우리 역사책 『이이화·역사』가 열림원에서 출간되었다. 『이이화·역사』는 한반도의 형성부터 1987년 6월 항쟁까지 우리나라 역사를 한 권으로 이해할 수 있게 집필한 책이다. 까마득한 옛날, 즉 2백만 년 전쯤 지구 곳곳에 두꺼운 얼음이 덮여 있어 풀도 나무도 동물도 사람도 살 수 없었던 빙하시대부터, 급변하는 정치·문화의 소용돌이 속에서 혼란과 시행착오를 거듭해오면서도 우리의 제자리를 찾고 함께 더불어 사는 세상을 만들어가고 있는 바로 이 시대까지, 우리들이 지나온 장구한 역사 이야기를 담은 책이다. 『이이화·역사』는 사실들을 기술·나열하는 것이 주가 되어 있음에도, 평생 역사를 연구하면서 지역의식의 타파, 정치사회의 개혁, 신분평등의 실현에 집중하여 저술활동을 해온 저자 이이화의, 우리 역사에 대한 총체적인 관점과 우리 민중에 대한 속 깊은 애정이 살아 숨쉬는 역사 에세이다.

목차 목차 보이기/감추기

독자들에게

1부 고대국가의 발돋음
1. 지구의 변화와 한반도의 형성
2. 이 땅 역사의 여명-석기시대 사람들
3. 옛 조선의 나라들-청동기시대의 전개
4. 새로운 나라들이 일어나다-부여, 옥저, 삼한
5. 삼국의 성립과 패권 다툼-고구려, 백제, 신라의 세 나라
6. 신라는 통일국가인가-후기 신라
7. 삼국의 제도와 문화-견실한 고대국가

2부 남쪽의 신라, 북쪽의 발해
1. 후기 신라는 정통성을 계승하였나
2. 고구려를 이은 나라-북쪽의 발해
3. 후기 신라의 정치와 사회
4. 후기 신라의 사상과 예술
5. 발해의 사상과 문화-해동성국
6. 발해의 풍속과 무덤-북방양식

3부 나가자, 북쪽으로-고려의 기상
1. 후삼국과 고려의 등장
2. 고구려의 땅을 찾아 북진
3. 중앙집권제 국가의 시작-나라의 기틀
4. 부강한 나라와 사대파와 자주파의 대결-중세 사회
5. 무신의 발호와 민중세력의 등장-무신정권

4부 침략세력과 자주국가의 충돌
1. 오랑캐를 섬기는 굴욕-원의 지배
2. 원에게 배운 것과 잃은 것-지배냐, 간섭이냐
3. 토지 독점과 민중의 고통-신흥귀족
4. 자유로운 사상, 꽃피운 문화-팔만대장경
5. 과학과 기술의 찬란한 발달-세계 최초의 금속활자

5부 이씨조선의 건국-유교국가
1. 유교 이념의 중앙집권제 국가-사대와 교린
2. 나라글을 만들고 민족문화를 창달하고-훈민정음의 창제
3. 문학과 예술의 발달-시조와 가사문학
4. 통치구조와 양반 상놈의 갈음-고착된 사회신분제

6부 지배세력의 분열과 처참한 전쟁
1. 조일전쟁 전의 대외관계-무역의 마찰
2. 7년 전쟁의 소용돌이-조일전쟁의 과정
3. 사대세력과 자주세력의 충돌-조청전쟁
4. 당쟁으로 하루도 편할 날이 없다-탕평책의 실시
5. 삼정의 문란과 사회개혁-대동법 실시
6. 상업, 공업, 농업의 발달-의식주 생활
7. 현실 모순과 저항운동-비밀결사
8. 현실을 개혁하자는 이론들-실학사상

7부 세상을 확 바꾸자-민중 저항의 시대
1. 혼란을 연출한 19세기-문벌정치
2. 지배세력의 대립과 갈등-수구파와 개화파
3. 변혁세력들의 움직임-변혁사상의 등장
4. 부정부패의 횡행-삼정의 문란
5. 몰락 양반의 몰골-양반사회의 해체
6. 민중봉기의 불길-변혁운동의 시작
7. 동학농민전쟁이 일어나다-최초의 전국적 내전
8. 갑오개혁과 의병 활동-민비의 살해

8부 나라의 멸망, 항쟁의 불길-대한제국
1. 대한제국의 성립-나라의 새 이름 ‘한’
2. 외교권을 빼앗기다-을사조약
3. 의병 항쟁과 일제의 강점-식민지로 전락하다

9부 식민통치와 민족해방투쟁-독립운동 시기

1. 무단통치와 3·1운동의 횃불
2. 문화통치와 독립투쟁-상하이임시정부의 태동
3. 일제의 회유책과 통합전선-신간회 창립
4. 줄기찬 쟁의운동-소작쟁의, 노동쟁의
5. 일제의 마지막 몸부림-전시체제

10부 분단체제와 민족민주운동-역대 독재정권

1. 통일국가 수립 실패하였다-군정시기
2. 민족통일국가는 좌절되었다-남북협상 시기
3. 단독정부의 수립과 한국전쟁-동족상잔의 시대
4. 고착된 분단체제에 꽃핀 민족민주운동-새 시대의 전개
5. 6월 민주항쟁-혁명인가, 운동인가

연보
인명 찾아보기

저자 소개 (1명)

출판사 리뷰 출판사 리뷰 보이기/감추기

역사의 대중화에 공헌해온 역사학자 이이화의, 한 권으로 읽는 우리 역사 에세이
인류가 발생한 시기부터 1987년 6월항쟁까지
우리나라 역사의 총망라!


까마득한 옛날, 2백만 년 전쯤 풀도 나무도 동물도 사람도 살 수 없었던 빙하시대부터,
급변하는 정치 · 문화의 소용돌이 속에서 함께 더불어 사는 세상을 만들어가는 바로 이 시대까지,
우리들이 지나온 장구한 이야기…….

이이화는 1937년 『주역』의 대가인 야산 이달의 넷째 아들로 태어났다. 대구에서 태어나 해방되기 3년 전에 익산으로 와서 살다가 1945년부터 아버지를 따라 대둔산에 들어가 한문공부를 했으며, 열여섯 살 되던 해에 학교를 다니려고 가출하여 부산 · 여수 · 광주 등지에서 고학하면서 광주고등학교를 졸업했다. 서울에 올라와 대학에 다니며 문학에 열중하기도 했으나 한국학에 더 매력을 느껴 중퇴하고 한국사로 방향을 돌렸다. 한국의 지역갈등과 전통적 신분질서를 타파하는 글을 쓰면서 민족사 · 생활사 · 민중사를 기술하는 데 정열을 쏟았으며, 재미있고 쉬운 문체로 일반에게 다가가는 역사의 대중화에 공헌했다. 역사문제연구소 소장을 지낸 그는 현재 동학농민혁명기념재단, 고구려역사문화복원회의 이사장을 맡고 있다.
그동안 우리 역사는 여러 고비와 상처를 겪어왔다. 예전 시대에는 사대적 접근으로 자주성이 상처를 입었고 근대에 들어서는 서구 제국주의적 이론으로 정체성(停滯性)에 빠져들었고 현대에 들어서는 독재정권 또는 미국 패권주의에 매몰되기도 했다. 또한 우리의 의식 속에는 어딘지 우리 역사는 왜소하고 기상이 모자란다는 선입견이 자리잡고 있다. 주변 민족들은 중국에 왕조를 세우기도 하였고 일본은 군대를 보내 중국 땅 절반 이상을 차지한 적이 있었다. 오직 조선만이 그러지를 못하였으니 조선 민족은 진취적 기상이 부족하고 개척자적 정신이 없다고 생각하는 것이다.
하지만 국가주의와 민족주의는 퇴색하고 있으며 기성 권위는 부정되고 있는 오늘날에 다시금 우리 역사를 되돌아보았을 때, 즉 평등적 개체를 인정하거나 인권을 존중하는 경향으로 흐르고 있는 세태를 고려해볼 때, 우리 역사는 오히려 아주 바람직한 방향으로 진전되어왔다고 정의할 수 있다. 결코 남의 민족이나 나라를 억압하지도 않았고 침략하지도 않았던 것이다. 그러면서 역사를 중단 없이 이어왔던 것이다. 까마득한 석기시대의 고대 역사까지도 기록되어 있으며 파란만장한 질풍노도를 겪어온 우리 역사는 때로 눈물을 흘리게 하기도 하고 때로 분노를 토해내게 하기도 한다.
이렇듯 내용이 풍부하고 재미있는 우리 역사는 그동안 재미없는 역사로 간주되어오기도 했다. 예전 왕조시대의 지배자들이나 식민지 제국주의 세력들이나 근대와 현대의 독재자들이 역사를 지배이데올로기의 무기로 내세워 이용물로 만들었던 것이다. 이를테면 적자생존, 우승열패를 내건 진화론은 다른 민족을 압제하는 무기였던 것이다.
지금의 우리에게 올바른 역사의식이 필요한 이유는 무엇인가? 오늘날 세계는 역사전쟁을 벌이고 있다고 해도 과언이 아니다. 우리 역사의 경우, 현재 중국에서는 ‘동북공정(東北工程)’이라는 이름으로 우리의 고대사를 마구잡이로 왜곡하고 있으며 일본에서는 식민지 지배 정책을 미화하여 한국 근대화에 기여하였다고 강변하면서 군위안부 등 인권 유린의 만행을 부정하고 있다. “이런 역사 문제들이 오늘의 우리 삶과 관계가 없는 묵은 이야기인가? 결코 아니다. 아니고말고. 바로 우리 고대사를 왜곡하는 저의는 무엇인지, 우리 근대사를 부정하는 의도는 무엇인지, 한번 곰곰이 따져보면 결론이 쉽게 풀릴 것이다.”
“옛 역사를 오늘의 거울로 삼아 교훈을 얻는다”는 말의 참된 의미를 다시금 일깨우는 이이화의 『역사』는 역시(歷試)를 준비하는 이들에게도 유익한 한 권의 책일 뿐만 아니라, 세계화 시대일수록 올바른 역사의식이 필요하며 그것이야말로 우리의 현재를 일으켜 세우는 진정한 힘이라는 것을 되새기게 하는 우리 시대의 소중한 역사 에세이다.
  • 일시품절 상태입니다.
뒤로 앞으로 맨위로 aniAlar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