확장메뉴
주요메뉴


공유하기
중고도서

왜 사랑에 빠지면 착해지는가

: 사랑과 배려, 욕망의 기원과 진화

정가
13,000
중고판매가
8,900 (32% 할인)
상태?
사용 흔적 약간 있으나, 대체적으로 손상 없는 상품
YES포인트
구매 시 참고사항
  • 중고샵 판매자가 직접 등록/판매하는 상품으로 판매자가 해당 상품과 내용에 모든 책임을 집니다.

[중고샵] 매장ON! 매장 배송 온라인 중고 서비스
[중고샵] 판매자 배송 중고 추천 인기샵 특별전
[중고샵] 매장ON! 대구물류편: 버뮤다대구지대
쇼핑혜택
현대카드
1 2 3 4 5

품목정보

품목정보
출간일 2007년 12월 17일
쪽수, 무게, 크기 359쪽 | 558g | 크기확인중
ISBN13 9788901074955
ISBN10 8901074958

중고도서 소개

사용 흔적 약간 있으나, 대체적으로 손상 없는 상품

책소개 책소개 보이기/감추기

『왜 사랑에 빠지면 착해지는가』는 인간의 배려와 협동, 관대함을 주목해 ‘인간은 이기적이다’라는 통념을 깨트리며 우리 안의 숨겨졌던 절반의 본성을 집중 조명하고 있는 책이다.

사람들은 피 한 방울 안 섞인 남을 위해 헌혈하고, 선로에 떨어진 아이를 구하기 위해 뛰어들며, 불우이웃돕기 모금 ARS에는 수백억이 모인다. 이렇게 서로 돕고 배려하는 마음은 어디서, 왜 생겨나는 것일까?

이 질문에 우리가 주목해왔던 자연선택론(Natural selection)은 생존에 유리하지 못한 것들은 점차 도태되고 경쟁에서 이기기 위한 특질이 발달되어왔다고 주장했다. 그러나 다윈의 성선택론은 나만의 생존이 아니라 후손까지도 대대손손 번성하기 위해서 경쟁과 싸움만 있는 사회보다 협동과 관대함이 있는 사회가 유리하기 때문에 자신은 좀 희생하더라도 사회 전체에 이롭다면 그 행동을 본능적으로 하게 된다고 이야기한다.

최후통첩게임을 통해 인간은 이성적이고 합리적이라는 명제가 틀렸음을 보여주고, 이타적 행동에 대한 여러 사례들을 통해 인간에 대한 공평하고 넓은 시각을 키워주고, 인간 본성과 욕망에 관한 새롭고 놀라운 이야기를 풀어놓고 있는 책이다.

목차 목차 보이기/감추기

감수자의 말: 이타적 행동이 진화 과정에서 살아남은 이유
프롤로그: 너그러운 사람이 섹시하다

1. 호모 에코노미쿠스의 멸종
인간은 생각만큼 이기적이지 않다|인간에 대한 오해, 호모 에코노미쿠스

2. 이기적인 사람도 협동은 필요하다
혼자 토끼를 잡을 것인가, 힘을 모아 사슴을 잡을 것인가?|게임이론의 치명적 오류|게임이론으로 본 9?11사건

3. 진화론이 감춰온 진화의 진실
자연선택론의 모순|이타적 인간이 끝까지 살아남는 이유

4. 다른 이를 돕는 것은 본능이다
피는 물보다 진하다|우리는 왜 물에 빠진 사람을 구해줄까?|게임이론의 진화론적 해석|나치즘의 뿌리는 진화론?|위대한 진리, ‘기브 앤드 테이크’|진화론의 양날, 생존과 생식

5. 인류 진화의 수수께끼, 남과 여
인간은 왜 남녀 구분이 있는 걸까?|‘꽃미남’은 진화의 산물|우표를 모으는 남자, 구두를 모으는 여자

6. 공작 꼬리의 오색찬란한 비밀
금발은 부자를 좋아해|학력과 공작 꼬리의 공통점|남자는 ‘하룻밤 사랑’을 꿈꾼다|선택하는 여자들, 선택받는 남자들|예쁜 여자와 착한 여자 중 누가 더 행복할까?

7. 착한 사람 콤플렉스의 진실
누구나 친절한 이성에게 끌린다|‘너무 착해서 탈’인 당신, 알고 보면 가장 못된 인간

8. 내 안에 또 다른 나가 있다
생존을 위한 진화, 생식을 위한 진화|자연선택 vs 성선택|호모 에코노미쿠스와 호모 제네로수스

9. 누구에게나 욕망은 있다
연애의 본질은 허세|연애는 ‘예술’적으로|구하라, 그러면 얻을 것이다|공연장과 전시회장에 커플이 많은 이유|최고의 결혼 상대자는 ‘착하고 성격 좋은 사람’

10. 우리는 왜 선물을 주고받을까?
선물은 세련된 교환술?|세계 생산물의 절반은 선물로 소비된다|베풂의 경제학

11. 예술과 과학은 인류가 받는 선물
위대한 예술은 선물이다|공유하지 않는 과학은 과학이 아니다

12. 소유가 사라진 접속의 시대
‘퍼 주고 퍼 가는’ 인터넷 세상|진화하는 프리웨어|나눔이 곧 얻음이다

13. 공공의 이익
네트워크 시대를 사는 기술, 나눔|부자들이 16센트만 내면 기아는 사라진다.|자선=공작의 꼬리

14. 아름다운 초록별의 진화는 계속된다
로봇은 이브가 될 수 없다|진화의 동력, 사랑

저자 소개 관련자료 보이기/감추기

저자 : 토르 뇌레트라네르스
덴마크의 저명한 과학 전문 저술가로, 환경에서 양자역학에 이르기까지 방대한 주제에 관해 열다섯 권의 책을 썼다. 텔레비전 프로그램 진행자이자 강사로도 활동하고 있다. 《왜 사랑에 빠지면 착해지는가》는 유럽에서 베스트셀러 1위에 올랐고, 전작인 《사용자 착각The User Illusion》은 일곱 개의 언어로 번역되었으며 미국에서는 ‘이달의 책 클럽’ 추천 도서로 선정되었다.
역자 : 박종윤
1971년 서울에서 태어나, 서울대학교 약학과와 이화여자대학교 통역번역대학원을 졸업했다. 옮긴 책으로 《나니아 가는 길》 《요람을 흔드는 요정》 《섭리의 손길》 《쌀과 소금의 시대》 《위기》 《신뢰》 등이 있다.
감수 : 최정규
서울대학교 경제학과와 동 대학원을 졸업하고, 미국 매사추세츠 주립대학교에서 경제학으로 박사 학위를 받았다. 이후 멕시코시티 소재 산타페연구소에서 박사 후 연구원을 거쳐 현재 경북대학교 경제통상학부 교수로 있다. 저서로는 《이타적 인간의 출현》, 옮긴 책으로는 《천재들의 주사위》 《다윈의 대답》(공역) 《승자의 저주》(공역) 등이 있다.
  •  쿠폰은 결제 시 적용해 주세요.
1   8,900
뒤로 앞으로 맨위로 aniAlar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