확장메뉴
주요메뉴


미리보기 공유하기
중고도서

클릭, 세상을 바꾸는 통신

박영란 글 / 단별 그림 | 아르볼 | 2014년 02월 17일   저자/출판사 더보기/감추기
정가
10,000
중고판매가
3,900 (61% 할인)
상태?
최상 새 상품같이 깨끗한 상품
YES포인트
구매 시 참고사항
  • 중고샵 판매자가 직접 등록/판매하는 상품으로 판매자가 해당 상품과 내용에 모든 책임을 집니다.

[중고샵] 매장ON! 매장 배송 온라인 중고 서비스
[중고샵] 판매자 배송 중고 추천 인기샵 특별전
[중고샵] 매장ON! 대구물류편: 버뮤다대구지대
쇼핑혜택
현대카드
1 2 3 4 5

품목정보

품목정보
발행일 2014년 02월 17일
쪽수, 무게, 크기 128쪽 | 362g | 185*242*20mm
ISBN13 9788994700854
ISBN10 8994700854

중고도서 소개

최상 새 상품같이 깨끗한 상품

책소개 책소개 보이기/감추기

저자 소개 관련자료 보이기/감추기

글 : 박영란
서울에서 태어나 대학에서 국문학을 공부했어요. 어린이들의 호기심을 채워 주는 글을 쓰기 위해 노력하고 있지요. 펴낸 책으로는『놀면서 배우는 스포츠 백과』,『색깔 속에 숨은 세상 이야기』,『떴다! 지식 탐험대 25 : 160살 소년이 들려주는 교통과 통신 이야기』등이 있어요.
그림 : 단별
그림에 이야기를 담아 이곳저곳 여행하는 재미에 푹 빠진 그림 작가예요. 야무진 상상과 재미를 펜 끝에 담아 더욱더 즐거운 그림을 그리려고 해요. 그린 책으로는 『쿵쿵쿵 공룡 세상』, 『선생님도 놀란 초등 수학 뒤집기 - 확률』 등이 있답니다.

책 속으로 책속으로 보이기/감추기

옛날 우리 조상들은 다양한 통신 수단을 이용해 소식을 전했어요. 그중 하나가 바로 연기와 횃불이에요. 갑자기 나라에 위험한 일이 생기거나, 적이 쳐들어올 때 사람들은 낮에는 연기, 밤에는 횃불을 피워 급한 소식을 전했지요. 이것을 ‘봉수(烽횃불 봉燧연기 수)’라고 해요. 이때 횃불을 피우는 곳을 봉수대라고 하는데, 먼 곳까지 소식을 알려야 해서 봉수대는 높은 산꼭대기에 있었어요.
--- p. 34

페이스북(Facebook)이나 트위터(Twitter)라는 이름을 들어 본 친구도 있을 거고, 직접 해 본 친구들도 있을 거예요. 페이스북, 트위터는 온라인으로 다른 사람들과 관계를 맺게 해 주는 서비스예요. 이러한 온라인 서비스를 통틀어 ‘SNS(Social Network Service)’라고 해요. ‘인터넷에서 사람들끼리의 사회적 관계를 만들어 준다.’라는 뜻이지요. SNS의 가장 대표적인 기능은 온라인에 자신의 정보를 공개하고 다른 사람과 의견이나 정보를 함께 나눈다는 거예요. 그러면서 이미 알고 있는 사람뿐만 아니라 나와 취미나 관심이 같은 새로운 사람도 만날 수 있지요.
--- pp.64-65

출판사 리뷰 출판사 리뷰 보이기/감추기

이 책의 특징

1. 하나의 주제를 개념, 역사, 수학, 예술, 체험 등 다양한 영역에서 접근했어요.
2. 주제에 대한 자세하고 정확한 정보를 꼼꼼히 골랐어요.
3. 만화·인터뷰·동화 등이 함께 구성되어 쉽고 재미있게 주제를 이해할 수 있어요.
4. 객관식 문제보다 어렵게 느껴지는 서술형 평가를 대비하는 워크북이 실려 있어요.

내용 소개

아차차 박사가 운영하는 [무엇이든 다 해결해 주는 탐정 사무소]는 사람들이 궁금한 점을 물어보면 그 문제를 해결해 주는 온라인 탐정 사무소입니다. 쌍둥이 남매인 해솔이와 다솔이는 아차차 박사의 조수가 되어 통신에 대한 궁금증을 하나씩 풀어 나가지요. 해솔이 다솔이 남매가 들려주는 통신 이야기에 귀 기울여 볼까요?

출판사 리뷰

“통신이 무엇인가요?” - 개념
통신은 무엇을 말하는 것일까요? 통신 수단과는 어떻게 다를까요? 통신과 통신 수단의 개념을 설명하면서 인류에서 통신이 시작되는 단계를 차근차근 짚어 보았어요. 통신을 할 때 필요한 요소는 무엇인지 알아보고, 수신호?말?문자 등 통신의 종류를 알기 쉽게 설명했답니다.

“전화기 없이 어떻게 통신을 했나요?” - 역사·과학
전화기와 인터넷이 없던 옛날에 사람들은 어떻게 소식을 주고받았을까요? 횃불과 연기를 이용한 봉수부터 우리나라 최초 우체국이 생기기까지의 옛날 통신 수단의 이야기가 펼쳐집니다. 또 과학 기술의 발전과 함께 어떤 통신 수단들이 발명되었는지, 미래에는 어떤 통신 수단이 생겨날지도 살펴보아요.

“전화기 최초의 발명자는 과연 누구?” - 인물
전화기를 발명한 사람은 정말 알렉산더 그레이엄 벨일까요? 전화기의 최초 발명자가 누군지를 밝히기 위해 해솔이와 다솔이가 나섰어요. 어렵게 만든 전화기가 장난감 취급받은 요한 필립 라이스, 2시간 차이로 전화기 특허권을 인정받지 못한 엘리샤 그레이 등 전화기 발명과 관련된 여러 인물과 사연을 소개할게요.

“우편의 역사가 한눈에!” - 체험
우정 박물관은 1884년 최초의 우체국인 우정총국이 세워질 때부터 현재까지 우리나라 우정의 역사와 문화를 정리하여 보여 주는 곳입니다. 우편집배원 복장의 변천사, 최초의 우표, 세계 여러 나라의 우체통 등을 볼 수 있지요. 생생한 사진과 함께 우편의 역사에 대해서 배울 수 있어요.
  •  쿠폰은 결제 시 적용해 주세요.
1   3,900
뒤로 앞으로 맨위로 aniAlar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