확장메뉴
주요메뉴


소득공제 베스트셀러 2005 제3회 올해의 책 선정도서
미리보기 공유하기

사랑하라 한번도 상처받지 않은 것처럼

리뷰 총점8.8 리뷰 140건 | 판매지수 20,271
베스트
시/희곡 19위 | 국내도서 top100 7주
정가
9,500
판매가
8,550 (10% 할인)
YES포인트
소중한 당신에게 5월의 선물 - 산리오 3단 우산/디즈니 우산 파우치/간식 접시 머그/하트 이중 머그컵
MD의 구매리스트
BTS 애정러 주목! 방탄소년단 추천도서를 모아모아~
작은 출판사 응원 프로젝트 <중쇄를 찍게 하자!>
5월 전사
5월 쇼핑혜택
1 2 3 4 5

품목정보

품목정보
출간일 2005년 03월 30일
쪽수, 무게, 크기 158쪽 | 256g | 132*215*20mm
ISBN13 9788995501474
ISBN10 8995501472

이 상품의 태그

책소개 책소개 보이기/감추기

시집 <그대가 곁에 있어도 나는 그대가 그립다> <외눈박이 물고기의 사랑>의 저자이며 잠언 시집 <지금 알고 있는 걸 그때도 알았더라면>을 소개해 ‘엮은 시집’이라는 새로운 지평을 연 류시화 시인이 이번에는 힐링 포엠(Healing Poem, 치유의 시)을 주제로 한 권의 시집을 엮어 출간했다. 힐링 포엠은 21세기에 들어와 서양의 여러 명상 센터에서 마음을 치유하기 위한 한 방법으로 ‘시’라는 도구를 사용하면서 새롭게 등장한 장르이다.

고대 이집트 파피루스 서기관에서부터 노벨 문학상 수상자에 이르기까지 41세기에 걸쳐 시대를 넘나드는 유명, 무명 시인들의 시가 포함되어 있다. 메리 올리버, 비슬라바 쉼보르스카, 장 루슬로, 옥타비오 빠스, 이시카와 다쿠보쿠 등 현대를 대표하는 시인들, 잘랄루딘 루미, 까비르, 오마르 카이얌 등의 아랍과 인도의 중세 시인들, 그리고 이누이트 족 인디언들, 일본의 나막신 직공, 티베트의 현자 등의 시 77편이 실려 있다.

목차 목차 보이기/감추기

초대
여인숙
생의 계단
사랑하라, 한번도 상처받지 않은 것처럼
슬픔의 돌
기도
삶을 위한 지침
그때 왜
너무 작은 심장
이것 또한 지나가리라
봄의 정원으로 오라
금 간 꽃병
눈물
인생 거울
생명은
나는 배웠다
침묵의 소리
생이 끝났을 때
중세기 회교도의 충고
별들의 침묵
사람과의 거리
천 사람 중의 한 사람
첫눈에 반한 사랑
늙은 철학자의 마지막 말
사막

농담
옹이
이별
나의 시
삶이 하나의 놀이라면
여행
이누이트 족의 노래
의족을 한 남자
사이치에게 남은 것
이제 난 안다
누가 떠나고 누가 남는가
내가 알고 있는 것
무사의 노래
사랑
나에게 바치는 기도
자연에게서 배운 것
세상의 미친 자들
내가 태어났을 때
나는 누구인가
뒤에야
세례를 위한 시
단 하나의 삶
선택의 가능성들
태초에 여자가 있었으니
내가 엄마가 되기 전에는
예수가 인터넷을 사용했는가
신을 믿는 것
회교 사원 벽에 씌어진 시
사막의 지혜
어부의 기도
당신의 손에 할 일이 있기를
한 방울의 눈물
옳은 말
진정한 여행
나이
죽음이 집에서 나를 기다린다
여섯 가지 참회
구도자의 노래
신과의 인터뷰
우리 시대의 역설
도의 사람
그럼에도 불구하고
그런 사람

또 다른 충고들
태양의 돌
힘과 용기의 차이
일일초
하나, 둘, 세 개의 육체
축복의 기도


해설 삶을 하나의 무늬로 바라보라
시인들

저자 소개 (1명)

책 속으로 책속으로 보이기/감추기

사랑하라, 한번도 상처받지 않은 것처럼

춤추라, 아무도 바라보고 있지 않은 것처럼.

사랑하라, 한번도 상처받지 않은 것처럼.

노래하라, 아무도 듣고 있지 않은 것처럼.

일하라, 돈이 필요하지 않은 것처럼.

살라, 오늘이 마지막 날인 것처럼.

알프레드 디 수지
--- p.18

회원리뷰 (140건) 리뷰 총점8.8

혜택 및 유의사항?
구매 사랑하라 한번도 상처받지 않은 것처럼 내용 평점4점   편집/디자인 평점4점 YES마니아 : 플래티넘 스타블로거 : 블루스타 하**르 | 2022.02.21 | 추천0 | 댓글0 리뷰제목
책을 안 읽는 사람도 많이 들어봤을 봤을 제목이다. '사랑하라 한번도 상처받지 않은 것처럼' 시집을 다시 읽기 시작한지는 얼마 되지 않았다.  예전에 읽었던 시집에는 확 마음에 와닿는게 그다지 없었기 때문이다. 하지만 저번에 산 그 시집을 읽고는 시를 읽어야겠다고 생각했다. 그래서 새로 산 시집이 이 책인데, 마음에 든다. 내용이 너무 가볍지 않아서 좋았고,;
리뷰제목

책을 안 읽는 사람도 많이 들어봤을 봤을 제목이다.

'사랑하라 한번도 상처받지 않은 것처럼'

시집을 다시 읽기 시작한지는 얼마 되지 않았다. 

예전에 읽었던 시집에는 확 마음에 와닿는게 그다지 없었기 때문이다.

하지만 저번에 산 그 시집을 읽고는 시를 읽어야겠다고 생각했다.

그래서 새로 산 시집이 이 책인데, 마음에 든다.

내용이 너무 가볍지 않아서 좋았고, 한 사람이 아닌 여러 사람의 시를 엮은 시집은 처음이라서 새로웠다.

이 시집에는 여러나라 사람들의 이야기가 적혀있는데 사람이라는 공통점 때문일까, 나라가 달라도 좋은 시는 좋은 시라 그런 것일까는 몰라도 나에게는 참 마음을 울리는 시가 있었다.

잘 읽었다. 마음의 양식. 이 책을 두고 마음의 양식이라 할 수 있는 것 아니겠는가.

댓글 0 이 리뷰가 도움이 되었나요? 공감 0
구매 사랑하라 한번도 상처받지 않은 것처럼 내용 평점4점   편집/디자인 평점4점 리**0 | 2021.12.30 | 추천0 | 댓글0 리뷰제목
예전에 가지고 있었지만 오랫동안 존재를 모르고 있던 책을 집 정리하다가 접하게 되었다. 예전 처음 접했을때의 느낌은 시집 책이라 추상적이라고 생각했지만 글은 쉬웠고,  시 안의 내용은 내 현재 상황에서 나를 뒤돌아 보게 했다. 2005년도에 나온 책 이지만 지금 다시 읽어보아도 내용은  저자의 그어떤 책보다도 좋은 책이라고 생각한다. 한사람의 시만이 아닌 전;
리뷰제목

예전에 가지고 있었지만 오랫동안 존재를 모르고 있던

책을 집 정리하다가 접하게 되었다.

예전 처음 접했을때의 느낌은 시집 책이라 추상적이라고 생각했지만 글은 쉬웠고, 

시 안의 내용은 내 현재 상황에서 나를 뒤돌아 보게 했다.

2005년도에 나온 책 이지만 지금 다시 읽어보아도 내용은 

저자의 그어떤 책보다도 좋은 책이라고 생각한다.

한사람의 시만이 아닌 전세계 시인들의 시를 수록했고, 사람의 생각과 마음은

전세계적으로 비슷하다는 것도 느낄 수 있었다.

주변 사람들에게도 꼭 한번 읽어보도록 추천하고 선물을 해주고픈 책이다

댓글 0 이 리뷰가 도움이 되었나요? 공감 0
구매 사랑하라 한번도 상처받지 않은 것처럼 내용 평점5점   편집/디자인 평점5점 YES마니아 : 플래티넘 스타블로거 : 블루스타 j***o | 2021.08.22 | 추천0 | 댓글0 리뷰제목
사랑하라 한번도 상처받지 않은 것처럼을 보고 작성한 리뷰입니다.  요새 시집을 한 권씩 모으고, 선물하는 것에 재미를 느끼고 있었습니다. 그러다 이 시집을 서점에서 읽게되었고, 바로 구매하게 되었어요. 가끔 힘이드는 일이 생길 때 사람들을 만나 푸는 것도 좋지만 이렇게 좋은 시들이 담겨있는 시집을 읽으며 힘들었던 마음을 가라앉히는 것도 좋은 방법이라 느끼고 있습니;
리뷰제목

사랑하라 한번도 상처받지 않은 것처럼을 보고 작성한 리뷰입니다. 

요새 시집을 한 권씩 모으고, 선물하는 것에 재미를 느끼고 있었습니다. 그러다 이 시집을 서점에서 읽게되었고, 바로 구매하게 되었어요. 가끔 힘이드는 일이 생길 때 사람들을 만나 푸는 것도 좋지만 이렇게 좋은 시들이 담겨있는 시집을 읽으며 힘들었던 마음을 가라앉히는 것도 좋은 방법이라 느끼고 있습니다. 잘 읽었습니다. 

댓글 0 이 리뷰가 도움이 되었나요? 공감 0

한줄평 (69건) 한줄평 총점 9.8

혜택 및 유의사항 ?
구매 평점5점
예전에 읽었던 시집이지만 고등학생 아들 수업교재로 구입했네요.
이 한줄평이 도움이 되었나요? 공감 0
YES마니아 : 골드 d*******9 | 2022.04.21
구매 평점5점
선물하기 좋은 책이에요. 결혼한 친구에게 선물했습니다
이 한줄평이 도움이 되었나요? 공감 0
YES마니아 : 골드 v*******r | 2022.04.18
구매 평점5점
잘 읽었습니다.
이 한줄평이 도움이 되었나요? 공감 0
YES마니아 : 플래티넘 하**르 | 2022.02.21
  •  쿠폰은 결제 시 적용해 주세요.
1   8,550
뒤로 앞으로 맨위로 aniAlar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