확장메뉴
주요메뉴


소득공제 EPUB
미리보기 파트너샵보기 공유하기
eBook

만들어진 신

: 신은 과연 인간을 창조했는가?

[ EPUB ] tvN 요즘책방 소개도서-10회이동
리뷰 총점8.6 리뷰 18건 | 판매지수 1,758
정가
17,500
판매가
15,750(10%할인 , 종이책 정가 대비 37% 할인)
YES포인트
구매 시 참고사항
{ Html.RenderPartial("Sections/BaseInfoSection/DeliveryInfo", Model); }
[YES24 단독] 켈리 최가 직접 읽어주는『웰씽킹』오디오북
한 눈에 보는 YES24 단독 선출간
매월 1~7일 디지털머니 충전 시 보너스머니 2배 적립
★단독 선출간★ 『오십에 읽는 장자』
[5월 선물의 달] 감사한 마음을 표현하세요
말콤 글래드웰 신간 『어떤 선택의 재검토』
[2nd] e북토커 선발대회 『마음의 법칙』
★90일 대여점★ 이렇게 싸도 대여?
이대로 묻힐 순 없다!
5월 전사
5월 쇼핑혜택
1 2 3 4 5

품목정보

품목정보
출간일 2016년 02월 23일
이용안내 ?
  •  배송 없이 구매 후 바로 읽기
  •  이용기간 제한없음
  •  TTS 가능?
  •  저작권 보호를 위해 인쇄 기능 제공 안함
지원기기 크레마,PC(윈도우),아이폰,아이패드,안드로이드폰,안드로이드패드,전자책단말기(일부 기기 사용 불가),PC(Mac)
파일/용량 EPUB(DRM) | 20.30MB ?
글자 수/ 페이지 수 약 33.4만자, 약 9.9만 단어, A4 약 209쪽?
ISBN13 9788934972631
KC인증

이 상품의 태그

소개 책소개 보이기/감추기

신의 존재를 의심하라, 인간의 능력을 주목하라!
신이라는 이름 뒤에 가려진 인간의 본성과 가치를 탐색하는 세기의 문제작

전세계 과학과 종교계에 파란을 일으킨 『이기적 유전자』의 저자 리처드 도킨스의 최신작이 출간되었다. 도킨슨는 이 책에서 수많은 과학적 논증을 펼치며 신이 없음을 입증하고, 오히려 신을 믿음으로써 벌어진 참혹한 전쟁과 기아 그리고 빈곤 문제들을 일깨운다.

'신에 대한 부정은 도덕적 타락이 아니라 인간 본연의 가치인 진정한 사랑을 찾는 일이다. 신이 없어도 인간은 충분히 열정적이고 영적일 수 있다'고 주장하는 그는, 이 책을 통해 이제껏 신의 이름 뒤에 가려진 인간의 참모습을 제시하고 나아가 독자로 하여금 인간에 대한 새로운 믿음을 갖도록 이끈다.

목차 목차 보이기/감추기


1장 대단히 종교적인 불신자
믿음을 ‘믿다’|종교가 모든 것을 이긴다

2장 신 가설
신은 착각?|구약성서|다신교|일신교|세속주의_ 미국의 국부들과 종교|불가지론자, 불신자의 또 다른 이름?|과학 너머에 종교가 있다?|기도의 힘|“적의 적은 우리의 친구”|외계인과 신

3장 신의 존재를 옹호하는 논증들
토마스 아퀴나스의 ‘증명’|존재론적 논증과 연역적 논증들|아름다움 논증|개인적 ‘경험’ 논증|성서 논증|독실한 과학자 논증|파스칼의 내기|베이스 논증

4장 신이 없는 것이 거의 확실한 이유
보잉 747과 고물 야적장|각성제로서의 자연선택|환원 불가능한 복잡성|틈새 숭배|인본 원리 : 행성편|인본 원리 : 우주편

5장 종교의 뿌리
종교, 다윈주의를 비켜가다?|종교의 직접적인 이점들|집단 선택|부산물로서의 종교|종교를 위한 심리적 준비|밈, 문화적인 유전의 단위|화물 숭배 의식

6장 도덕의 뿌리 : 우리는 왜 선한가?
신과 선|다윈주의와 도덕의 기원|사례연구로 살펴본 도덕의 뿌리|신이 없다면 무엇 때문에 선하려 애쓰겠는가?

7장 ‘선한’ 책과 변화하는 시대정신
기이한 책|구약성서|신약성서|네 이웃을 사랑하라|도덕적 시대정신|히틀러와 스탈린은 무신론자였을까?

8장 내가 종교에 적대적인 이유
물리학자의 편지|근본주의와 과학|절대론의 어두운 이면|신앙과 동성애|신앙과 인간 생명의 존엄성|위대한 베토벤 오류|온건한 신앙이 광신을 부추긴다

9장 종교로부터의 도피
모르타라의 일화|신체적 학대와 정신적 학대|선택권은 아이에게|학교에서 벌어지는 일들|아이들에게 자유를|문학으로 보는 성경

10장 신이 우리에게 주는 것들
신이 만든 틈새|상상의 친구|위로|영감|부르카 안에서 바라본 세계

저자 소개 (2명)

출판사 리뷰 출판사 리뷰 보이기/감추기

1. 신의 존재를 의심하라, 인간의 능력을 주목하라! - 신의 이름 뒤에 가려진 인간의 본성과 가치를 탐색한 세기의 문제작!

신은 과연 우주를 설계하고 인간을 창조했을까? 다윈이 진화론을 발표한 이후, 창조론은 합리적인 설명의 근거를 잃어가는 듯했다. 그러나 창조론은 과학적 합리성을 받아들임으로써 지적설계론을 내세우고, 이를 바탕으로 여전히 무소불위의 권력을 지키고 있다.
다음은 가장 합리적이고 진보적인 나라라고 자부하는 미국 언론의 여론 조사 결과이다. ‘미국 국민의 62%가 진화를 믿지 않고, 53%가 지구 나이가 아담의 나이인 6천 살이라고 믿는다.’(2006년 어느 미국 언론지), ‘미국인들 60% 이상이 ‘공립학교에서 진화론과 함께 창조론도 가르쳐야 한다’고 생각한다.’(2004년 뉴스위크)
이 충격적인 결과는 무엇을 의미하는가? 세계적인 진화생물학자이자 현대 지적知的 논쟁의 최전선에 서 있는 리처드 도킨스는 “미국에서는 무신론자가 유대인, 흑인, 동성애자보다도 못한 낮은 지위에 있다!”라고 말했다. 그는 미국의 광적인 신앙을 비판하며 무신론자의 자긍심을 높이기 위해 『만들어진 신(원제 : God Delusion)』을 출간했다. 출간과 동시에 과학계와 종교계에 파란을 일으킨 이 책은 현재도 뉴욕타임스 연속 베스트셀러를 차지하고 있다. 더욱이 이 책 이후 미국에서는 『신은 위대하지 않다』 등 종교 비판 서적이 봇물 터지듯 출간되어, 지금 미국은 ‘신의 존재’에 관한 뜨거운 논쟁의 열기에 휩싸였다.
도킨스의 『만들어진 신』은 생물계의 복잡성이 이미 신에 의해 만들어졌다는 창조론을 과학과 사회학 그리고 역사적 사례를 통해 논리적으로 조목조목 비판한다.
초자연적 지성이 있다는 신 가설에서 신이 만들었다는 태초 우주까지, 창조론의 주요 쟁점들에 대해 도킨스는 자연선택을 근거로 한 반박 이론을 제시하며 창조론의 허울과 실상을 예리하게 밝히고 있다. 또한 토마스 아퀴나스의 회귀적 ‘증명’과 성 안셀무스의 연역적 논증, 아름다움 논증과 개인적 ‘경험’ 논증, 성서 논증과 파스칼의 내기 논증 등 신의 존재를 옹호하는 여러 논증을 역사적 증거와 과학적 논리를 통해 여지없이 깨부수며, 이런 논증들은 잘못된 믿음이 주는 환각이라고 명쾌하게 주장한다.
무엇보다도 이 책에서 도킨스가 주목한 것은 종교의 사회적 기능이다. 그동안 종교는 강자에게는 지배이데올로기였으며, 약자에게는 삶의 위로이자 희망이 되어왔다. (이것이 인간에 의해 왜곡된 종교의 모순이다. 종교를 통해 상처를 주고, 종교를 통해 위로 받는 삶!) 하지만 도킨스는 신이 사라진 이후의 사회가 오히려 더 희망적이라고 역설한다.
『만들어진 신』은 잘못된 믿음이 초래한 끊임없는 전쟁과 가난, 아동학대와 동성애자 차별 등을 예로 들며 인간의 존엄성이 신 앞에서 어떻게 무너져갔는지를 꼼꼼히 짚어내고 있다. 또한 삶의 위로를 얻기 위한 기도가 오히려 스트레스가 될 수 있다는 실험 사례와 인간의 뇌는 도덕적으로 행동하도록 프로그램 됐다는 과학적 연구 결과들을 들려주면서, 인간은 신이 없어도 충분히 도덕적이고 열정적일 수 있다는 메시지를 전달하고 있다.

“종교를 비판한다는 것은 도덕적 타락이 아니라 연민과 사랑 등 인간 본연의 가치를 찾는 일이다.” 필립 풀먼, 『황금나침반』의 저자

2. 과학과 종교계에 파란을 일으킨 『이기적 유전자』의 저자 리처드 도킨스의 최신작!

리처드 도킨스는 동물행동학뿐만 아니라 분자생물학, 집단유전학, 발생학 등 과학 전분야를 두루 섭렵한 진화생물학자이다. 또한 그는 최근 영국 「프로스펙트」지가 실시한 여론 조사에서 노엄 촘스키와 움베르트 에코에 이어 세계 최고의 지성으로 뽑힐 정도로 영향력 있는 저술가다.
1976년에 첫 출간한 『이기적인 유전자』에서 인간(개체)이 유전자의 꼭두각시에 불과하다고 주장한 도킨스는 이후 30년 동안 과학계를 떠들썩하게 한 세기의 인물이 되었고, 창조론과 진화론의 대립양상을 밝힌 『눈 먼 시계공』은 영국 ‘왕립학회 문학상’과 ‘로스앤젤레스 타임스 문학상’을 받기도 했다.
『눈 먼 시계공』이 창조론자의 신에 관한 주요 이론을 과학적으로 비판한 책이라면, 『만들어진 신』은 종교가 없어도 인간의 삶은 충분히 희망적이라는 것을 보여주는 책이라고 할 수 있다. 그는 이 책을 통해 세계적인 석학답게 과학과 종교, 철학과 역사를 종횡무진 넘나들며 창조론의 이론적 모순과 잘못된 믿음이 가져온 종교의 악행을 역사적으로 고찰하면서 미래 사회의 대안은 종교가 아닌 인간 그 자체에 있음을 강력히 주장하고 있다.

“무신론자부터 수도사에 이르기까지 21세기를 사는 모든 사람이 읽어야 할 중요한 과학서이자 위대한 문학 작품!” 스티븐 와인버그, 노벨물리학상 수상자

3. 신이 없는 세상을 상상하라! - 신의 존재를 반박하는 도킨스의 핵심 메시지

* 신이 우주를 창조했는가?
창조론에 의하면 (우리를 포함한) 우주 안의 모든 것은 초인적, 초자연적인 지성에 의해 의도적으로 창조되었다. 그러나 무언가를 설계할 정도로 충분한 복잡성을 지닌 창조적 지성은 오직 확장되는 점진적 진화 과정의 최종 산물로 출현할 수 있다. 즉, 가장 진화된 존재인 창조적 지성은 우주에서 마지막에 출현할 수밖에 없으므로, 우주를 설계하는 일을 맡을 수 없다.

* 신은 존재하는가?
신의 존재 여부는 가설이고 논증의 대상일 뿐이다. 기독교, 유대교, 이슬람교 등에서 주장하는 ‘전지전능’한 신은 과학적으로 검증된 바 없는 ‘이야기’이다.

* 그래도 종교를 믿는 사람은 많지 않은가?
많은 사람들이 종교를 믿는 것은 우리 교육 체계에 따라 종교를 그대로 받아들였고, 믿지 않음이 대안이라는 것을 모르기 때문이다. 우리는 단지 ‘무언가를 믿고 있다’는 것을 믿는다.

* 기도는 효과가 있는가?
2006년 4월 <미국 심장학회지>는 중보 기도(남을 위해 기도해주는 것)의 효과에 대해 조사한 바 있다. 그때 기도를 받은 환자들과 그렇지 않은 환자들 사이에는 아무런 차이가 없음이 밝혀졌다. 놀라운 것은 자신이 기도의 혜택을 받았다는 것을 안 환자들이 그렇지 않은 환자들보다 더 심한 합병증에 시달렸다. 왜 그럴까? 자신이 기도를 받고 있다는 것을 안 환자들이 좀 더 스트레스를 받았을 가능성이 높다.

* 신이 사라진다면 인간사회는 타락하지 않을까?
끊임없는 전쟁과 가난, 아동학대와 동성애자 인권침해 등 우리는 세계사 속에서 잘못된 믿음이 초래한 해악을 지금까지도 계속 목도하고 있다. 이처럼 역사적으로 너무나 많은 인간의 존엄성이 신 앞에서 무너졌다. 또한 최근 과학자 중 다수가 인간의 뇌는 도덕적으로 행동하도록 프로그램 됐다고 주장한다. 이처럼 인간은 자체로 충분히 도덕적이며, 스스로에게 희망을 제시할 수 있다. 그러므로 신이 사라진다면, 인간은 더욱 인간을 의지하며 본연의 가치인 사랑과 연민을 찾게 될 것이다. 신이 없을 때 인간은 더욱 열정적이며 영적으로 진화할 것이다!

eBook 회원리뷰 (18건) 리뷰 총점8.6

혜택 및 유의사항?
구매 뜻을 넘겨 짚어 가며 읽어야 하는 발번역의 극치..... 내용 평점1점   편집/디자인 평점1점 n******o | 2021.01.29 | 추천0 | 댓글0 리뷰제목
읽는 내내 화가 났다. 뭔소리 인지 대강은 알겠는데 구체적이 연결관계를 명확히 이해 하고자 자세히 보면 도통 이런 발번역이....번역한 책은 이런 리스크 때문에 웬만해선 피하는데... 종이책 리뷰에 있는 발번역에 대한 별점1개짜리 리뷰를 보고 샀어야 하는데 후회막급입니다.보통 전자책 읽으면서 계속 기억하고 싶거나, 머리를 상쾌하게 해주는 새로운 개념들 하이라이트 기능으로;
리뷰제목
읽는 내내 화가 났다. 뭔소리 인지 대강은 알겠는데 구체적이 연결관계를 명확히 이해 하고자 자세히 보면 도통 이런 발번역이....

번역한 책은 이런 리스크 때문에 웬만해선 피하는데... 종이책 리뷰에 있는 발번역에 대한 별점1개짜리 리뷰를 보고 샀어야 하는데 후회막급입니다.

보통 전자책 읽으면서 계속 기억하고 싶거나, 머리를 상쾌하게 해주는 새로운 개념들 하이라이트 기능으로 남겨 놓곤 합니다만,

이 책은 저자의 발번역으로 연결관계 엉망이고 무슨 뜻인지 알수 없는 문장들만 하이라이트 쳐놓아 버렸습니다.

원저자가 주장하고자 하는 바와 내 생각이 일치해서 그냥 꾸역꾸역 읽었습니다만. 도저히 참을수 없어서 생애 첫 리뷰를 남깁니다.
이걸 다 읽고 무책임한 번역체에 지친 뇌를 달래느라 잘 안보는 한국 작가들의 단편 소설을 18편을 읽고나서야 정신 차리게 되었습니다.
댓글 0 이 리뷰가 도움이 되었나요? 공감 0
구매 만들어진 신 내용 평점4점   편집/디자인 평점4점 네*디 | 2020.10.27 | 추천0 | 댓글0 리뷰제목
무종교인 사람으로서 세상에 많은 종교때문에 일어나는 일들을 보면서 항상 생각했다. 도대체 저들이 믿는 신이란 무엇이길래 저렇게 맹목적인 믿음을 가질수 있는걸까 무엇이 저들이 저런일을 하게 만드는 걸까.이 책에서는 신, 종교에 대해 이야기하며 신이 없음을 입증하려하고, 종교에 대한 신랄한 비판을 이어간다. 그러면서 과연 신이 필요한 것인가, 인간에게 신이란 무엇인가 계;
리뷰제목

무종교인 사람으로서 세상에 많은 종교때문에 일어나는 일들을 보면서 항상 생각했다. 도대체 저들이 믿는 신이란 무엇이길래 저렇게 맹목적인 믿음을 가질수 있는걸까 무엇이 저들이 저런일을 하게 만드는 걸까.

이 책에서는 신, 종교에 대해 이야기하며 신이 없음을 입증하려하고, 종교에 대한 신랄한 비판을 이어간다. 그러면서 과연 신이 필요한 것인가, 인간에게 신이란 무엇인가 계속 생각하게 한다.

무교인 사람으로서 과연 나는 무교인걸까 무신론자인걸까 생각해보게 되었다.

댓글 0 이 리뷰가 도움이 되었나요? 공감 0
구매 만들어진 신 내용 평점4점   편집/디자인 평점4점 YES마니아 : 로얄 s*****7 | 2020.06.19 | 추천0 | 댓글0 리뷰제목
재미는 있는데 묘하게 어려운 책이다.어느 부분은 잘 읽혔다가, 어느 부분은 지지부진하게 읽게 된다.그렇지만 한번은 읽어볼 가치가 충분하다.(지적허영심 채우는데 최고b)신이 왜 존재하지 않는지 힘을 줘서 팬다. 아픈데만 골라 때린다.팬다는 표현이 격하긴 한데 책 안에선 더 신랄하게 비판한다.종교에 발 담구고 있는 사람에게 크게 데였나? 란 생각이 들 정도다.;
리뷰제목


재미는 있는데 묘하게 어려운 책이다.

어느 부분은 잘 읽혔다가, 어느 부분은 지지부진하게 읽게 된다.

그렇지만 한번은 읽어볼 가치가 충분하다.(지적허영심 채우는데 최고b)

신이 왜 존재하지 않는지 힘을 줘서 팬다. 아픈데만 골라 때린다.

팬다는 표현이 격하긴 한데 책 안에선 더 신랄하게 비판한다.

종교에 발 담구고 있는 사람에게 크게 데였나? 란 생각이 들 정도다.


댓글 0 이 리뷰가 도움이 되었나요? 공감 0

한줄평 (39건) 한줄평 총점 9.2

혜택 및 유의사항 ?
구매 평점5점
잘 읽었습니다.
이 한줄평이 도움이 되었나요? 공감 0
YES마니아 : 플래티넘 됴* | 2021.12.10
구매 평점1점
번역이 정말... 무슨 수능시험 본듯하다.
이 한줄평이 도움이 되었나요? 공감 0
n******o | 2021.01.09
구매 평점5점
좋은 책입니다.
이 한줄평이 도움이 되었나요? 공감 0
네*디 | 2020.10.27
뒤로 앞으로 맨위로 aniAlar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