확장메뉴
주요메뉴


소득공제
미리보기 동화보기 공유하기

물방울의 모험

[ 양장 ] 담푸스 지식 그림책-03이동
리뷰 총점9.8 리뷰 32건 | 판매지수 750
베스트
4-6세 top100 1주
정가
8,500
판매가
7,650 (10% 할인)
YES포인트
eBook이 출간되면 알려드립니다. eBook 출간 알림 신청
8월 얼리리더 주목신간 : 귀여운 방해꾼 배지 증정
2022 1학기 초등 교과 수록 & 연계 도서 모음
8월 전사
쇼핑혜택
1 2 3 4 5

품목정보

품목정보
출간일 2010년 02월 28일
쪽수, 무게, 크기 24쪽 | 308g | 225*200*15mm
ISBN13 9788996145660
ISBN10 8996145661

이 상품의 태그

책소개 책소개 보이기/감추기

『물방울의 모험』은 재미난 이야기를 통해 물의 성질과 역할, 순환을 알려주는 과학 그림책입니다. 물은 우리 몸의 약 70%를 차지하고 지구의 반 이상이 물이며, 구름으로도, 수증기로도, 얼음으로, 땅 속에서 지하수로, 그 모습을 달리해 우리 주변에 있으면서 빙글빙글 순환도 하고 있습니다. 이런 물의 성질과 순환하는 과학 사실을 재미난 이야기로 알려줍니다.

어느 날 양동이에서 튀어 나온 물방울이 모험을 떠나요. 앞마당으로 간 물방울이 먼지를 뒤집어쓰자, 깨끗해지려고 세탁소에 가지만 물방울은 세탁을 할 수 없다고 합니다. 실망한 물방울은 병원에 가고, 끓는 물속에 들어가야 한다는 의사 선생님 말에 놀라 도망칩니다. 쨍쨍 내리쬐는 햇볕으로 물방울은 수증기로 변해 구름으로 올라가고, 다시 물방울인 비가 되어 땅으로 내립니다. 바위틈에 낀 물방울은 추운 날씨로 얼음이 되지만 다음 날 아침, 얼음이 된 물방울로 바위가 깨져 빠져 나옵니다. 앙증맞은 모양의 물방울과 함께 모험을 하면서, 물의 순환과 액체, 기체, 고체 모습으로 바뀌는 물리적 변화 모습을 쉽고 즐겁게 배워 보세요!

저자 소개 관련자료 보이기/감추기

글 : 마리아 테를리코프스카
폴란드의 시인이자 동화 작가로 어린이에게 수학, 생물, 날씨 등 과학 지식을 시 형식으로 써 왔습니다. 대표작으로《마법의 삼각형》, 《알록달록 동그라미》, 《물방울의 모험》, 《네모를 쫓아서》들이 있습니다. 다른 작품으로 《여우원숭이 소동》, 《픽픽 선장의 파이프 담배》, 《삐딱하게 기울어진 정원에서의 모험》,《파리가 지구본 위를 걸어 다녀요》, 《하늘 꼭대기까지 솟은 나무》, 《두 마리 고양이와 세 마리 강아지》 들이 있습니다.
그림 : 보흐단 부텐코
폴란드를 대표하는 그림 작가로 1931년에 폴란드 비드고슈치(Bydgoszcz)에서 태어나, 세계 제 2차 대전 기간 동안 바르샤바로 이주한 뒤로 지금까지 바르샤바에 살고 있습니다. 1955년 바르샤바 국립 미술원을 졸업하면서 폴란드 국영 어린이 책 출판사인 “우리들의 책방 (Nasza Ksi?garnia)”의 미술 편집장으로 일하면서 많은 어린이 책에 그림을 그렸습니다.
역자 : 최성은
한국외국어대학교 폴란드어과를 졸업하고 폴란드 바르샤바 대학교에서 폴란드 문학 박사 학위를 받았습니다. 지금은 한국외국어대학교 폴란드어과 교수로 있으면서 폴란드의 문학, 역사, 문화를 연구하며 학생들을 가르치고 있습니다. 지은 책으로 《안녕하세요, 교황님》, 《동유럽 신화 이야기》 가 있고, 우리말로 옮긴 책으로는 《쿠오 바디스》, 《끝과 시작 - 비스와바 쉼보르스카 시선집》, 《고슴도치 아이》, 《타데우시 루제비츠 시선집》 들이 있습니다. 또한 우리나라를 대표하는 시인인 김소월, 윤동주, 서정주의 시와 김영하의 소설을 폴란드어로 번역하여 폴란드에 소개하기도 했습니다.

책 속으로 책속으로 보이기/감추기

이윽고 밤이 되자 제법 쌀쌀한 추위가 몰려오고,
하얀 서리가 온 땅을 뒤덮었어요.
물방울은 추워서 부들부들 떨었어요.
차가운 기운으로 물방울은 점점 얼음 조각으로 변해 갔어요.
--- p.13

뛰어내릴 수 없는 게 당연했어요.
밖은 겨울이라 꽁꽁 얼어붙은걸요.
지금 물방울은 다른 물방울들과 함께
고드름이 되어 대롱대롱 매달려 있답니다.
--- p.23

출판사 리뷰 출판사 리뷰 보이기/감추기

문학과 예술 그림으로 과학 지식을 즐겁고 아름답게 담아낸 과학 그림책
물은 우리에게 꼭 있어야 하는 것이지만, 공기처럼 우리 생활에 너무 가까이 있고, 필요할 때 언제나 쓸 수 있다 보니, 물에 대해 특별히 생각해 보거나 물의 성질, 역할과 우리와의 관계에 관심을 갖고 생각해 본 적이 많지 않습니다.

물은 우리 몸의 약 70%를 차지하고 지구의 반 이상이 물이며, 구름으로도, 수증기로도, 얼음으로, 땅 속에서 지하수로, 그 모습을 달리해 우리 주변에 있으면서 빙글빙글 순환도 하고 있습니다. 이런 물의 성질과 순환하는 과학 사실을 재미난 이야기로 어린이들에게 들려준다면 즐겁게 물에 대한 정보와 과학 지식을 자연스레 알게 될 것입니다. 이 『물방울의 모험』은 우리 주변의 사실을 통해, 물의 순환과 액체, 기체, 고체 모습으로 바뀌는 물리적 변화 모습을 책 제목처럼 물방울과 함께 모험을 하면서 즐겁게 배울 수 있습니다.

시인이자 동화작가인 저자의 정감어린 문장과 귀엽고, 간결하며 아이디어 넘치는 그림으로 즐겁고 아름답게 담아냈습니다. 표지 그림의 초록빛 초원, 활짝 웃으며 꽃 한 송이를 들고 있는 물방울, 파란 하늘과 해님 모습이 과학 그림책보다는 재미난 이야기 그림책 느낌을 줍니다.

이런 점에서 『물방울의 모험』은 어떤 지식을 가르치는 책이 아니라 이야기를 즐기는 책이며, 과학 사실을 즐기고, 지적 호기심을 자극하고, 주변의 생생한 경험을 통해서 과학 사실을 이야기하는 진정한 의미의 과학 그림책이라 할 수 있습니다.

가슴 두근거리는 재미난 이야기로 과학 사실을 이야기하는 그림책
『물방울의 모험』은 물의 성질과 역할, 순환을 알려주는 과학 그림책입니다. 막 가르치려는 과학 그림책이 아닌, 재미난 이야기를 통해 과학 사실을 즐겁게 이야기하는 과학 그림책입니다. 우선 표지에 있는 활짝 웃는 커다란 물방울이 어린이 독자들 눈을 확 사로잡습니다. 활짝 웃는 물방울의 모습이 과학 그림책보다는 재미난 이야기 그림책 느낌을 줍니다. 책장을 넘기면 물방울이 작은 보따리를 들고 모험을 떠나는 장면에서 어떤 재미난 일이 벌어질까 궁금하게 만듭니다.

어느 날 한 아주머니 양동이에서 튀어 나온 물방울이 모험을 떠납니다. 앞마당으로 간 물방울이 먼지를 뒤집어쓰자, 깨끗해지려고 세탁소에 가지만 물방울은 세탁을 할 수 없다고 합니다. 실망한 물방울은 의사 선생님이지만 끓는 물속에 들어가야 한다는 의사 선생님 말에 놀라 도망칩니다. 쨍쨍 내리쬐는 햇볕으로 물방울은 수증기로 변해 구름으로 올라가고, 다시 물방울인 비가 되어 땅으로 내립니다.

다음 장면에서 바위틈에 낀 물방울은 추운 날씨로 얼음이 되지만 다음 날 아침, 얼음이 된 물방울로 바위가 깨져 빠져 나옵니다. 얼음 물방울은 우쭐해 하죠. 여기에서는 얼음이 육각형 모양과 물이 얼음으로 변하면 부피가 커져 바위를 깰 수도 있다는 과학 사실을 알려주고 있습니다.

물방울은 다시 시냇물에 갔다가 수도관 속을 통해 집 안 세탁기 안으로 나옵니다. 그리고 처마 밑에서 고드름을 변합니다. 그리고 따뜻한 봄이 올 때까지 기다립니다. 그리고 마지막 장면은 봄의 초원과 꽃, 어디론가 뛰어 갈 듯한 물방울이 나옵니다. 이 마지막 장면은 다시 앞표지 장면과 연결이 되어 반복이 됩니다. 이야기는 다시 반복 순환합니다.

이 변화무쌍한 물방울 모험 이야기를 즐기다 보면, 물의 변화 모습과 순환을 자연스레 체험하게 됩니다. 그리고 이런 체험을 통해 사물에 대한 호기심도 더 가질 것입니다.

회원리뷰 (32건) 리뷰 총점9.8

혜택 및 유의사항?
포토리뷰 물방울의 모험 내용 평점5점   편집/디자인 평점5점 b*****0 | 2020.05.10 | 추천0 | 댓글0 리뷰제목
초록 잔디 위에서 꽃 한송이 들고미소짓는 물방울이 푸른 하늘과 주황색 해와행복한 휴식을 취하고 있는 느낌인데요,물방울이 가득한 면지를 지나보따리 하나 나뭇가지에 대롱대롱 매달고 모험을 떠나는 그림이 참 재미 있어요.아주머니의 양동이 물이 철렁이며 흘러 넘치지도 않는데, 물방울은 양동이 안이 외롭고 답답했는지'톡' 튀어 나왔어요.깔금쟁이 물방울은 먼지투성이가 되어 세;
리뷰제목


초록 잔디 위에서 꽃 한송이 들고
미소짓는 물방울이 푸른 하늘과 주황색 해와
행복한 휴식을 취하고 있는 느낌인데요,

물방울이 가득한 면지를 지나
보따리 하나 나뭇가지에 대롱대롱 매달고
모험을 떠나는 그림이 참 재미 있어요.


아주머니의 양동이 물이 철렁이며 흘러 넘치지도 않는데, 물방울은 양동이 안이 외롭고 답답했는지
'톡' 튀어 나왔어요.

깔금쟁이 물방울은 먼지투성이가 되어 세탁소에 갔어요.아주머니들은 물방울은 세탁하면 부서질지도 모른다고 해요.

깨끗해지길 바라며 병원에 의사 선생님을 찾아 갔어요. 선생님은 근심 어린 목소리로
"병원균이 두개 보이네요. 끊는 물에 들어가서 병원균을 없애면 틀림없이 건강해질 거에요." 라고 말해요.

절대로 그럴 수 없어요, 의사 선생님!

도망치다가 지저분한 흙탕물 속에 빠진 불쌍한 물방울의 아슬아슬한 색다른 모험을 그렸어요.

우리가 살아가는 데 없어서는 안 될 물의 순환을 알려주는 과학 지식과 다양한 모습으로 우리 주변에 있는 물방울을 아름답고 재미있게 표현한 그림책입니다.



댓글 0 이 리뷰가 도움이 되었나요? 공감 0
6살 딸아이와 함께 읽은 물방울의 모험 내용 평점5점   편집/디자인 평점4점 도*맘 | 2016.10.21 | 추천0 | 댓글0 리뷰제목
딸 아이에게 읽어 주기 위해 구매하였습니다.딸 아이가 아주 좋아합니다. 어느 아주머니의 양동이에서 물방울 튀어나온 것을 가지고 이야기를 만듭니다.물의 자연 순환을 이야기로 풀어 냈습니다. 처음에는 세탁소도 가고 병원도 가지고 곧이어 진흙투성이에 갇힙니다.그리고 증발하고 다시 비가 되어 내려오고 얼었다가 시냇물로 흘러 가느 등 물의 자연 순환을 따릅니다.읽으면서 물이;
리뷰제목

딸 아이에게 읽어 주기 위해 구매하였습니다.


딸 아이가 아주 좋아합니다. 어느 아주머니의 양동이에서 물방울 튀어나온 것을 가지고 이야기를 만듭니다.


물의 자연 순환을 이야기로 풀어 냈습니다. 처음에는 세탁소도 가고 병원도 가지고 곧이어 진흙투성이에 갇힙니다.


그리고 증발하고 다시 비가 되어 내려오고 얼었다가 시냇물로 흘러 가느 등 물의 자연 순환을 따릅니다.


읽으면서 물이 왜 하늘로 올라갈까? 왜 하늘에서 다시 내려올까? 어떻게 물방울이 바위 틈에서 도망 갔을까?


질문을 던지면서 생각하게끔 하여 생각하게끔 유도할 수 있어서 매우 좋았습니다.


아직은 이해하기 어려울지 모르는 6살이지만, 나중에는 아 그렇구나 하면서 책을 읽게 되길 기대해 봅니다.


1. 좋은 글귀, 마음에 드는 가사 인상 깊은 영화 대사 등을 메모해 주세요.
2. 출처를 넣어주세요. ex) 234page, 4번 트랙<사랑해>, <브리짓존스의 다이어리>에서 브리짓의 대사

댓글 0 이 리뷰가 도움이 되었나요? 공감 0
물방울의 모험 내용 평점5점   편집/디자인 평점5점 몰* | 2010.04.09 | 추천0 | 댓글0 리뷰제목
우리 주변에서 흔히 볼수 있는 물,, 단수가 되었을때나 물이 꼭 필요한데 주변에 물이 없을때 비로소 물의 소중함을 알게 되는거 같아요. 생활에 필수적인 물이라서 때론 그 의미를 잘 생각하지 못하고 무심코 쓰는 경우가 많은데 이 책을 읽으면서 물이 어떤 모험을 하고 생활을 하는지 살펴볼수 있는 좋은 기회가 되었고 물에 대해서 다시한번 생각해볼수 있었답니다. 표지의;
리뷰제목

우리 주변에서 흔히 볼수 있는 물,, 단수가 되었을때나 물이 꼭 필요한데 주변에 물이 없을때 비로소 물의 소중함을 알게 되는거 같아요. 
생활에 필수적인 물이라서 때론 그 의미를 잘 생각하지 못하고 무심코 쓰는 경우가 많은데 이 책을 읽으면서 물이 어떤 모험을 하고 생활을 하는지 살펴볼수 있는 좋은 기회가 되었고 물에 대해서 다시한번 생각해볼수 있었답니다. 
표지의 하나의 물방울이 꽃한송이도 들고 아주 여유로운 모습으로 풀밭에 누워있네요. 웃는 모습이 보기가 좋아서 저도 물방울을 보면서 웃게 되네요 ㅋㅋㅋ
마을 아주머니 양동이에서 톡 튀어나온 물방울 하나~ 드디어 긴 여행을 시작합니다. 
앞마당의 먼지를 거쳐서 세탁소에 갔더니 물방울은 세탁을 못한다는 이야기를 듣고서 병원으로 직행~끓는물에 들어가라는 이야기를 듣고서 또 도망을 쳤는데 이번에는 흙탕물속으로,,
이 물방울의 모험이 쉽지만은 않은거 같아요. 그러다가 해님의 도움으로 하늘위로 슝~
그런데 도착한 곳이 먹구름이라 또 땅으로 떨어져버리는 물방울,,
이번엔 얼음조각으로 변신..담날에는 물방우로 변해서 시내물,수도관, 세탁기, 고드름까지~
액체인 물이 기체인 수증기로, 또 고체인 얼음으로 변하는 것을 재미난 물방울의 모험을 통해서 자연스럽게 익힐수 있고 물방울의 여행을 따라가다보니 다양한 장소를 따라가게 되더라구요. 그 만큼 물이 우리주변에 많은 곳에 있다는 뜻이겠지요? 
귀여운 그림과 글자체로 이야기가 딱딱하지 않고 부드럽게 느껴졌었고 물방울이 막 뛰어가고 또 표정의 변화도 보여주고 있어서 읽는 내내 재미를 느낄수 있었습니다
<리뷰에 인용된 글은 책속에 글을 인용했습니다>

댓글 0 이 리뷰가 도움이 되었나요? 공감 0

한줄평 (1건) 한줄평 총점 10.0

혜택 및 유의사항 ?
평점5점
아이가 좋아합니다. 재밌습니다.
이 한줄평이 도움이 되었나요? 공감 0
도*맘 | 2016.10.21
  •  쿠폰은 결제 시 적용해 주세요.
1   7,650
뒤로 앞으로 맨위로 aniAlar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