확장메뉴
주요메뉴


소득공제
미리보기 파트너샵보기 공유하기

두 친구

쏜살문고이동
리뷰 총점9.0 리뷰 2건 | 판매지수 2,802
베스트
프랑스소설 top20 3주
정가
8,800
판매가
7,920 (10% 할인)
YES포인트
배송안내
서울특별시 영등포구 은행로
지역변경
  • 배송비 : 2,000원 (1만원 이상 무료) ?
신상품이 출시되면 알려드립니다. 시리즈 알림신청
eBook이 출간되면 알려드립니다. eBook 출간 알림 신청
  •  해외배송 가능
  •  최저가 보상
  •  문화비소득공제 신청가능
MD의 구매리스트
작은 출판사 응원 프로젝트 <중쇄를 찍게 하자!>
1월 전사
현대카드
1 2 3 4 5

품목정보

품목정보
출간일 2017년 06월 30일
쪽수, 무게, 크기 216쪽 | 208g | 113*188*20mm
ISBN13 9788937429187
ISBN10 8937429187

책소개 책소개 보이기/감추기

무른 인간과 질긴 인간애
생의 단면으로 생의 전면을 묘파하는 눈부신 단편들


봄날 아침 10시경 새로 태어난 듯 산뜻한 태양이 조용한 강물 위로 엷은 물안개를 흘려보내고, 이들 두 낚시광의 등에 따뜻한 봄볕을 내리쬘 때면 모리소는 옆 사람에게 말하곤 했다. “아! 날씨 참 좋다!” 그러면 소바주는 “이보다 좋은 건 없을걸요.” 하고 대답했다. 그것으로 충분했다. 그들이 서로를 이해하고 인정하는 데는.?―「두 친구」에서

단편의 귀재로 익히 알려져 있는 기 드 모파상의 300여 편에 이르는 작품 중 옮긴이 이봉지가 가려 뽑은 열네 편 단편 소설이 담긴 선집이다. 금번 모파상과 조우하게 된 독자는 쏜살판 『두 친구』를 방대한 모파상 세계로의 진입로로, 오랜만에 접한 독자는 모파상 노스탤지어로의 열쇠로 삼기를 권한다. 『두 친구』는 자연주의나 사실주의라는 이름 너머로, 무감해 보이는 문체 이면에 깊게 자리한 인간애와 인간 삶에 대한 통찰, 때로는 신비주의적인 작풍 등 모파상의 진면목을 유감없이 음미해 볼 기회가 될 것이다.

저자 소개 (2명)

출판사 리뷰 출판사 리뷰 보이기/감추기

편집자의 말: 왜 이 작품을 소개하는가?

모파상이 다루는 소재들은 모두 양가적 속성을 지니나, 이는 역설을 위한 장치라기보다는 삶에 대한 인식 자체다. 모파상 문학 속 삶은 값지고 애틋하나, 개인의 노력이나 능력 여하와 관계없이 급변하고 인간을 괴롭히거나 죽음으로 내몬다. 「두 친구」의 주인공 둘은 눈빛만으로도 소통하는 지음(知音)이지만, 보불 전쟁의 하수상한 시국 탓에 즐기던 낚시를 감히 못 한다. 하루는 용기 내 보는데, 프로이센군에게 잡히면 어쩔까 하는 모리소의 불안에 소바주는 “상황을 가리지 않는 파리 사람 특유의 익살을 섞어” “생선튀김이나 대접”하겠다고 우스개를 부린다. 그러나 농담은 실로 이루어지고, 생선튀김은 다름 아닌 자신들이 된다. “온순하지만 식견이 좁은” 이들이 생선 신세가 되는 비극적인 풍경을 모파상은 동화처럼 그려 낸다. 총구가 불을 뿜자 “소바주는 코를 땅에 박고 쓰러”지며 “좀 더 키가 큰 모리소는 잠시 움칠거리다가 빙그르 돌아 하늘로 얼굴을 향한 채 친구의 몸 위로 비스듬히 쓰러”진다. 물고기처럼 포개지는 “두 친구”의 모습이 눈에 선하다.

이 책에는 유산 계급의 소시민적 동지 의식을 풍자한 「비곗덩어리」나 허영과 가난 사이에서 저울질하던 여성의 우연한 오인을 다룬 「목걸이」 같은 유명한 작품 외에도, 「시몽의 아빠」, 「피크닉」, ?「전원에서」, 「산장」, 「머리채」 등 다소 생소하나 하나같이 기대를 저버리지 않는 수묘한 작품 여럿이 수록되었다. 특히 「시몽의 아빠」는 망치를 내려치는 순수하고 강한 삶의 에너지, 자연스러운 삶에 대한 동경이 고스란히 전해지는 작품이다.

망치 소리는 만족스러운 듯 힘차고 즐겁게 들렸다. 축제 날 여 러 종소리 중에서 성당의 제일 큰 종이 내는 소리가 가장 두드 러지듯이, 필리프의 망치 소리는 다른 사람들의 망치 소리를 누르고 매순간 귀가 멍해질 정도로 힘차게 이어졌다. 사방으 로 튀기는 불꽃 속에 선 그는 눈빛을 번쩍이며 정열적으로 쇠를 별렀다.??? 「시몽의 아빠」에서

비극적 운명과 억압적인 사회를 배경으로 찰나의 눈부신 교감(「두 친구」)과 순간의 충만한 영화(榮華)(「목걸이」)를 모자람 없이 그려 내는 모파상의 재능은 문학상 공로랄 만하다. 「머리채」의 마지막 대사 “인간에게는 모든 게 가능하답니다.”에서 보듯, 뜻대로 되지 않는 인생이지만, 한편 무엇이든 뜻대로 할 수 있는 문학이라는 나무랄 데 없는 도구와, 그것을 자유자재로 휘두르는 인간이 있다. 포레스티에 부인의 가짜 목걸이 같은 모파상의 가짜(fiction)를 빌린 덕분에 우리는 진짜를 본다.

회원리뷰 (2건) 리뷰 총점9.0

혜택 및 유의사항?
구매 기 드 모파상의 두 친구 / 민음사 내용 평점5점   편집/디자인 평점5점 스타블로거 : 블루스타 i*****t | 2020.07.27 | 추천0 | 댓글0 리뷰제목
내가 좋아하는 민음사의 쏜살문고 시리즈. 가볍고 표지도 예쁘고 가독성도 좋은 편이다. 여러권 구매해서 가지고 있는데 아마 제일 초창기에 구입한 작품 중 하나가 두 친구 였다.단편소설에서도 여지없이 발휘되는 모파상의 신랄하고 흥미로운 이야기. 사람의 내면에 숨어있는 위선과 비극적인 운명과 선택에 대해 모파상은 이야기를 풀어낸다.책의 제목은 두 친구로 선정되었지만 강렬;
리뷰제목

내가 좋아하는 민음사의 쏜살문고 시리즈. 가볍고 표지도 예쁘고 가독성도 좋은 편이다. 여러권 구매해서 가지고 있는데 아마 제일 초창기에 구입한 작품 중 하나가 두 친구 였다.

단편소설에서도 여지없이 발휘되는 모파상의 신랄하고 흥미로운 이야기. 사람의 내면에 숨어있는 위선과 비극적인 운명과 선택에 대해 모파상은 이야기를 풀어낸다.

책의 제목은 두 친구로 선정되었지만 강렬한 단편 '비곗덩어리'가 제일 인상깊었다. 제목에서부터 강한 인상을 받았는데 글을 다 읽고 났을때의 충격이란. 

댓글 0 이 리뷰가 도움이 되었나요? 공감 0
구매 기 드 모파상 '두 친구' 내용 평점5점   편집/디자인 평점3점 스타블로거 : 블루스타 최*미 | 2017.11.22 | 추천0 | 댓글0 리뷰제목
간극이 클수록 충격은 배가된다. 기 드 모파상의 단편은 다시 읽어도 충격에서 헤어나오지 못하게 만든다. 순수한 영혼들이 전쟁 때문에 한순간에 사라지고 마는 과정. 이 줄인 문장을 쓰는 것만으로도 애잔하고 씁쓸하다.낚시를 하다 친해지게 된 두 친구 모리소와 소바주가 오랜만에 만난다. 전쟁 탓에 낚시는커녕 주린 배를 채우기에 여념 없는 상황이지만, 오랜만에, 아주 오랜만에;
리뷰제목

간극이 클수록 충격은 배가된다. 기 드 모파상의 단편은 다시 읽어도 충격에서 헤어나오지 못하게 만든다. 순수한 영혼들이 전쟁 때문에 한순간에 사라지고 마는 과정. 이 줄인 문장을 쓰는 것만으로도 애잔하고 씁쓸하다.


낚시를 하다 친해지게 된 두 친구 모리소와 소바주가 오랜만에 만난다. 전쟁 탓에 낚시는커녕 주린 배를 채우기에 여념 없는 상황이지만, 오랜만에, 아주 오랜만에 둘은 자신들이 좋아하는 낚시를 함께 즐기러 간다. 하지만 그들의 낚시터는 '위험 천만'인 곳이다. 프랑스군 초소를 너머 프로이센군에게 노출될 위험이 있는 곳에서 낚시를 하게 된 것.


하지만 막상 도착한 그 곳은, 위험하기는커녕 고요하기 짝이 없다. 알고보니, 그 고요는 폭풍전야였던 것. 결국, 좋아하는 것을 하고자했던 순수한 욕망이 그들을 위험으로 몰아붙인 것이다. 그 위험은 다름 아닌 죽음이다. 순수한 영혼들이 삽시간에 증발되고 만 셈이다.


잔혹하고도 끔찍한 전쟁의 단점을 극적으로 보여주는 단편 <두 친구>. 글의 첫 문장에서 표현했듯, 나는 이 작품의 '큰 간극 때문에 엄청난 충격'을 받았다. 특히, 열 장을 넘지 않는 짧은 글에서 느껴지는 강렬한 인상이 이 작품의 잔혹성을 드높였다. 내가 말하는 간극이라는 것은, 두 남자의 '순수하고도 인간적인 욕망'과 '전쟁의 군상'에 대한 대립이다. 두 남자는 따스한 햇살을 온 몸에 안은 채 아름다운 자연 경관에 감탄할 뿐이었다. 하지만 그 따스하고 아름다웠던 공간은 삽시간에 죽음터로 급변하고 만다.


"당신들은 총살될 거요. 안 된 일이지만 뭐, 전쟁이 원래 그런 거잖소." 프로이센군 대장의 말이다. 이렇듯 전쟁이란 건, 인권과 인간 존재 자체에 대해 무책임하다. 두 남자는, 그들이 낚았던 물고기들처럼 무분별한 죽음의 운명을 맞게 됐다. 장면들이 눈 앞에 그려질만큼 사실적으로 묘사된 서술 방식은 이 책의 잔혹성을 극대화시킨다.

댓글 0 이 리뷰가 도움이 되었나요? 공감 0

한줄평 (4건) 한줄평 총점 8.6

혜택 및 유의사항 ?
구매 평점5점
재밌어요
이 한줄평이 도움이 되었나요? 공감 0
m*e | 2020.06.05
구매 평점4점
재있네요
이 한줄평이 도움이 되었나요? 공감 0
y*****8 | 2020.01.07
구매 평점5점
쏜살문고 시리즈를 좋아해서 하나씩 구입하고 있어요! 기대되는 책입니다 :)
이 한줄평이 도움이 되었나요? 공감 0
옹* | 2018.08.08
  •  쿠폰은 결제 시 적용해 주세요.
1   7,920
뒤로 앞으로 맨위로 aniAlar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