확장메뉴
주요메뉴


소득공제 베스트셀러 PDF
미리보기 공유하기
eBook

가장 예쁜 생각을 너에게 주고 싶다

: 드라마 〈로맨스는 별책부록〉 강단이+차은호가 읽은 시 수록

[ PDF ]
리뷰 총점9.3 리뷰 6건 | 판매지수 1,146
주간베스트
에세이 시 90위
구매 시 참고사항
{ Html.RenderPartial("Sections/BaseInfoSection/DeliveryInfo", Model); }
한 눈에 보는 YES24 단독 선출간
[일요일 20시까지] 이 주의 오구오구 페이백!
매월 1~7일 디지털머니 충전 시 보너스머니 2배 적립
★90일 대여점★ 이렇게 싸도 대여?
[READ NOW] 2022년 11월호
eBook 전종 10%할인+5%적립 무한발급 슈퍼쿠폰
쇼핑혜택
현대카드
1 2 3 4 5

품목정보

품목정보
출간일 2017년 07월 24일
이용안내 ?
  •  배송 없이 구매 후 바로 읽기
  •  이용기간 제한없음
  •  TTS 가능?
  •  저작권 보호를 위해 인쇄 기능 제공 안함
지원기기 크레마, PC(윈도우), 아이폰, 아이패드, 안드로이드폰, 안드로이드패드, 전자책단말기(일부 기기 사용 불가), PC(Mac)
파일/용량 PDF(DRM) | 15.24MB ?
글자 수/ 페이지 수 약 251쪽?
ISBN13 9788925584133
KC인증

이 상품의 태그

소개 책소개 보이기/감추기

“너와 나는 기적의 별들이 아닐 수 없다.
그러니 우리가 얼마나 사랑스런 별들이겠는가”

드라마 [로맨스는 별책부록] 은호와 단이가
서로를 향한 마음을 담아 함께 읽은 시 수록


tvN 화제의 드라마 [로맨스는 별책부록]에서 우리의 마음을 설레게 만든 은호와 단이가 읽은 시가 수록된 이 책은 풀꽃 시인 나태주가 이 세상의 모든 따뜻한 언어들 중 고르고 고른 시 문장을 담아냈다. “우리는 한 사람씩 우주 공간을 흐르는 별이다. 머언 하늘 길을 떠돌다 길을 잘못 들어 여기 이렇게 와 있는 별들이다.”라는 시인의 언어를 시작으로 “아니다. 우리는 오래 전부터 서로 그리워하고 소망했기에 여기 이렇게 한자리에서 만나게 된 별들이다.”라는 아름다운 문장을 은호와 단이의 목소리로 전했다. 서로를 바라보는 애틋한 그들의 마음이 가장 잘 담겨 있는 시는 드라마 속 감동과 여운을 고스란히 간직할 수 있다.

목차 목차 보이기/감추기

프롤로그 - 또다시 밤하늘의 별이 되어

1장. 세상에 와 그대를 만난 건
큰일/ 너에게 감사/ 별짓/ 핸드폰시 - 구름/ 딸/ 까닭/ 선물/ 세상은/ 들길을 걸으며/ 풍경/ 너 때문에/ 행복·1/ 행복·2/ 네가 있어/ 장식/ 마음을 얻다/ 연인/ 딸을 위하여/ 민애의 노래책/ 그 아이/ 스타가 되기 위하여/ 우리들의 푸른 지구/ 너를 위하여/ 별

2장. 오늘도 네가 있어 마음속 꽃밭이다
소망/ 통화/ 꽃·2/ 참말로의 사랑은/ 맑은 날/ 첫눈 같은/ 카톡/ 하루만 못 봐도/ 딸에게·1/ 대화/ 유월에/ 어여쁜 짐승/ 딸에게·2/ 꿈/ 서로가 꽃/ 행운/ 시집가는 딸에게/ 절값/ 딸에게·3/ 어린 시인에게/ 육친/ 딸기 철/ 근황/ 새해/ 별처럼 꽃처럼

3장. 기다리다가 기다리다가 그만
나무/ 외면/ 그리움/ 해거름 녘/ 꽃·1/ 사랑은 혼자서/ 마음의 용수철/ 태안 가는 길/ 부탁이야/ 문득/ 마지막 기도/ 기다리는 시간/ 사랑하는 마음 내게 있어도/ 어쩌다 이렇게/ 이 가을에/ 말은 그렇게 한다/ 눈사람/ 떠난 자리/ 그대 떠난 자리에/ 못나서 사랑했다/ 사랑/ 그 말/ 아직도/ 하오의 슬픔/ 눈 위에 쓴다

4장. 오직 한 번뿐인 여행
새해 인사/ 여행·1/ 여름의 일/ 한 소망/ 외출에서 돌아와/ 좋은 날/ 돌멩이/ 쑥부쟁이/ 엄마/ 아버지/ 어린 슬픔/ 너무 쉽게 만나고/ 여행·2/ 아름다운 짐승/ 오월 카톡/ 동심/ 인생/ 멀리 있는 너를 두고/ 쪼끔은 보랏빛으로 물들 때/ 능금나무 아래/ 차/ 아름답다/ 눈부신 세상/ 꽃·3/ 민들레꽃/ 젊은 딸들에게

저자 소개 (1명)

저자 소개 관련자료 보이기/감추기

그림 : 강라은
일러스트 작가로 활동하고 있으며, 소소한 일상과 그림을 담고 있는 블로그 ‘손끝에 봄’과 인스타그램 계정 @by.rana를 운영하고 있다. 지은 책으로는 『마음이 따뜻해지는 수채 일러스트』, 『붓 하나로 그리는 수채화 캘리그라피』, 『디어 마이 러브』가 있다.

책 속으로 책속으로 보이기/감추기

우리는 한 사람씩 우주 공간을 흐르는 별이다. 머언 하늘 길을 떠돌다 길을 잘못 들어 여기 이렇게 와 있는 별들이다. 아니다. 우리는 오래 전부터 서로 그리워하고 소망했기에 여기 이렇게 한자리에서 만나게 된 별들이다.
그러니 너와 나는 기적의 별들이 아닐 수 없다. 하늘길 가는 별들은 다만 반짝일 뿐 서러운 마음 외로운 마음을 가지지 않는 별들이다. 그러나 우리는 순간순간 외로워하고 서러워할 줄 아는 별들이다. 안타까워할 줄도 아는 별들이다. 그러니 우리가 얼마나 사랑스런 별들이겠는가!
---「별」 중에서

예뻐서가 아니다
잘나서가 아니다
많은 것을 가져서도 아니다
다만 너이기 때문에
네가 너이기 때문에
보고 싶은 것이고 사랑스런 것이고 안쓰러운 것이고
끝내 가슴에 못이 되어 박히는 것이다
이유는 없다
있다면 오직 한 가지
네가 너라는 사실!
네가 너이기 때문에
소중한 것이고 아름다운 것이고 사랑스런 것이고 가득한 것이다
꽃이여, 오래 그렇게 있거라.
---「꽃·2」 중에서

너는 그 어떤 세상의
꽃보다도 예쁜 꽃이다
너의 음성은 그 어떤 세상의
새소리보다도 고운 음악이다

너를 세상에 있게 한 신에게
감사하는 까닭이다.
---「까닭」 중에서

어제도 들길을 걸으며
당신을 생각했습니다
오늘도 들길을 걸으며
당신을 생각했습니다
어제 내 발에 밟힌 풀잎이
오늘 새롭게 일어나
바람에 떨고 있는 걸
나는 봅니다
나도 당신 발에 밟히면서
새로워지는 풀잎이면 합니다
당신 앞에 여리게 떠는
풀잎이면 합니다.
---「들길을 걸으며」 중에서

무엇보다도 먼저 자기 자신을
이기는 사람이어야만 하겠지
아니야, 자기한테 자기가 슬그머니 져줄 줄도 아는
그런 사람이어야 할 거야
그러고 나서도 스스로 충분히
반짝일 줄 아는 사람이어야 할 거야
---「스타가 되기 위하여」 중에서

고맙다
기쁘다
힘든 날에도 끝내 살아남을 수 있었다.

우리 비록 헤어져
오래 멀리 살지라도
너도 그러기를 바란다.
---「네가 있어」 중에서

출판사 리뷰 출판사 리뷰 보이기/감추기

‘너는 그 어떤 세상의 꽃보다도 예쁜 꽃이다’
풀꽃 시인 나태주가 당신에게 전하는 따뜻한 연서


‘자세히 보아야 예쁘다/오래 보아야 사랑스럽다/너도 그렇다.’ 시 「풀꽃」으로 많은 이들에게 사랑받는 시인 나태주. 그가 딸에게 주고 싶은 시 100편을 모아 시집을 냈다. 아버지로서 세상의 모든 딸들에게 들려주고픈 이야기, 딸을 향한 마음, 삶에 관한 조언을 담았다. 이 시들은 곧 딸을 ‘그 어떤 세상의 꽃보다도 예쁜 꽃’으로 바라보는 시인의 눈이자 부모의 눈이다. 시를 들여다보면 나 자신도 보이고 내가 태어남으로써 한층 더 새로워진 세상을 맞이한 아버지의 모습 또한 보인다. 태어난 딸을 보며 부모는 생각한다. 가장 예쁜 생각을 주고 싶다고.
『가장 예쁜 생각을 너에게 주고 싶다』는 세상의 모든 딸들을 위한 다정하고도 따뜻한 편지다. 읽고 있으면 점점 따뜻해지는 마음을 느낄 수 있는데 이는 시에 담긴 사랑의 온도 때문일 것이다.

사랑받는 작품 「꽃·2」부터 신작 「네가 있어」까지
당신의 행복을 빌어주는 시


나태주 시인의 시는 향기롭다. 아름답고, 곁에 가까이 두고 읽고 싶을 만큼 좋다. 그런데 사람들이 시인의 시에 감탄하는 이유는 시어의 유려함 때문만은 아니다. 내 마음을 그대로 옮겨놓은 듯한 공감, 인생이 고스란히 녹아 있는 사유, 순박하고 맑은 감성이 담담하게 담겨 있기 때문이다. 무엇보다 삶에 대한 애정, 세상을 바라보는 따듯하고 온화한 시인의 세계관이 담겼기에 그렇다. 시인의 시는 화려하지 않지만 소박해서 더 아름답다. 그래서 시를 많이 접하지 않는 편이라 말하는 독자층까지도 시인의 시를 읽은 순간 흐뭇한 미소가 절로 나온다는 말을 하게 되는 것이다.
『가장 예쁜 생각을 너에게 주고 싶다』는 시인의 그 맑고 따뜻한 감성이 더 깊이 담겼다. 시인은 특별히 ‘세상 무엇과도 바꿀 수 없는 존귀한 존재’인 딸(세상의 모든 자식일 것이다)의 행복을 빌며 고이 적어내린 시들을 가려뽑고, 새로이 적어내렸다. 이번 시집에서는 「꽃·2」와 같이 널리 알려져 많은 사랑을 받고 있는 작품부터 「네가 있어」, 「행운」 등 미발표 작품까지 고루 만날 수 있다.
1장 ‘세상에 와 그대를 만난 건’에서는 딸이 세상에 태어난 기쁨을 말하며 이제 곧 딸이 만나게 될 ‘사랑’이라는 감정에 대해 알려주고, 2장 ‘오늘도 네가 있어 마음속 꽃밭이다’에서는 많이 자란 딸에게 안부를 물으며, 너의 사랑은 안녕한지 묻기도 한다. 3장 ‘기다리다가 기다리다가 그만’에서는 사랑이 때로는 나를 아프게 만들 수도 있다는 것을 알려주며, 딸이 그리워질 때 쓴 시도 함께 담았다. 4장 ‘오직 한 번뿐인 여행’에서는 삶에 대한 다양한 생각에 대해 말하며, 한 번뿐인 인생에서 우리가 어떻게 살아가면 더 좋을지를 이야기한다.

나를 가만히 안아주는 선물 같은 책

이 시집은 100편의 시에 걸쳐 세상의 모든 딸아이들이 행복하길 바라는 시인의 마음이 듬뿍 담겼다. 비단 딸뿐이겠는가, 딸을 내세웠으나 오늘을 사는 모든 이들을 위한 잔잔한 응원의 메시지들이 담겼다. 마치 내 아버지가 손을 꼭 마주잡고 이야기해줄 것 같은 그런 기분이 드는 까닭도 그 때문이다. 여기에 감수성을 더 풍부하게 만들어주는 강라은 작가의 그림이 더해져 더 큰 행복감을 선사해준다.
그래서 이 시집은 스스로에게 줄 수 있는 최고의 선물이 되어줄 것이다. 부모가 딸에게 주고 싶은 마음, 내가 사랑하고 아끼는 사람들에게 전하고 싶은 마음이 고스란히 쓰여 있어 읽는 것만으로도 소중한 마음을 선물받을 수 있다. 날 좋은 날, 마음이 행복해지는 꽃향기 가득한 시집을 만나는 일은 우리가 누릴 수 있는 최고의 행운이 될 것이다.

eBook 회원리뷰 (6건) 리뷰 총점9.3

혜택 및 유의사항?
구매 세상의 모든 딸들에게 주고 싶은 시 100편 내용 평점5점   편집/디자인 평점5점 YES마니아 : 플래티넘 스타블로거 : 수퍼스타 수*니 | 2022.07.22 | 추천2 | 댓글0 리뷰제목
드라마 로맨스는 별책부록에서 은호와 단이가 서로를 향한 마음을 담아 함께 읽은 시가 수록되어 있다 드라마는 보지 못했지만 주인공이 읽었던 책은 관심이 생겨서 구매하게 되었다 시도 좋지만 그림도 너무 예쁘고 절로 마음이 평안해졌다 작가님의 글을 읽으면서 설레기도 하고 애틋한 마음이 전해지는 듯하다 제목부터가 너무 예쁘다 작가님은 딸에게 주고 싶은 시 100편을 모아 이;
리뷰제목

드라마 로맨스는 별책부록에서 은호와 단이가 서로를 향한 마음을 담아 함께 읽은 시가 수록되어 있다 드라마는 보지 못했지만 주인공이 읽었던 책은 관심이 생겨서 구매하게 되었다 시도 좋지만 그림도 너무 예쁘고 절로 마음이 평안해졌다 작가님의 글을 읽으면서 설레기도 하고 애틋한 마음이 전해지는 듯하다 제목부터가 너무 예쁘다 작가님은 딸에게 주고 싶은 시 100편을 모아 이 시집을 냈다 아버지가 딸에게 보내는 마음이 나에게도 전해지는 듯했다 가장 예쁜 생각을 주고 싶은 마음이 느껴진다 

 

작가님의 시는 늘 설렌다 풀꽃은 나를 사랑스럽게 하고 행복은 나를 귀하게 한다 작가님은 지금도 사랑하는 아내를 바라보며 섬세한 시를 쓰고 자식들을 보며 성숙한 어른의 모습을 시로 표현한다 모든 딸들이 행복하기를 바라는 작가님의 마음이 듬뿍 담겨 있는데 비단 딸에게만 바라는 건 아닐 것이다 세상 모든 이들을 위한 응원의 메시지일거라 생각한다 이 책은 어렵지 않은 문장 구성과 이해하기 쉬워서 좋다 순박하고 맑은 감성으로 온화하게 마음을 어루만져 주는 듯한 느낌이 들어서 좋았던 것 같다

 

댓글 0 2명이 이 리뷰를 추천합니다. 공감 2
구매 가장 예쁜 생각을 너에게 주고 싶다 내용 평점5점   편집/디자인 평점5점 YES마니아 : 플래티넘 꺄*륵 | 2020.03.21 | 추천0 | 댓글0 리뷰제목
전자책으로 산 게 후회된다.삽화가 참 예뻐서 종이책을 샀으면 더 좋았을 거란 생각이 든다.예쁜 시에 예쁜 그림까지 있는, 기분 좋아지는 시집이다.tvN 화제의 드라마 [로맨스는 별책부록]에서 우리의 마음을 설레게 만든 은호와 단이가 읽은 시가 수록된 이 책은 풀꽃 시인 나태주가 이 세상의 모든 따뜻한 언어들 중 고르고 고른 시 문장을 담아냈다. “우리는 한 사람씩 우주 공간을;
리뷰제목

전자책으로 산 게 후회된다.

삽화가 참 예뻐서 종이책을 샀으면 더 좋았을 거란 생각이 든다.

예쁜 시에 예쁜 그림까지 있는, 기분 좋아지는 시집이다.


tvN 화제의 드라마 [로맨스는 별책부록]에서 우리의 마음을 설레게 만든 은호와 단이가 읽은 시가 수록된 이 책은 풀꽃 시인 나태주가 이 세상의 모든 따뜻한 언어들 중 고르고 고른 시 문장을 담아냈다. “우리는 한 사람씩 우주 공간을 흐르는 별이다. 머언 하늘 길을 떠돌다 길을 잘못 들어 여기 이렇게 와 있는 별들이다.”라는 시인의 언어를 시작으로 “아니다. 우리는 오래 전부터 서로 그리워하고 소망했기에 여기 이렇게 한자리에서 만나게 된 별들이다.”라는 아름다운 문장을 은호와 단이의 목소리로 전했다. 서로를 바라보는 애틋한 그들의 마음이 가장 잘 담겨 있는 시는 드라마 속 감동과 여운을 고스란히 간직할 수 있다.

댓글 0 이 리뷰가 도움이 되었나요? 공감 0
구매 가장 예쁜 생각을 너에게 주고 싶다 내용 평점5점   편집/디자인 평점5점 r*****5 | 2020.03.16 | 추천0 | 댓글0 리뷰제목
가까이부터가 아니라멸리서부터 몸을 흔든다몸을 흔들며 보닷빛을 공중에 조금씩 풀어 넣는다춤을 춘다기보다는 서로이야기를 나누는것처럼 보인다몸을 비비며 키틀거리는 것처럼 보인다꽃밭을 배경으로 젊은 남녀 두 사람마주앉아 아이스크림을 베어 먹으며서로의 이야기도 베어먹고 있는 중,그들은 배경으로 꼬치꽃들이 피어 있다는 것을알지못한다꼬치꽃들을 흔드는 바람에 대해서도;
리뷰제목

가까이부터가 아니라
멸리서부터 몸을 흔든다
몸을 흔들며 보닷빛을 공중에 조금씩 풀어 넣는다
춤을 춘다기보다는 서로
이야기를 나누는것처럼 보인다
몸을 비비며 키틀거리는 것처럼 보인다
꽃밭을 배경으로 젊은 남녀 두 사람
마주앉아 아이스크림을 베어 먹으며
서로의 이야기도 베어먹고 있는 중,
그들은 배경으로 꼬치꽃들이 피어 있다는 것을
알지못한다
꼬치꽃들을 흔드는 바람에 대해서도 알지 못한다
더구나 진보닷빛에 대해션 알 바 없는 일!
그들 자신이 이미 꼬치꽃이고 바람이고 또
진보닷빛인데 말이다

댓글 0 이 리뷰가 도움이 되었나요? 공감 0

한줄평 (11건) 한줄평 총점 9.6

혜택 및 유의사항 ?
구매 평점5점
글도 그림도 마음에 들어요 잘 읽었어요
이 한줄평이 도움이 되었나요? 공감 0
YES마니아 : 플래티넘 수*니 | 2022.07.22
평점5점
좋아요. 잘 읽었습니다.
이 한줄평이 도움이 되었나요? 공감 0
YES마니아 : 로얄 k***m | 2020.03.25
평점5점
재밌네요. 잘 읽었어요.
이 한줄평이 도움이 되었나요? 공감 0
r*****5 | 2020.03.16
뒤로 앞으로 맨위로 aniAlar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