확장메뉴
주요메뉴


소득공제
미리보기 공유하기

외딴 집 외딴 다락방에서

[ 양장 ] 동화는 내 친구-38이동
리뷰 총점9.6 리뷰 30건 | 판매지수 8,727
베스트
어린이 top100 52주
정가
9,000
판매가
8,100 (10% 할인)
YES포인트
신상품이 출시되면 알려드립니다. 시리즈 알림신청
eBook이 출간되면 알려드립니다. eBook 출간 알림 신청
소중한 당신에게 5월의 선물 - 산리오 3단 우산/디즈니 우산 파우치/간식 접시 머그/하트 이중 머그컵
어린이날 100주년, 꿈과 희망을 키워요!
『이렇게 접어요』, 종이접기 세트 증정
5월 전사
5월 쇼핑혜택
1 2 3 4 5

품목정보

품목정보
출간일 2018년 07월 05일
쪽수, 무게, 크기 64쪽 | 351g | 148*216*15mm
ISBN13 9788984143265
ISBN10 898414326X
KC인증 kc마크 인증유형 : 확인 중
인증번호 : -

이 상품의 태그

책소개 책소개 보이기/감추기

“어린이도 행간을 읽을 수 있다.”
글줄 너머, 보이지 않는 것들을 상상해 보는, 동화 읽기의 진정한 즐거움을 만끽하는 수준작!


금세기 최고 어린이 문학가로 꼽히는 필리파 피어스의 특별한 유년 동화.
익숙한 일상의 변화에서 생겨나는 공포, 낯선 공간과 시간이 주는 신비로움과 불안감, 일어나야 할 것 같은 사건이 생기지 않으며 야기되는 긴장 등이 어우러진 수작.
처음부터 끝까지 시간과 공간, 인물의 상태와 행동만으로 조용하게 이야기를 끌고 가면서 그림자처럼 스르르 끝을 맺는다. 두려움, 호기심, 이상한 느낌들로 아이들의 상상을 새롭게 부추긴다.

에마는 한밤중에 눈을 번쩍 떴어요.
똑똑 창문을 두드리는 소리가 들렸어요.
어둠 속에서 누군가 빤히 바라보는 것 같았죠.
다음 날 밤에도 어둠 속에서 누가 지켜보는 것 같았어요.
틀림없이 그 방에 누군가 있어요.
정말 동생 말처럼 다락방에 유령이 나오기라도 하는 걸까요?
에마는 ‘그’ 다락방이 처음 본 순간부터 마음에 쏙 들었다.
창문 밖으로 나무가 한 그루 서 있고, 잎들이 창문을 무성하게 뒤덮은 방.
애니 이모의 어린 시절이 담긴 사진들과 이모가 아끼던 도자기 인형이 줄지어 늘어선 방.
가족과 함께 이모할머니 댁에 머물게 된 에마는 사흘 간 꼼짝없이 그 방을 써야 한다. 이모할머니는 “애니가 보고 싶다”며 깊은 한숨을 쉬고, 동생은 다락방에서 유령이 나온다며 겁을 준다.
그날 밤. 에마는 잠결에 눈을 번쩍 뜬다. 똑똑 창문을 두드리는 소리와 어둠 속에서 누군가가 빤히 바라보는 것 같았기 때문이다. 다음 날 밤에도 어둠 속에서 누군가가 지켜보는 느낌을 받는다. 꺼림칙한 에마는 다락방 계단을 내려가 보는데……

저자 소개 (2명)

출판사 리뷰 출판사 리뷰 보이기/감추기

익숙하지 않은 공간이 불러일으키는 어렴풋한 공포,
긴장, 신비, 불안 등이 뒤엉킨 아이들의 세계를 담백하게 담아내다!

익숙한 생활 공간을 떠나 온 에마에게는 모든 것이 낯설고 특별하다. 한적한 바닷가에 외따로 떨어진 이모할머니의 집, 가족과 떨어져 자는 공간인 꼭대기 방, 이모할머니의 딸, ‘애니 이모’와 연관된 여러 흔적은 긴장감을 더하고……. 이모할머니가 애틋하게 쓸어 보는 사진들, 어둠 속에서 흐릿하게 드러나는 인형들, 이모가 기르던 고양이와 똑같이 생긴 고양이까지! 낯선 공간과 새로운 인물, 일상적인 사물이 다르게 다가오는 순간 읽는 이의 감정에도 미묘한 균열이 생기며 서서히 이야기에 빠져들게 된다.

카네기상 ? 휘트 브래드상 수상 작가인 필리파 피어스는 충격적인 사건을 통해 독자를 깜짝 놀라게 하는 여느 추리물이나 공포물과는 달리 담백한 언어로 긴장감 넘치는 이야기를 창조해 냈다. 살면서 익숙하고 당연하게 여겨 온 것들이 더 이상 당연하지 않게 되었을 때 생겨나는 원초적인 긴장과 공포, 신비감과 불안감 등을 ‘시간’과 ‘공간’과 ‘등장인물’이라는 기본적인 요소만으로 간단하게 엮은 것이다.
언뜻 밋밋해 보일 수도 있지만, 아기 고양이의 출현을 비롯한 여러 이상한 느낌들 때문에 이야기는 행간을 넘어 우리의 상상을 새롭게 부추긴다. 무심히 보면 별 것 아니지만 그 뒤에 있는 기묘한 점들을, 에마의 감정과 이야기 너머에 있는 많은 것들을 이리저리 짐작해 보며 상상하게 된다. “어린이도 행간을 읽을 수 있다.”는 피어스의 말처럼 동화 읽기의 즐거움을 만끽하는 시간이다.


낯선 환경에서도 묵묵히 일상을 꾸려 나가는
어린이 세계의 태연하고 의연한 표정들

에마가 다락방에서 보내는 밤이 세세하게 표현되는 것과는 대조적으로 가족들이 한낮에 바닷가에서 보내는 시간은 무척이나 간결하게 보여진다. 2~3문장 정도로만 언급되는 낮 이야기 속에서 에마는 마치 간밤의 무서운 상황은 까맣게 잊은 채 바다에 흠뻑 빠진 것 같다. “누나 방에 유령 나온다”며 약 올리고, 잘 잔다는 누나 칭찬에 뾰로통해 하는 동생 앞에서 자신감 넘치는 표정까지 한껏 지어 보이면서.
밤이 되자 실체를 알 수 없는 무서움을 이겨 내고 집안 구석구석을 둘러보는 에마.
어쩌면 에마의 용기는 낮 동안 가족과 보낸 따뜻한 시간 덕분이 아닐까? 혼자이지만 보호받고 있고, 보호받을 것이라고 믿는 근본적인 신뢰 덕분에 에마는 어둠이 가져다주는 불안 속에서도 의연하게 행동할 수 있는 게 아닐까?
이야기의 미스터리가 마침내 해소되고도, 작가는 또다시 새로운 의문 거리를 툭 던지지만 독자들은 에마가 느꼈던 한밤의 공포감을 더는 느끼지 않을 것이다. 에마의 작은 모험을 통해 에마가 안락함 속에서 자라고 있음을, 동시에 우리들에게도 또한 그런 울타리가 있음을 자연스럽게 느꼈을 테니까…….

회원리뷰 (30건) 리뷰 총점9.6

혜택 및 유의사항?
구매 술술 읽히는 이야기 내용 평점4점   편집/디자인 평점4점 졔* | 2022.05.14 | 추천0 | 댓글0 리뷰제목
아홉살 아이의 그림책 이후 첫 글책으로 읽은 책. 긴장감 넘치는 전개에 무서운 게 나올 것 같다면서도끝까지 단숨에 읽은 재밌는 책. ‘공부머리 독서법’에서 제시 된 책이라 알게 되었는데한 단계 올라가는 계단이 되어준 고마운 책. 글밥이 많지 않아 읽기독립 시도를 위해 딱 적당한 책. 재미있게 읽고 가만히 음미하면 생각거리가 많은 책. 생생한 표현이 돋보이는 책.;
리뷰제목
아홉살 아이의 그림책 이후 첫 글책으로 읽은 책.
긴장감 넘치는 전개에 무서운 게 나올 것 같다면서도
끝까지 단숨에 읽은 재밌는 책.
‘공부머리 독서법’에서 제시 된 책이라 알게 되었는데
한 단계 올라가는 계단이 되어준 고마운 책.
글밥이 많지 않아 읽기독립 시도를 위해 딱 적당한 책.
재미있게 읽고 가만히 음미하면 생각거리가 많은 책.
생생한 표현이 돋보이는 책.
댓글 0 이 리뷰가 도움이 되었나요? 공감 0
구매 외딴 집 외딴 다락방에서 내용 평점5점   편집/디자인 평점5점 YES마니아 : 플래티넘 h*******1 | 2021.07.27 | 추천0 | 댓글0 리뷰제목
일단 내용전개의 이해가 쉬워요. 초등1학년도 무리없을것같아요 약간의 긴장감을 계속 던지며 책에서 눈을 떼지 못해요. 쉬운데 재미있는책, 바로 그런책 입니다. 읽기독립 하는 어린이들에게 너무 훌륭한 책이 될것같아요. 책을 읽는동안 머릿속에서 한편의 영화가 만들어지는것 같아요 그래서 어린이들이 꼭 경험해봤으면 하는 그런 책 입니다.;
리뷰제목

일단 내용전개의 이해가 쉬워요. 초등1학년도 무리없을것같아요

약간의 긴장감을 계속 던지며 책에서 눈을 떼지 못해요.

쉬운데 재미있는책, 바로 그런책 입니다.

읽기독립 하는 어린이들에게 너무 훌륭한 책이 될것같아요.

책을 읽는동안 머릿속에서 한편의 영화가 만들어지는것 같아요

그래서 어린이들이 꼭 경험해봤으면 하는 그런 책 입니다.

댓글 0 이 리뷰가 도움이 되었나요? 공감 0
구매 외딴 집 외딴 다락방에서 내용 평점5점   편집/디자인 평점5점 YES마니아 : 로얄 스타블로거 : 블루스타 s*****h | 2021.03.04 | 추천0 | 댓글0 리뷰제목
저희 아이들은 무서워하면서도 귀신 이야기를 좋아한답니다.  외딴 집 외딴 다락방에서의 타이틀에서 느껴지는 낯설음과 그로 인한 공포를 예상하면서 아이들은 책을 보기 시작하였어요.    외딴 집이라는 낯선 장소, 그리고 다락방이라는 다소 으스스한 고립된 곳에서 어떤 일이 일어날지 쉽게 예상할 수 있습니다.    그 과정에서 주인공인 소녀가 느끼;
리뷰제목

저희 아이들은 무서워하면서도 귀신 이야기를 좋아한답니다. 

외딴 집 외딴 다락방에서의 타이틀에서 느껴지는 낯설음과 그로 인한 공포를 예상하면서 아이들은 책을 보기 시작하였어요. 

 

외딴 집이라는 낯선 장소, 그리고 다락방이라는 다소 으스스한 고립된 곳에서 어떤 일이 일어날지 쉽게 예상할 수 있습니다. 

 

그 과정에서 주인공인 소녀가 느끼는 감정, 그리고 풍부한 상상력이 더해져서 이야기 속으로 쏙 빠져들게 되어요.

 

각 페이지마다 삽화가 그려져 있어서 저학년의 아이들이 생동감이 있게 이야기를 읽어 나갈 수 있답니다. 

 

 

 

댓글 0 이 리뷰가 도움이 되었나요? 공감 0

한줄평 (55건) 한줄평 총점 9.6

혜택 및 유의사항 ?
구매 평점1점
지금까지 아이들 책중에서 제일 재미 없었어요
1명이 이 한줄평을 추천합니다. 공감 1
YES마니아 : 로얄 a****q | 2021.12.05
구매 평점5점
아이가 재미나게 읽었어요.
이 한줄평이 도움이 되었나요? 공감 0
YES마니아 : 플래티넘 n*******6 | 2021.10.01
구매 평점5점
재미있어요~
이 한줄평이 도움이 되었나요? 공감 0
YES마니아 : 골드 s*****1 | 2021.08.24
  •  쿠폰은 결제 시 적용해 주세요.
1   8,100
뒤로 앞으로 맨위로 aniAlar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