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상품 검색가기
분야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소득공제
공유하기
중고도서

레이첼의 눈물

: 컬럼바인고등학교 총기난사사건의 순교자 레이첼 스캇 이야기

정가
8,000
중고판매가
3,600 (55% 할인)
상태?
최상 새 상품 같이 깨끗한 상품
YES포인트
추가혜택
쿠폰받기
배송비?
2,000원 YES24 직배송 해당 도서 포함하여 만원 이상 구매 시 무료배송
서울특별시 영등포구 은행로 지역변경
  •  국내배송만 가능
  •  한정판매의 특성상 재고 상황에 따라 품절 가능
  •  문화비소득공제 신청가능
직배송 중고도서 24% 할인쿠폰 이벤트
9월 혜택
YES스탬프
1 2 3 4 5

품목정보

품목정보
출간일 2007년 10월 12일
쪽수, 무게, 크기 232쪽 | 343g | 크기확인중
ISBN13 9788957401927
ISBN10 895740192X

중고도서 소개

최상 새 상품 같이 깨끗한 상품

책소개 책소개 보이기/감추기

죽음 앞에서도 예수님을 부인하지 않은 레이첼의 믿음과 삶

레이첼 스캇은 전형적인 십대소녀였지만 예수님을 따르고 섬기는 일에 믿기지 않을 만큼 헌신적이었다. 그녀는 자신의 믿음을 조롱당했고, 때때로 신앙을 의심하기도 했고, 모든 십대들이 직면한 개인적인 문제들과 끊임없이 싸우기도 했지만, 하나님께는 늘 신실했다. 그리고 1999년 4월20일, 미국 역사상 가장 끔찍한 총기난사사건 중에 하나인 콜롬바인 총기난사사건이 일어나던 날에, 콜롬바인 고교에서 자신의 신앙 때문에 죽임을 당했다.

『레이첼의 눈물』은 그녀 부모님의 눈을 통해, 그리고 레이첼의 일기에 담긴 글과 그림을 통해 비쳐진 레이첼의 삶과 죽음, 신앙에 대한 감동적인 묵상이다. 그녀의 부모는 콜롬바인의 비극에 대한 영적 관점을 제시하고 청소년 폭력을 국가적으로 예방하기 위한 비전을 제공한다.

목차 목차 보이기/감추기

머리말: 조시 맥도웰
머리말: 웨스 요더

서문: 쓰고 싶지 않았던 책

1. “비극의 통로”
2. “생명을 창조하신 분과 함께 살아가는 것
3. 흠이 있으나 신실했던 삶
4. 부서진 세상에서 소망을 찾는다는 것
5. 하늘로부터 오는 사랑
6. 헌신으로의 부르심
7. 창조적인 긍휼
8. 고독한 영혼은 없다
9. 은혜와 사랑으로 양육하기
10. 비극의 해부
11. 너의 생명, 너의 선택

부록: 횃불을 들어 올리다

저자 소개 관련자료 보이기/감추기

저자 : 베스 님모 / 대럴 스캇
베스 님모와 대럴 스캇(Beth Nimmo & Darrel Scott)은 레이첼의 친부모이다. 컬럼바인의 비극을 통해 딸을 잃고 좌절에 빠졌지만 레이첼이 남기고 간 것들에 대해 이 땅의 모든 사람들에게 알려야 겠다는 사명을 가지고 이 책을 썼다. 현재 그들은 여러 강연과 활동을 통해 콜롬바인의 교훈을 전파하고 있다.

책속으로 책속으로 보이기/감추기

-대럴 스캇과 베스님모의 서문 중에서 발췌
1999년 4월에 콜럼바인에서 일어난 참사는 열세 명의 사망자와 그보다 훨씬 많은 피해자 가족들의 삶을 송두리째 바꿔놓았다. 우리는 셀 수 없을 만큼 많은 언론 인터뷰를 했고, 세계 지도자들과 유명인사들을 만났으며, 학교와 교회와 시민단체에서 수없이 많은 연설을 했다. 레이첼은 참혹한 죽음을 당했지만 모든 사람에게 들려주어야 할 강력한 메시지로 우리 곁에 생존해 있다는 것을 알리기 위해서였다.

어떤 사람들은 하나님 앞에서 기도로 울부짖는다. 또 어떤 사람들은 찬양을 통하여, 또는 악기 연주를 통하여, 예술 작품을 통하여 하나님께 기도를 올린다. 레이첼 또한 이 모든 것을 통해 하나님과 소통했다. 그러나 레이첼이 자신의 마음을 하나님 앞에 쏟아놓았던 가장 중요한 수단은 바로 일기장이었다.
1997년도에 베스는 크리스마스 선물로 딸에게 작은 일기장을 선물해주었다. 바로 그날 일기장의 첫 페이지부터 레이첼은 하나님께 편지를 썼다. 그 기도문을 읽어보면 레이첼이 얼마나 순수하고 친밀하게 하나님과 교제했는지 알게 될 것이다. 레이첼은 앞으로 일기장에 무엇을 쓸 것인지를 이야기하고, 2천 년 전에 오신 예수님의 탄생을 기뻐하며 하나님께 무한한 감사를 드렸다. 16개월이 넘는 시간 동안 레이첼은 하나님께 드리는 수백 통의 편지를 썼고, 그 편지를 통해 주님을 향한 자신의 뜨거운 사랑을 우리에게 남겨주었다.
레이첼이 죽고 난 뒤 많은 일기장이 발견되었다. 그 일기장 안에는 레이첼의 기도와 신앙의 갈등과 하나님의 계획을 발견해가는 과정과 이 땅에서 자신의 삶이 길지 않을 것이라는 예감이 담겨져 있다.
이 책을 통하여 당신은 일기장의 발췌문과 레이첼이 일기장에 그린 그림들을 보게 될 것이다. 우리의 목적은 레이첼을 완전무결한 인간으로 만드는 것이 아니다. 그 아이 또한 우리처럼 연약한 인간이었다.
오히려 그렇기 때문에 이 글들은 이 땅의 청소년들에게는 물론, 어떻게 해야 자녀들 마음에 영적 가치를 심어줄 수 있는지, 또 어떻게 해야 그 가치를 오래도록 지켜갈 수 있는지를 고민하는 부모들에게 귀하고 강력한 교훈이 되어주리라고 믿는다.

레이첼은 하나님을 사랑했고, 자기가 알고 있는 모든 사람들과 그 사랑을 나누고 싶어했다. 레이첼은 다른 사람을 정죄하려 하지 않았고 다른 사람들에게 신앙을 강요하지도 않았다. 그보다는 자신의 심령 가운데 밝게 타오르는 거룩한 빛을 다른 사람이 보게 되기를 기도하며 경건하고 충만한 삶을 살았고, 그것을 통해 자신의 신앙을 나누고 싶어했다.

레이첼에 대한 이야기를 하는 것이 우리에게는 정말 괴롭고 고통스러운 일이다. 어떤 부모도 우리나 다른 피해자 가족들이 감당해야 했던, 영혼이 뒤틀리는 듯한 아픔을 경험하고 싶지 않을 것이다.
하지만 레이첼은 세상을 감동시키게 해달라고 기도하던 아이였고, 우리는 그 사실을 잘 알고 있다. 뿐만 아니라 마음을 다해 하나님을 사랑했던 레이첼의 신앙과, 죽음까지도 기꺼이 받아들였던 그 아이의 담대함은 우리를 통해 레이첼의 메시지를 들었던 세계 각국의 수많은 젊은이들에게 이미 엄청난 감동을 전해주고 있다.

만일 지금 레이첼이 살아 있어서 사람들이 자기 일기장을 읽으며 크리스천이 본받아야 할 역할모델로 삼고 있다는 사실을 알게 된다면 그 아이는 틀림없이 깔깔거리며 웃었을 것이다.
하지만 당신이 이 책을 읽고 있다는 사실에 대해 레이첼이 아주 기뻐하고 있을 것이라고 생각한다. 하나님을 향한 열정과 다른 사람을 배려하는 마음, 그리고 하나님의 은혜의 도구로 사용되고 싶어했던 그 열망은 그 아이의 인생을 지탱해주었던 주춧돌이었다. 이 책을 읽는 모든 사람들의 마음에 헌신과 용서의 씨앗이 뿌려진다면 레이첼은 틀림없이 흐뭇해할 것이다.

레이첼의 아빠와 엄마
데럴 스캇과 베스 님모

--- 본문 중에서

이 분야 베스트셀러 더보기 

이 분야 신상품 더보기 

  •  다운받은 쿠폰은 결제 페이지에서 적용해 주세요.
1   3,600
윙배너 펼침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