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상품 검색가기
분야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소득공제
미리보기 공유하기
중고도서

전라도 우리 탯말

: 어머니와 고향이 가르쳐 준 영혼의 말

한새암 등저 | 소금나무 | 2006년 03월 25일   저자/출판사 더보기/감추기
정가
10,000
중고판매가
4,500 (55% 할인)
상태?
최상 새 상품 같이 깨끗한 상품
YES포인트
추가혜택
쿠폰받기
배송비?
2,000원 YES24 직배송 해당 도서 포함하여 만원 이상 구매 시 무료배송
구매 시 참고사항
  • 해당 상품은 품절 상태입니다.
직배송 중고도서 24% 할인쿠폰 이벤트
9월 혜택
YES스탬프
1 2 3 4 5

품목정보

품목정보
출간일 2006년 03월 25일
쪽수, 무게, 크기 336쪽 | 486g | 148*210*30mm
ISBN13 9788995612385
ISBN10 899561238x

중고도서 소개

최상 새 상품 같이 깨끗한 상품

책소개 책소개 보이기/감추기

탯말은 사람이 이 세상에 태어나기 전 어머니 뱃속(胎)에 있을 때부터 배운 말이다. 이 책은 탯말이 문학작품 속에서, 고향사람들이 흔히 써온 예화에서, 전통과 문화와 관습, 계절따라 어떻게 쓰여졌는지를 탯말 원어를 수집해 살펴보았으며, 최초로 방대한 탯말 사전을 수록했다. 아름다운 탯말의 가치를 일깨워주고 있는 책이다.

목차 목차 보이기/감추기

프롤로그
왜 이제는 우리가 탯말을 써야 하는가

1장. 문학작품 속의 탯말
김영랑의 '김영랑 시집', 조정래의 '태백산맥', 차범석의 '옥단어'. 최명희 의 '혼불'

2장. 탯말 예화
남도의 한 농촌마을을 시츄에이션으로 해서 그곳 사람들이 탯말을 사용하며 살아가는 순박한 모습을 드라마타이즈 형식으로 구성했으며, 지문이 없이 다이아로그로만 쓴 것이 특색이다. 또한 각 회마다 등장하는 탯말과 그에 따른 습속 등의 자세한 해설을 덧붙여 남도문화의 이해를 돕고 있다.

3장. 탯말 독해
잊혀져 가거나 사라진 남도 탯말 위주의 단문 780개를 수록했으며 각각의 문장마다 표준어로 해설을 덧붙였다.

4장. 탯말 사전
전라도 탯말을 수록한 사전으로서는 가장 방대한 양인 4,500여 개의 탯말을 모아서 하나하나 세세한 뜻풀이를 해 놓았다.

저자 소개 관련자료 보이기/감추기

저자 : 한새암 외
한새암
: 탯말 쓰기 포럼인 '탯말 두레' 회장. 언어치료사이자 광주 해맑은정신과 언어학습교육원 상담실장. 인터넷을 매체로 탯말 쓰기 일선에서 활약하고 있다. 이 책에 쓴 예화는 남도에서 농촌출신의 친정어머니와 시어머니를 모시고 살면서 늘 탯말로 나눈 대화들을 바탕으로 썼고 그래서 더욱 리얼리티가 살아있다.

산향 조희범
: 시인이자 한국두줄시협회 운영위원으로서 인터넷 네이버 블로그(http://blog.naver.com/boyji)에서 탯말 사용운동을 시작했으며 수많은 팬들의 절대적인 후원과 지지를 받고 있다. '탯말 두레'의 고문. 또한 서울교보빌딩에 자신의 대형 한국화작품이 부조되어 있는 한국화가로서 탯말 독해에 채집된 문장들은 평소의 탁월한 기억력과 어머니로부터 받은 도움이 컸다.

최병두
: 시인. 한국문인협회 회원 및 팬클럽 회원. 한국두줄시인협회(http//www.dujulc.com) 회장. 현재 인천 강화여중교장으로 교육일선에서 2세 교육을 담당하고 있다. 30년 넘게 일선학교의 국어교사로 일해온 경험과 탯말의 현장 자료수집을 통해 이 책에서 주로 탯말 사전 부분을 집대성했다. 자료 수집에 많은 어려움이 있었지만 지금까지 나온 어떤 탯말 사전보다 풍부한 양의 단어를 수록했다.


박원석
: 지난 20여 년 동안 방송작가로 활동해 왔으며 다수의 베스트셀러를 기획 또는 집필했고 현재 출판활동도 겸하고 있다. 이 책에서는 예화의 상당 부분을 드라마타이즈로 구성, 집필했으며 탯말의 수집과 해석을 위해 수시로 고향과 어머니를 찾았고 이 책의 에필로그를 썼다.

문 틈
: 시인. 이 책에서 주로 문학작품 속에서 탯말이 어떻게 쓰여지고 있는지를 대표적인 한국 현대소설과 시작품들을 예로 들어 기술했다. '탯말 두레'고문. 탯말을 사투리로 내칠 것이 아니라 문학언어는 물론 일상어로 써야 한다는 논리를 제공한 탯말 주창자이며 이 책의 프롤로그를 썼다.

이 분야 베스트셀러 더보기 

이 분야 신상품 더보기 

윙배너 펼침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