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상품 검색가기
분야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소득공제
미리보기 공유하기
중고도서

한옥이 돌아왔다

정가
20,000
중고판매가
9,000 (55% 할인)
상태?
최상 새 상품 같이 깨끗한 상품
YES포인트
추가혜택
쿠폰받기
배송비?
2,000원 YES24 직배송 해당 도서 포함하여 만원 이상 구매 시 무료배송
서울특별시 영등포구 은행로 지역변경
  •  국내배송만 가능
  •  한정판매의 특성상 재고 상황에 따라 품절 가능
  •  문화비소득공제 신청가능
7월 혜택
YES스탬프
AD 앨리스, 너만의 길을 그려봐
AD 완전 소화
1 2 3 4 5

품목정보

품목정보
출간일 2006년 12월 15일
쪽수, 무게, 크기 277쪽 | 592g | 크기확인중
ISBN13 9788985127240
ISBN10 8985127241

중고도서 소개

최상 새 상품 같이 깨끗한 상품

책소개 책소개 보이기/감추기

서울 북촌에 5채의 현대한옥을 짓는 과정을 생생하게 보여주고 있는 책. 우리에게 한옥은 어떤 의미인가. 1960, 70년대까지 어린시절을 보낸 이들에게는 되돌아갈 수 없는 추억 속의 집, 혹은 재력가들의 호사스런 별장? 그런데 요즘 가깝지만 멀기만 했던 한옥이 ‘뜨고’ 있다. 한옥을 고치거나 설계하는 일은 목수의 몫이라는 것이 사회의 통념이지만 한옥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면서 건축가들의 참여도 늘고 있고, 이들의 시도가 일반인들이 한옥을 좀더 가깝게 느끼는 데 기여한 것도 사실이다.

서양식 건축교육을 받은 저자 황두진은 현대사회에서 한옥이 소외된 배경을 조목조목 짚어가며, 한옥이 현대주거로 거듭날 수 있는 방법을 법적인 대안에서 건축적인 해결책, 목수와의 파트너십 등을 통해 찾아간다. 이 책의 묘미는 실제 집짓기 과정을 통해 부딪치게 되는 다양한 문제에 대한 건축가의 실질적인 고민을 도면과 건축사진작가의 풍부한 사진을 통해 들여다 볼 수 있다는 점에 있다. 또한 ‘도시근교 표준한옥 제안’을 통해 아파트와 같은 일종의 보급형 한옥 ‘상품’을 제시하기도 한다. 옛집에 대한 아련한 향수가 아니라 한옥의 개선과 진화에 대한 구체적인 접근을 원하는 독자들에게 권한다.

목차 목차 보이기/감추기

작가의 말

1. 우연한 시작_ 무무헌 중건기
특별한 부탁|한옥과의 인연|실측조사는 작업의 핵심|집속의 집|원형에 대한 존경|한옥에 대한 오해|집 짓는 과정|건축가 노트01

2. 한옥은 실패했다
자발적 양옥 전도사|이 많은 흙이 지붕으로?|좁아서 살 수가 없다?|생활이 불편하다?|천연재료의 신화?|기와집은 비싸다?|어느 실학자의 한옥 비판|한옥 사랑의 사회적 배경|보존이냐 개발이냐|새로운 정책과 그 효과|미국의 전통주택

3. 공간의 재구성_ 취죽당 중건기
계속되는 질문|관찰|공간의 재구성|든든한 파트너, 목수|토털 건축 한옥|집 짓는 과정|마무리와 조경|건축가 노트02

4. 음악에 악보가 있다면 건축에는 도면이 있다
한옥은 도면 없이 짓는다?|현장성과 시스템|도면과 악보|한옥 도면|무무헌 다시 그리기|실측도면|실시설계도면

5. 모듈과 스케일, 그리고 유형_ 쌍희재 중건기
건축의 기본|작지만 의젓한 집|기둥과 기둥 사이|양옥은 붕어빵, 한옥은 떡|사분합문, 삼분합문|흥례문의 비극|다시 쌍희재로|건축가 노트03

6. 한옥을 짓는 사람들
한옥은 목수가 짓는다?|이론적 건축가와 기능적 건축가|누가 한옥을 설계하는가|목수들의 이야기|문화재와 다른 살림집 짓기

7. 구축술과 공간의 집합
형식과 내용|두 채의 한옥?|무엇이 한옥인가|시각적 동질성과 구축술|이론의 단절|사라진 연결고리|한옥의 미래

8. 진화, 그 미약한 시작_ 가회헌 신축기
다시 북촌으로|제약 속 창작|시작에는 아픔이 있다|긴장과 조화|중첩된 경관|구축술의 차이|건축가 노트04

9. 한옥 실험의 다양한 가능성
생물다양성과 한옥|한 집, 두 개의 게임 최욱|한옥을 리-이노베이션하다 서승모|원형에 대한 호기심 황두진|전통은 신세대가 더 잘 읽는다|왜 한옥인가|낡은 것을 새롭게 보다|매크로한 문제, 마이크로한 접근|형태 없는 기술|한옥 팔아요

10. 공간의 분화와 확장_ 김태식ㆍ김연하가 중건기
한옥은 어떠세요|지하실이 있는 한옥|원스톱 서비스|한옥의 수직적 확장|건축가 노트05

11. 국민한옥을 위하여
한옥의 경쟁력 회복을 위하여

한옥의 보편화를 위한 제안
추천의 말
사진으로 보는 용어해설
더 읽을 만한 책들

저자 소개 (1명)

추천평 추천평 보이기/감추기

한옥, 이제 때가 되었다
한옥은 우리나라 고유의 문화적 콘텐츠를 담은 건축이다. 충분히 넓고 깊으며 풍부한 세계이기도 하다. 이 책은 한옥이 갖는 한계와 가능성을 동시에 아우르며 새로운 한옥의 세계로 독자들을 이끈다. 특히 그 과정에서 구축술과 공간의 집합이라는 개념을 바탕으로 미래 한옥의 이론을 정립하려 한 시도는 참신하다. 이제 그러한 시도를 할 때가 되었다. 지금까지의 한옥 그리고 지금부터의 한옥, 모두에 대해 관심이 있는 독자라면 꼭 일독을 권하고 싶은 책이다.
-김홍남|국립중앙박물관 관장

나도 한옥에 살고 싶다!
전통은 진화하므로 전통이 된다. 우리의 전통은 오히려 전통의 강박관념에서 자유로운 젊은 세대에 의해 꽃필 수 있다. 젊은 건축가들이 도시형 한옥의 복원ㆍ개조ㆍ신축 등 전통의 진화 작업에 뛰어드는 것이 정말 반갑다. 우리가 흔히 보는 도시형 한옥도 20세기 초 진화 작업의 성과였다. 이제 21세기의 한옥 진화가 이루어질 때다. 이 책에 담긴 성실하고 치밀한 한옥실무 경험과 한옥에 대한 비전이 널리널리 퍼지기 바란다. 이제 우리 도시와 전원에 국적불명의 집이 아니라 대중한옥, 국민한옥이 당당하게 자리잡도록 정책적ㆍ실천적 운동이 나타나리라. 나도 한옥에 살고 싶다!
-김진애|도시건축가ㆍ서울포럼 대표

황두진 형의 책을 읽고
이 책을 읽으며, 북촌의 형성과 한옥의 구조, 황 형이 생각하는 새로운 모듈의 한옥을 공부했소. 40대에 작은 방 한옥의 참뜻을 이해하고 즐겼지요. 다시 한옥 사랑이 시작될 것 같소.
무무헌(無無軒)에서 시작된 황 형의 여정은 가회헌(嘉會軒)을 지나 아마 유유헌(悠悠軒)으로 가고 있는 게지요. 신소재로 지은 한옥, 춘양목으로 짓는 양옥을 이 책 속에 보여주네요. 다양한 한옥이 존재한다고.
나도 기꺼이 새 한옥을 짓는 고객이 되겠소. 혹 마음에 들지 않아도 불평 않겠소.
우리 시대의 건축, 그 새로운 패러다임의 선언을 축하하오.
-배병우|사진작가

이 분야 베스트셀러 더보기 

이 분야 신상품 더보기 

  •  다운받은 쿠폰은 결제 페이지에서 적용해 주세요.
1   9,000
윙배너 펼침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