확장메뉴
주요메뉴


소득공제 수입
공유하기

직수입도서 배송지연 안내

코로나19 유행으로 인한 현지 지연 및 통관 지연으로 배송이 다소 늦어질 수 있습니다.

직수입도서 배송지연 안내 닫기
직수입양서

Political Tribes

: Group Instinct and the Fate of Nations

[ Paperback ] 바인딩 & 에디션 안내이동
첫번째 리뷰어가 되어주세요 | 판매지수 24
명화를 담은 커피, 가을을 닮은 책 - 명화 드립백/명화 캡슐 커피/명화 내열 유리컵+드립백 세트/매거진 랙
9월 전사
쇼핑혜택
1 2 3 4 5

품목정보

품목정보
출간일 2019년 02월 21일
쪽수, 무게, 크기 304쪽 | 176g | 129*297*22mm
ISBN13 9781408881538
ISBN10 1408881535

이 상품의 태그

책소개 책소개 보이기/감추기

계급과 인종, 진보와 보수, 남성과 여성, 종교와 성소수자
그 대립의 본질에 대한 날카로운 고찰!


국제 분쟁 전문가이자 『불타는 세계』,『제국의 미래』 저자인 에이미 추아 예일대 로스쿨 교수의 신작으로, 오늘날 사회에서 벌어지고 있는 '대립'과 '혐오'의 원인을 기존의 좌우 구도가 아닌 '부족주의'의 관점에서 분석하는 책이다. 저자는 지금까지 미국이 부족주의를 간과하고, 냉전 프레임으로 베트남, 이라크, 아프가니스탄을 보는 바람에 전쟁에서 패배한 것은 물론, 미국 내에서도 ‘부족적 정체성’을 고려하지 않아 도널드 트럼프의 당선을 초래했다고 주장한다.

인간의 ‘집단 본능’은 ‘소속 본능’인 동시에 ‘배제 본능’이다. 집단 본능으로 갈라진 부족과 기록적인 수준의 불평등이 결합하면서 세계에서는 ‘정치적 부족주의’ 현상이 나타나고 있다. 책에서 주로 설명하는 미국 내 ‘부족주의의 부상’과 ‘정체성 정치’의 갈등 상황은 한국 사회에도 그대로 적용이 가능하다. 기존에 재산의 유무, 지역 갈등, 세대 차이에 따라 좌파와 우파가 거의 정확하게 갈렸던 한국 사회도 몇 년 전부터 해석이 되지 않는 ‘이상 수치’들이 발견되고 있다. '강남 좌파‘를 신호탄으로 이제 경제 및 교육 수준, 종교, 젠더 등 정체성의 대결이 좌우 대결을 압도한다. 오늘날 정치 구도는 이해관계가 아니라 '당신은 어떤 부족에 소속되어 있느냐'에 따라 갈라진다. 정확한 수치와 연구 자료, 수많은 논거들을 통해 저자가 알려주는 부족주의의 동학을 알고 나면, 한국 사회의 분열이 좀 더 명확하게 보일 것이다.

'A beautifully written, eminently readable and uniquely important challenge to conventional wisdom' J. D. Vance, author of Hillbilly Elegy

'A page-turner and revelation, Political Tribes will change the way you think' Tim Wu, author of The Attention Merchants


In Political Tribes, Amy Chua argues that we must rediscover an identity that transcends the tribalism we see in politics today. Enough false slogans of unity, which are just another form of divisiveness. When people are defined by their differences to each other, extremism becomes the common ground. It is time for a more difficult unity that acknowledges the reality of our group differences and fights the deep rifts that divide us.

저자 소개 (1명)

  •  쿠폰은 결제 시 적용해 주세요.
1   16,380
뒤로 앞으로 맨위로 aniAlar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