확장메뉴
주요메뉴


소득공제
미리보기 카드뉴스 공유하기
리뷰 총점9.1 리뷰 15건 | 판매지수 36
베스트
에세이 top100 1주
정가
12,000
판매가
10,800 (10% 할인)
YES포인트
소중한 당신에게 5월의 선물 - 산리오 3단 우산/디즈니 우산 파우치/간식 접시 머그/하트 이중 머그컵
작은 출판사 응원 프로젝트 <중쇄를 찍게 하자!>
5월 전사
5월 쇼핑혜택
1 2 3 4 5

품목정보

품목정보
출간일 2018년 10월 15일
쪽수, 무게, 크기 236쪽 | 302g | 130*190*20mm
ISBN13 9791189128159
ISBN10 1189128152

카드 뉴스로 보는 책

책소개 책소개 보이기/감추기

“그날 이후 말들이 찾아왔습니다.
지금껏 하지 못했던 말,
한 번쯤은 꼭 하고 싶었던 나의 진짜 이야기.“


여기, “상처를 들여다보며 바로소 나를 찾게 되었다”고 말하는 한 여성이 있다. 어느날 갑자기 소중한 이를 떠나보내게 된 그녀. 말할 수 없는 상실감으로 그녀의 삶은 송두리째 바뀌었다. “나는 내 가장 소중한 존재를 떠나보냈다. 그것은 다시는 되돌아올 수 없으며 그래서 다시는 예전처럼은 살 수 없다. 어차피 이제 처음부터 다시 시작해야만 한다.”

그리고 그녀는 생각했다. “더 많이 말해 줄 걸, 더 많이 표현해 줄 걸.” 그런 생각들이 들자 ‘짧다면 짧고 길다면 긴’ 그동안의 인생에서 때때로 하지 못했던 말들이 떠올랐다. 그리고 그것을 썼다. 살아내기 위한 안간힘으로. 그때 미처 하지 못했던, 지금에 와 비로소 꺼내게 된, 그녀의 조금은 특별한 이야기.

“네 컵은 네가 씻어” “돌려주세요, 내 볼펜” 같은 사소한 말에서부터 “나 아직 아파” “내가 하고 싶은 대로 할게” 같은 내밀한 말에 이르기까지. 소중한 이를 떠나보낸 뒤 속 깊이 차오른 말들. 그 귀중한 한 마디, 한 마디를 되새기며 그녀는 우리 귓가에 나지막이 속삭인다. 지금이라도 늦지 않았다고. 네 진심을 말하며 네 진짜 삶을 살라고.

"사실 이 책은 결국에는 그 누구보다도 상처받은 저의 마음을 어루만져 주는 것이겠지만 혹시 다른 분들에게도 어떤 기회나 위로가 될 수 있지 않을까 감히 생각해 보았습니다. 제가 아주 힘들었던 당시 저에게 무너지는 마음을 다잡을 수 있는 기회를 주었던 그 많은 책들처럼요. 혹시 지금 이 글을 읽고 있는 당신도 오래 전부터 마음에 남은 하지 못한 말들이 있으신가요? 왜 그때 그러지 못했을까 후회되는 순간이 있으신가요? 부디 이 책이 그런 것들을 다 털어버릴 수 있는 계기가 되었으면 좋겠습니다."

목차 목차 보이기/감추기

프롤로그 | 내가 알아서 할게요

잘 가
나 아직 아파
왜 내게 이런 일이?
나 좀 도와줘
내가 하고 싶은 대로 할게
고맙습니다
됐고, 생각 좀 해볼게
괜찮아, 나쁘지 않아
나랑 사귈래?
다시 만나줘
우리 헤어진 거야?
네 컵은 네가 씻어
아직 배 안 고파요
그만 좀 싸주세요
너는 네 인생을 살아
작가가 되고 싶어요
대체 언제까지 해야 해?
네가 무슨 상관이니?
먼저 들어가보겠습니다
그거 좀 이상한데요
무슨 일이죠?
이 돈, 무슨 뜻이죠?
나 때문에 속상했니?
왜 안 되는 건데요?
실수 좀 할 수 있지 뭐
내 것, 돌려주세요
왜 그렇게 말해요?
짜증내지 마세요
그냥 여기서 내릴게요
보지 마세요!
내가 미안해 할 필요 없잖아

에필로그 | 나, 그리고 당신을 믿어요

저자 소개 (1명)

출판사 리뷰 출판사 리뷰 보이기/감추기

이 말을 꼭 하고 싶었는데…

나는 내 가장 소중한 존재를 떠나보냈다. 그것은 다시는 되돌아올 수 없으며 그래서 다시는 예전처럼은 살 수 없다. 어차피 이제 처음부터 다시 시작해야만 한다. 그러므로 나를 뭐라고 설명해야 할까 하는 고민 따위는 이제 그만두어도 된다. 그 대신 내가 진정으로 무엇을 원하고 있는지 생각해보기로 했다. 나를 걱정하는 모두에게 이렇게 말하고 싶다.
“내가 알아서 할게요.”
- 「내가 하고 싶은 대로 할게」 부분

그래서 우리는 이제 더 마음이 상하기 전에, 별생각 없이 설거지할 컵들을 계속 만들어 대는 그들에게 빨리 이 말을 해야만 한다. 물론 말을 한다고 뭐가 달라진다는 보장은 없지만. 속이라도 시원할 테니까.
“네가 쓴 컵은 네가 씻어.”
- 「네 컵은 네가 씻어」 부분

“선생님 비정규직이에요?”
나는 너무나 갑작스러웠던 그 질문에 순간 당황했다. 과연 무엇이라고 대답하는 게 옳았던 것이었는지 아직도 잘 모르겠다. “응, 맞아, 비정규직이야”라고 사실을 말했어야 했을까, 아니면 “아니, 그게 무슨 말이야?”하고 모르는 척해야 했을까. 벌써 기억이 흐릿하기는 하지만 난 아마도 이렇게 대답을 했던 것 같다. 과연 이게 맞는 대답이었는지는 잘 모르겠다.
“내가 비정규직이든 정규직이든 네가 무슨 상관이니?”
- 「네가 무슨 상관이니?」 부분

작가의 멘토 ‘송쌤’ 송형석 마음과마음정신과 원장은 추천사를 통해 이렇게 전한다. “작가는 아이를 잃은 슬픔에서 벗어나기 위해 그동안 하지 못했던 ‘말’들에 집중합니다. 그 말들이 얼마나 절실한 것인지, 그녀와 수차례 이야기를 나눠온 저 또한 잘 상상하지 못하겠습니다. 어쩌면 그녀의 말들은 지금 여기서 끝날 이야기가 아니라 미래를 약속하는 이야기일 것입니다. 말들이 이 책을 넘어 미래에 이르기까지 그녀의 새로운 영혼이 되길 바랍니다. 그녀가 부디 승리할 수 있길…….”

일상의 사소한 그러나 결코 사소하지만은 않은 말들, 그것은 오늘의 이야기이자 동시에 내일의 이야기가 된다. 더불어 아픔의 이야기이자 치유의 이야기. 희망의 이야기. 끝에 이르러 작가는 말한다. “확실한 것은 나는 예전보다 더 나를 믿고 있다는 것이다. 그래서 앞으로 그 누구보다도 나 자신이 후회 없는 선택을 하게 될 것이라 믿는다. 그리고 혹시 이 글을 읽고 있는 당신도 나와 비슷한 고민을 하고 있다면 결국에는 잘할 수 있을 것이다. 우리는 분명 그렇게 할 수 있다.” 그런 그녀의 마지막 말은 바로 이것. “나는 나와 당신을 믿는다.”

추천평 추천평 보이기/감추기

도저히 회복할 수 없는 상실의 순간이 있습니다. 가까운 사람을 잃었 다면 말할 것도 없겠지요. 이때의 슬픔은 주변과의 관계마저 삼켜버 립니다. 무너진 자아를 재건하기 위해서는 자신을 돌아봐야 하죠. 삶 을 다시 살아보듯, 스스로가 원하는 것을 확인하고, 잘못한 일을 바로 잡고, 똑바로 살기 위해 집중해야 합니다. 그래야 다시 살아갈 수 있겠습니다. 저자는 아이를 잃은 슬픔에서 벗어나기 위해 그동안 하지 못했던 ‘말’들에 집중합니다. 그 말들이 얼마나 절실한 것인지, 그녀와 수차례 이야기를 나눠온 저 또한 잘 상상하지 못하겠습니다. 어쩌면 그녀의 말들은 지금 여기서 끝날 이야기가 아니라 미래를 약속하는 이야기일 것입니다. 말들이 이 책을 넘어 미래에 이르기까지 그녀의 새로운 영혼이 되길 바랍니다. 그녀가 부디 승리할 수 있길…….
- 송형석 정신과 전문의 마음과마음정신과 원장

회원리뷰 (15건) 리뷰 총점9.1

혜택 및 유의사항?
파워문화리뷰 718. 517. 네 컵은 네가 씻어 내용 평점3점   편집/디자인 평점3점 YES마니아 : 플래티넘 스타블로거 : 골드스타 휘* | 2020.09.29 | 추천2 | 댓글0 리뷰제목
 대충의 이야기는 들었지만, 처음부터 강하게 나오는 이야기에 패닉상태.가볍게 식사 준비를 하며 틈틈이 읽으려고 펼쳤다가 밥은 커녕 눈물만 뚝뚝.너무 갑작스럽게 아이를 잃고, 모든 장례까지 순식간에 치뤄야만 했던 그 마음이 이해할 수 없겠지만 상상만으로도 너무 고통스러워 나도 모르게 울먹울먹.그 마음을 어떻게 .. 이렇게 표현해내서 다행이라는 생각이 들었;
리뷰제목

 

대충의 이야기는 들었지만, 처음부터 강하게 나오는 이야기에 패닉상태.

가볍게 식사 준비를 하며 틈틈이 읽으려고 펼쳤다가 밥은 커녕 눈물만 뚝뚝.

너무 갑작스럽게 아이를 잃고, 모든 장례까지 순식간에 치뤄야만 했던 그 마음이 이해할 수 없겠지만 상상만으로도 너무 고통스러워 나도 모르게 울먹울먹.

그 마음을 어떻게 .. 이렇게 표현해내서 다행이라는 생각이 들었다.

 

괜찮아질 수는 없을 거라 생각한다.

그냥 살아지는 게 아닐까?

이번 달에 의도치 않게 아이가 죽는 책을 두 권 읽게 되었는데 아이를 마음에 묻어 두고 살 것이다.

아이가 죽으면 가슴에 묻는다고 하는데 아이 엄마가 되고 나니 그 말이 조금은 이해가 된다.

실제로 경험한 자와 비교할 순 없겠지만.

아마 평생을 그렇게 가슴 한 구석에 묻은 아이와 살겠지...

 

그런 마음을 여러 편의 글에서 잘 드러내고 있다.

주변에서 종용하는 이야기들이 나 같아도 숨 막힐 것 같고,

아이와 함께 있었던 그 공간에 있는 것만으로도 무너지는 게 당연할 것 같다.

저자의 마음을 토닥 토닥, 그냥 괜찮다고 괜찮다고 이야기 해주고 싶었다.

 

지금은 아주 힘든 일을 하고 있다고.

아이를 잃은 슬픔을 온전히 감당하고 있는 큰 일을 하고 있으니 다른 건 일단 제쳐두어도 괜찮을 것 같다고.

 

 

처음 부분을 이렇게 지나고 나면 저자의 개인적인 이야기가 나온다.

연애 이야기, 가족 이야기, 사회 생활 이야기 등.

그런데 이상하게 읽을 수록, 책장을 넘길 수록 불편하다.

분명 저자의 글이 무척 수려하고, 글도 짜임새 있게 잘 쓰여져 있다.

엄마들이 쓴 여러 에세이들 중에서 단연 잘 쓴다 감탄이 나올 만한 필력이다.

그런데 뭔가 나랑 안 맞나 싶으면서 뒷장으로 넘길 수록 자꾸 책을 덮고 싶어 진다.

 

 

문득, 내가 이 사람의 이런 세세한 사생활을 왜 읽어야 할까 고민했다.

이 사람의 첫키스 경험, 첫 연애 경험, 사회 생활 경험들을 왜 알아야 할까.

이걸 왜 읽고 있지?

이 사람의 일기를 몰래 들여다 보는 느낌.

그런데 그게 재미있고 짜릿한 게 아니라, 불편하고 뒤가 켕기는 느낌이다.

 

주저주저하다가 결국 책을 덮었다.

아닌 건 그만 읽자 싶은 마음.

아마 나보다는 더 잘 맞는 독자가 있으리라.

댓글 0 2명이 이 리뷰를 추천합니다. 공감 2
[100자 서평] 네 컵은 네가 씻어 내용 평점5점   편집/디자인 평점4점 a*********h | 2020.07.12 | 추천0 | 댓글0 리뷰제목
이런 에세이의 좋은 점은 읽는 사람으로 하여금 공감을 이끌어내고, 자신의 삶 속에서 나는 어떤 태도를 취하면 좋았을지 생각해보게 만든다는 점이다. 작가는 차마 전해지 못했던 말들, 참고 있었던 말들을 매 장 마지막에 적는다. 그 한 마디들을 보면서 나 또한 하지 못하고 참았던 수많은 말을 생각하게 되었다. 하나뿐인 인생, 지나간 시간에 후회하지 않도록 좀 더 내뱉으며 사는;
리뷰제목

이런 에세이의 좋은 점은 읽는 사람으로 하여금 공감을 이끌어내고, 자신의 삶 속에서 나는 어떤 태도를 취하면 좋았을지 생각해보게 만든다는 점이다. 작가는 차마 전해지 못했던 말들, 참고 있었던 말들을 매 장 마지막에 적는다. 그 한 마디들을 보면서 나 또한 하지 못하고 참았던 수많은 말을 생각하게 되었다. 하나뿐인 인생, 지나간 시간에 후회하지 않도록 좀 더 내뱉으며 사는 게 좋을지도 모른다. 작가를 위로하고 싶은 한편, 읽으면서 함께 위로 받는 책 같다.

댓글 0 이 리뷰가 도움이 되었나요? 공감 0
뜻밖의 선물 내용 평점5점   편집/디자인 평점5점 y****3 | 2019.07.31 | 추천0 | 댓글0 리뷰제목
어떻게 이 책이 내 손에 들어와 읽기 시작했는지 모르겠다.이렇듯 우연히 만나게되는 책이 너무 깊이 인상을 남기게 되는 경우 난 어딘가에 감사하고 싶은 마음이다.작가의 생활태도가 나와 맞는 점이 정말 많아 읽는 내내 외롭지않았다. 작가의 글짓는 실력이 상당히 뛰어나 시간을 잊었다.다음 책도 기다리고 또 이런 작가를 발굴한 출판사와 편집자의 이름도 기억하기로 한다.;
리뷰제목
어떻게 이 책이 내 손에 들어와 읽기 시작했는지 모르겠다.이렇듯 우연히 만나게되는 책이 너무 깊이 인상을 남기게 되는 경우 난 어딘가에 감사하고 싶은 마음이다.작가의 생활태도가 나와 맞는 점이 정말 많아 읽는 내내 외롭지않았다. 작가의 글짓는 실력이 상당히 뛰어나 시간을 잊었다.다음 책도 기다리고 또 이런 작가를 발굴한 출판사와 편집자의 이름도 기억하기로 한다.
댓글 0 이 리뷰가 도움이 되었나요? 공감 0

한줄평 (2건) 한줄평 총점 10.0

혜택 및 유의사항 ?
구매 평점5점
같은 세대, 비슷한 직업이라 완전 공감하며 앉은 자리에서 다 읽었답니다
이 한줄평이 도움이 되었나요? 공감 0
YES마니아 : 로얄 d*******0 | 2020.08.28
구매 평점5점
예상외 무거운 소재
이 한줄평이 도움이 되었나요? 공감 0
심*****임 | 2019.05.28
  •  쿠폰은 결제 시 적용해 주세요.
1   10,800
뒤로 앞으로 맨위로 aniAlar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