확장메뉴
주요메뉴


미리보기 공유하기
중고도서

어쩌자고 우린 열일곱

정가
11,000
중고판매가
5,000 (55% 할인)
상태?
최상 새 상품같이 깨끗한 상품
YES포인트
구매 시 참고사항
  • 중고샵 판매자가 직접 등록/판매하는 상품으로 판매자가 해당 상품과 내용에 모든 책임을 집니다.

[중고샵] 매장ON! 매장 배송 온라인 중고 서비스
[중고샵] 판매자 배송 중고 추천 인기샵 특별전
[중고샵] 매장ON! 대구물류편: 버뮤다대구지대
쇼핑혜택
현대카드
1 2 3 4 5

품목정보

품목정보
출간일 2010년 03월 12일
쪽수, 무게, 크기 292쪽 | 328g | 134*204*20mm
ISBN13 9788949120966
ISBN10 8949120968

중고도서 소개

최상 새 상품같이 깨끗한 상품
  •  판매자 :   넴넴   평점5점
  •  청소년 필독서죠

책소개 책소개 보이기/감추기

청소년 소설가 이옥수의 신작 『어쩌자고 우린 열일곱』은 1988년을 배경으로, 청춘의 꿈을 안고 서울로 상경하여 공장에서 일하며 밤에는 공부하는 열일곱 세 소녀의 이야기다. 집안 사정으로 공부를 할 수 없었던 순지, 은영, 정애는 서울에서 희망을 씨앗을 심지만, 불법 의류공장 화재사건으로 은영과 정애가 목숨을 잃고 만다. 혼자 살아남아 충격으로 말문을 잃게 된 순지는 고향으로 돌아와 친구들과의 추억을 회상한다.

작가는 1988년 안양 섬유봉제공장 화재로 기숙사에서 잠자던 10대 소녀들이 사망한 사건에서 작품의 모티브를 얻었다고 한다. 도시 빈민촌과 같이 사회의 그늘진 곳을 무대로 하거나, 미혼모나 입시 문제 등을 소재로 10대들의 모습을 현실감있게 그려냈던 작가의 전작들과 마찬가지로, 이 작품 역시 청소년 소설에서는 보기 드물게 사회적 이슈를 건드린다. 작가는 어른들의 욕심으로 인한 고통을 극복해내는 순지의 모습을 통해 꺾일 수 없는 10대들의 굳은 의지와 용기를 보여준다.

목차 목차 보이기/감추기

추천의 글 - 마음의 '빚' 혹은 '빛' _ 오정희(소설가)

1부 깡새, 꿍새, 꼼새
2부 노랑나비의 날갯짓
3부 새콤달콤, 엄청 씀
4부 나비, 날아오르다

작가의 말

저자 소개 (1명)

  •  쿠폰은 결제 시 적용해 주세요.
1   5,000
뒤로 앞으로 맨위로 aniAlar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