확장메뉴
주요메뉴


소득공제 베스트셀러 EPUB
공유하기
eBook

무탄트 메시지

: 그 곳에선 나 혼자만 이상한 사람이었다

[ EPUB ]
첫번째 리뷰어가 되어주세요 | 판매지수 432
주간베스트
에세이 시 194위
정가
9,660
판매가
9,660(종이책 정가 대비 30% 할인)
YES포인트
추가혜택
쿠폰받기
배송비?
없음. 구매 후 바로 읽기
구매 시 참고사항
  •  문화비소득공제 신청가능
[READ NOW] 2020년 12월호
[20시 종료] 이 주의 오구오구! 5천원 페이백
디즈니와 따뜻한 겨울 : 디즈니 입체 후드담요, 수면바지, 푸 캘린더, 다이어리, 윤동주 2-WAY 컵_eBook
한 눈에 보는 YES24 단독 선출간
매월 1~7일 디지털머니 충전 시 보너스머니 2배 적립
eBook 전종 10%할인+5%적립 무한발급 슈퍼쿠폰
12월 전사
12월 혜택
1 2 3 4 5

품목정보

품목정보
출간일 2019년 04월 12일
이용안내
  •  배송 없이 구매 후 바로 읽기
  •  이용기간 제한없음
  •  TTS 가능?
  •  저작권 보호를 위해 인쇄 기능 제공 안함
지원기기 크레마, PC(윈도우, Mac), 아이폰, 아이패드, 안드로이드폰, 안드로이드패드, 전자책단말기
파일/용량 EPUB(DRM) | 37.43MB?
ISBN13 9788935710881
KC인증

소개 책소개 보이기/감추기

오스트레일리아 원주민 부족 중 하나인 오스틀로이드라고 불리는 인종은(그들은 스스로를 '참사람 부족' 이라 일컫는다)은 문명인들을 가리켜 '무탄트' 라고 부른다. 무탄트는 돌연변이라는 뜻이다. 즉, 기본 구조에 중요한 변화가 일어나 본래의 모습을 상실한 존재를 말한다. 원주민들은 자연 속에서 함께 살아가는 생명체들인 동물, 나무, 풀, 구불거리는 샛강, 심지어 바위와 공기조차도 우리와 한 형제이며 누이라고 믿고 있었다.

신이 최초로 창조한 사람들이라 불리는 호주 원주민 참사람 부족. 자연과 조화를 이루며 살고 모든 생명체가 형제이며 누이라고 믿는 이들, 문명의 돌개바람과 함께 몰려와 어머니 대지를 파헤치고, 강을 더럽히고, 나무를 쓰러뜨리는 문명인들을 보면서 원주민들은 그들을 '돌연변이'라고 생각하지 않을 수 없었다. 과학자들은 호주 원주민들이 적어도 5만 년 이상 그곳에서 살아왔으리라고 추측한다. 그 오랜 세월 동안 그들이 어떤 숲도 파괴하지 않고, 어떤 오염 물질도 자연 속에 내놓지 않으면서 풍부한 식량과 안식처를 얻을 수 있었다는 것은 놀라운 일이 아닐 수 없다. 그들은 창조적이고 건강한 삶을 오래도록 산 뒤, 영적으로 충만한 상태에서 이 세상을 떠났다고 기록되어 있다.

백인들과 타협하지 않은 마지막 원주민 집단으로 알려진 참사람 부족은 걸어서 호주 대륙을 횡단하는 것으로 유명하다. 자연 치료법을 전공한 백인 여의사 말로 모건은 이 참사람 부족이 엄선한 무탄트 메신저로 선택되어, 이들과 함께 넉 달에 걸친 사막 도보 횡단여행에 참가하게 되었다.

이 책은 그 여행의 기록이며, 참사람 부족이 마지막으로 세상의 문명인들에게 전하는 메시지다.


[추 천 사]
호주 원주민 우룬제리 부족의 어른인 나 부르남 부르남은 이 책을 한 글자도 빼놓지 않고 읽었음을 선언하노라. 처음부터 끝까지 쉬지 않고 책을 읽기는 내 평생 이번이 처음이다.
나는 커다란 흥분과 경의를 느끼며 단숨에 이 책을 읽었다.
이 책은 우리 참사람 부족이 저자에게 건 기대에 조금도 어긋남이 없는 훌륭한 명작이다. 아니, 이 책은 우리의 가치관과 오래전부터 비밀스럽게 전해 내려오는 통찰력을 너무도 훌륭하게 묘사하고 있어서, 내가 물려받은 부족의 유산에 대해 끝없는 긍지와 자부심을 느끼게 한다. 무탄트들은 그동안 자신들이 경험한 세계를 말할 때, 역사적인 오류를 정당화하는 데만 급급해 왔다.
이 책 '무탄트 메시지'는 우리 참사람 부족을 보다 높은 차원의 의식을 가진 사람들로 끌어올리고, 우리를 있는 모습 그대로 위엄있고 당당한 인간으로 보여주고 있다.
- 우룬제리 부족의 어른, 부르남 부르남 -

인간이 삶이라는 거미줄을 짜고 있는 것이 아니다. 인간 역시 한 오라기의 거미줄에 불과하다. 인간이 거미줄에게 가하는 모든 해동은 반드시 그 자신에게로 되돌아온다.
- 시애틀 추장 -

꿈꾸는 장소 - 당신은 그곳을 바꿀 수 없다. 당신이 누구라 해도. 당신이 부자이든 왕이든 그곳을 바꿀 수는 없다.
- 호주 원주민 빅 빌 니지예 -

시험을 통과하는 유일한 길은 그 시험에 도전하는 일이다. 다른 길은 있을 수 없다.
- 당당한 검은 백조 -

마지막 나무가 사라진 뒤에야, 마지막 강물이 더럽혀진 뒤에야, 마지막 물고기가 잡힌 뒤에야, 그대들을 깨닫게 되리라, 사람이 돈을 먹고 살 수는 없다는 것을.
- 크리족 인디언 예언자 -

누구나 빈손으로 왔다가 빈손으로 간다. 아무것도 가진 것 없지만 누구보다 풍요롭게 살고 있는 사람들을 나는 내 눈으로 직접 보았다.
- 말로 모건 -

목차 목차 보이기/감추기

1 초대받은 손님
2 시험에 통과하다
3 신발이 필요 없는 사람들
4 지구 반대편으로의 여행
5 원주민은 사람이 아니다
6 사막에서 보낸 하루
7 참사람 부족
8 세상에서 가장 중요한 것
9 몸 청소
10 보석의 가치
11 더 나아지는 걸 축하하는 사람들
12 새로운 인간으로 태어나다
13 진정한 치료
14 배움을 주는 것들
15 조화를 이룰 줄 아는 사람들
16 세상이 중심
17 음악 치료
18 꿈을 붙잡는 사람
19 희한한 저녁 식사
20 행복을 전하는 사람
21 길잡이가 되다
22 신성한 동굴에 들어가다
23 꿈의 시대
24 그림으로 기록한 역사
25 참사람 부족의 일원이 되다
26 생일이 아니면서도 행복한 날
27 모든 것이 비에 떠내려가다
28 내가 원하던 삶
29 작별
30 해피 엔딩
우리 앞의 시간에서 온 목소리

저자 소개 (2명)

이 책이 담긴 명사의 서재

뒤로 앞으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