확장메뉴
주요메뉴


소득공제
미리보기 공유하기

미국 한입에 털어 넣기

: 글로벌 시민 학교

리뷰 총점10.0 리뷰 2건 | 판매지수 378
베스트
서양사/서양문화 top100 25주
정가
12,000
판매가
10,800 (10% 할인)
YES포인트
시원한 여름을 위한 7월의 선물 - 동물 이중 유리컵/문학 아크릴 화병/썸머 보냉백/이육사 여름담요
7월 얼리리더 주목신간 : FIND YOUR WAVE 북서핑 배지 증정
7월 전사
쇼핑혜택
1 2 3 4 5

품목정보

품목정보
출간일 2019년 07월 15일
쪽수, 무게, 크기 140쪽 | 279g | 140*182*20mm
ISBN13 9788956253800
ISBN10 8956253803

이 상품의 태그

책소개 책소개 보이기/감추기

미국의 핵심이 한 권의 작은 책 속에!
이 책은 미국의 시작, 역사와 지리, 오늘날의 미국을 만들기 위해 힘쓴 이들, 새로운 삶의 터전을 찾아 미국으로 와 세계사의 흐름을 바꾼 이민자들에 대해 알려준다. 또 미국의 정치 구조, 미국인들이 민주주의에 참여하는 방식, 미국에 살고 있는 이들의 권리 및 책임은 무엇인지 소개한다. 물론 이민자의 나라, 미국의 시민이 되려는 이들을 위해 아주 유용한 정보도 담고 있다. 여러분이 미국을 알고 이해하는 데 더할 나위 없이 훌륭한 안내서가 되어 줄 것이다.

완벽한 미국 길라잡이가 당신의 가방 속에!
공부하러 또는 여행이나 취업하러 미국에 갈 기회가 있다면, 가장 먼저 이 책을 꼼꼼히 읽어 보라. 미국 사회의 구성원으로 적극적으로 활동하는 데 필요한 핵심 정보가 옹골지게 담겨 있다. 또 미국 내 뉴스를 따라잡고 미국 정부가 어떻게 작동하는지 단번에 알 수 있다. 여행 일주일 전, 교환학생으로 출발하기 전날, 그리고 비행기 안에서 이 책을 보아도 결코 늦지 않다.

저자 소개 (2명)

출판사 리뷰 출판사 리뷰 보이기/감추기

정확한 팩트로 미국을 풀어내다
지구촌이 하나가 되면서 지역과 지역, 나라와 나라 사이의 소통과 이해가 더욱 중요해지고, 이를 위한 정보도 갈수록 많아지고 있다. 이럴 때 명쾌하고 정확하게 팩트를 짚어 주는 책이 더없이 유용하다. 실비아 이달고의 ≪미국 한입에 털어 넣기≫가 바로 그런 책이다. 예를 들어, 미국이 현재의 영토를 갖기까지 긴 역사적 과정을 사건과 그림으로 펼친 한 면에서 볼 수 있다. 미국은 어떻게 선거를 치르는지, 미국인은 어디서 왔는지도 한눈에 볼 수 있다. 이 책을 끝까지 읽고 나면 여러분의 머릿속에 미국이 한 장의 그림으로 떠오를 것이다.

위트 있는 이미지로 미국을 그려내다
저자는 청소년 시절, 시험을 볼 때마다 늘 상세한 요약본을 만들곤 했다. 그리고 몇 장이고 이어지는 요약본에 낙서, 화살표로 표시한 짧은 농담, 다양한 글씨체로 꾸민 인포그래픽 등 자신만의 방법을 동원해 쉽고 빠르게 기억할 수 있게 했다. 마침내 저자는 그 비법을 되살려 미국의 역사와 문화에 대해 호기심과 감탄을 자아내는 안내서를 만들어 냈다. 책장을 넘길 때마다 ‘아하!’ 하고 무릎을 치며, 그 심플하고 명쾌함에 웃음을 감추지 못할 것이다.

도서출판 학고재가 글로벌 시민 학교의 문을 활짝 열다
21세기 우리의 무대는 지구촌. 이 지구촌을 이끌어 갈 세대를 위해 학고재가 ‘글로벌 시민 학교’를 열며, 첫 책으로 『미국 한입에 털어 넣기』를 선보인다.
‘글로벌 시민 학교’는 지구 공동체의 시민으로서 지역과 국가를 넘어 소통하고 이해하고 협력하는 방법을 찾아나선다. 지구촌 각 나라, 글로벌 시민을 위한 인권과 평화, 지구 생태계 보존 등 필요하고 엄선된 정보를 한입에 딱 맞게 제공할 것이다.

추천평 추천평 보이기/감추기

수십 년 동안 외교관으로 일한 나조차 어떻게 설명해야 할지 난감할 때가 있는 미국의 정치 구조를 명확하게 설명하는 걸 보고는 감탄을 금치 못했다. 예컨대 다른 나라와는 다른 미국의 대통령 선거를 소개할 때 어떻게 설명해야 할지 선뜻 떠오르지 않을 때가 있다. 그런데 실비아 이달고는 ‘마법의 숫자 270’, ‘승자독식’ 같은 숫자와 용어 그리고 캐릭터를 활용해 정말 흥미롭고 맛깔스럽게 풀어냈다.

이 책은 이민자들을 위한 학습교재로만 쓰이기에는 너무 아깝다. 지구촌이 하나가 되면서 지역과 지역, 나라와 나라 사이의 소통과 이해가 더욱 중요해지고, 이를 위한 정보도 갈수록 많아지고 있다. 이럴 때 명쾌하고 정확하게 팩트를 짚어 주는 책이 더없이 유용하다. 실비아 이달고의 『글로벌 시민 학교-미국 한입에 털어 넣기』가 바로 그런 책이다. 미국으로 유학 갈 때, 파견 근무 갈 때, 여행 갈 때, 미국인 친구들과 미국 정부의 정책 등에 대해 토론할 때, 미국의 역사와 문화에 대해 공부하고 싶을 때 이 책을 읽어보기를 권한다.

책장을 다 덮고 났을 때, 내가 한국의 정치 구조와 역사를 공부하기 시작할 무렵, 이 책처럼 한국을 소개하는 책이 있었다면 얼마나 좋았을까 하는 생각이 들었다.
-캐서린 스티븐스, 전 주한 미국대사, 한미 경제 연구소장

회원리뷰 (2건) 리뷰 총점10.0

혜택 및 유의사항?
[서평] 미국 한입에 털어 넣기 / 학고재 내용 평점5점   편집/디자인 평점5점 YES마니아 : 플래티넘 스타블로거 : 블루스타 인****깔 | 2021.01.04 | 추천0 | 댓글0 리뷰제목
어릴 때 '스페이스 잼'을 통해 미국에 대한 동경을 갖게 되었다. 미국에 있는 집에서 밤하늘을 바라보고 싶은 꿈과 서부지역에 위치하고 있는 사막의 거리를 드라이브를 하며 가고 싶은 꿈을 포기하지 않고자 언젠가 미국에서 사는 꿈이 현실로 이루어지도록 요즘에 영어공부를 하게 되었다.영어공부하면서 그동안 미국에 대해 몰랐던 부분들이 생겨나기 시작했다. 특히나 문제를 풀면서;
리뷰제목

어릴 때 '스페이스 잼'을 통해 미국에 대한 동경을 갖게 되었다. 미국에 있는 집에서 밤하늘을 바라보고 싶은 꿈과 서부지역에 위치하고 있는 사막의 거리를 드라이브를 하며 가고 싶은 꿈을 포기하지 않고자 언젠가 미국에서 사는 꿈이 현실로 이루어지도록 요즘에 영어공부를 하게 되었다.영어공부하면서 그동안 미국에 대해 몰랐던 부분들이 생겨나기 시작했다. 특히나 문제를 풀면서 미국에 대해 많은 정보를 알지 못해서 문제 푸는데 막힐 때가 많았다. 문화뿐만 아니라 지리, 정치, 사회에 대해 많은 지식을 쌓기 위해 어떤 것부터 알아야하는지 알아보고자 이 책을 보기 시작했다.

이 책의 이름은 『미국 한입에 털어넣기』이다.


이 책은 저자가 미국에 살면서 알게 된 정보들을 요약정리해서 미국에 가서 기본적으로 알아야할 개념을 설명해주는 미국에 대한 인문서이다.


이 책을 펼치게 되면 어른들 기준으로 미국에 대해 알려주는 것이 아니라 누구나 쉽게 미국에 알아가는 시간을 갖도록 해준다. 이 책만 보아도 미국에 대한 정보를 한번에 알 수 있도록 작지만 사실적인 이야기가 담아져 있는 책이라서 현재 유학이나 워홀 그리고 이민준비하는 분들에게 유용한 책이라 생각한다. 미국이 어떻게 만들어졌는지 역사와 사회 그리고 문화 등을 그동안 알지 못했던 진실을 알아가게 된다.

 

그림으로 알아가기 쉽게 미국을 한번에 파악하면서 미처 알지 못했던 새로운 사실을 알아가는 재미를 한 층 더 느끼게 해준다. 또한 아이엘츠를 준비하면서 미국에 대한 배경지식을 쌓을 수 있다.

책이 장문을 길게 설명을 늘어놓지 않았고 시험에만 나오는 요약본으로 만들어낸 책이라서 다른 책을 보지 않아도 이 책 하나만 보아도 미국에 대한 정보를 잊지 않도록 다양한 이야기를 전해주기도 한다. 이 책 하나하나 읽어나가므로써 지루하지 않고 금방 시간 가는 줄도 모르게 한권을 삼키게 하는 가독성을 갖게 해주는 효과를 주고 있어서 미국에 대한 흥미와 관심을 한 층 더 높이게 해준다.

미국에 대한 이야기를 간결하고 명쾌한 설명을 이 책으로 접하다보면 미국에 목적을 더욱더 다지게 해주는 계기가 생기게 된다.

이 책은 미국에 대한 지식이 부족한 분들에게 추천을 드리고 싶다.

이 책에 담아진 내용은 미국에 대한 가장 기본적인 정보만을 담아져 있어서 이 정보를 정말 모르고 이민이나 유학을 준비하고 있다면 아이엘츠나 토플 등 시험준비하는데 어려움을 겪을 수 있다. 그리고 미국에 가서 살려는 목적을 지니고 있다면 이 책으로 확실하게 그 나라의 사람으로써 가지고 있어야 할 지식을 지니고 있어야 할 필요가 있다. 외국인이 한국에서 살려면 기본적으로 한국문화를 알고 있어야 하는 것처럼 말이다.

따라서, 난 이 책을 통해 더욱더 미국에 대한 문화에 좀 더 많이 수시로 정보들을 찾아보며 알아가는 연습이 필요하다는 걸 느꼈다. 단순히 영어만 잘한다는 이유만 갖고 미국에 가는 것보다 그곳에서 이루어져 있는 법과 정치 사회 경제 등 기본적으로 정보를 알고 있는 상태로 대비하는 것이 더 낫지 않나라는 생각이 들었다. 그래서 더더욱 미국에 대해 수시로 탐색해가며 미국의 정서에 대한 생각도 해보는 것도 필요하다는 생각도 들었다.

이 책을 보며 더욱더 미국에서 일어나고 있는 소식과 이슈들을 많이 알아보며 언젠가 코로나가 종식된 이후에 미국을 밟을 날이 있을 때까지 남은 인생을 조만간 자리를 잡을 수 있는 기회를 하나하나 찾기 위해 이 책에서 하나하나 답을 찾아나갈 계획이다.

나에게 있어서 미국이라는 곳은 어릴 때부터 새로운 세상을 내다보게 해준 곳이어서 지금까지 동경하고 있는 곳이다(코로나 없는 상황을 바라보았을 때 느꼈던 생각이다).그래서 미국에 갈 수 있는 기회를 만들어보기 위해 영어를 오늘도 공부하고 있다. 그래서 미국에 대해 모든 것을 제대로 습득해서 미국에 밟을 수 있는 기회를 만들어 나갈 것이다.

이 책을 통해 앞으로 남은 인생에서 이루고 싶은 꿈들을 하나하나 만들어가며 앞으로 나갈 수 있는 열쇠를 찾을 수 있기를 바라며..

댓글 0 이 리뷰가 도움이 되었나요? 공감 0
포토리뷰 27. 미국 한입에 털어 넣기 내용 평점5점   편집/디자인 평점5점 네**리 | 2020.01.19 | 추천0 | 댓글0 리뷰제목
미국으로 유학 갈 때, 파견 근무 갈 때, 여행 갈 때, 미국인 친구들과 미국 정부의 정책 등에 대해 토론할 때, 미국의 역사와 문화에 대해 공부하고 싶을때,,, 쉽게 펼쳐볼수 있는 책,,,, < 역사와 지리,,, > < 시민, 시민권,,, > < 이민의 역사,,, > 여행 일주일 전, 비행기 안에서 곧 만날 친구를 떠올리며 펼쳐보는 책,,,, 추천합니다. ※ 이 리뷰는 도서출판 ";
리뷰제목

미국으로 유학 갈 때, 파견 근무 갈 때, 여행 갈 때, 미국인 친구들과 미국 정부의 정책 등에 대해 토론할 때, 미국의 역사와 문화에 대해 공부하고 싶을때,,, 쉽게 펼쳐볼수 있는 책,,,,

 

< 역사와 지리,,, >

< 시민, 시민권,,, >

< 이민의 역사,,, >

여행 일주일 전, 비행기 안에서 곧 만날 친구를 떠올리며 펼쳐보는 책,,,, 

추천합니다.

 

※ 이 리뷰는 도서출판 "학고재"에서 도서를 제공받아 작성하였습니다.

 

댓글 0 이 리뷰가 도움이 되었나요? 공감 0

한줄평 (1건) 한줄평 총점 10.0

혜택 및 유의사항 ?
구매 평점5점
좋아요 좋아요 좋아요 좋아요 좋아요 좋아요 좋아요
이 한줄평이 도움이 되었나요? 공감 0
p********7 | 2019.09.11
  •  쿠폰은 결제 시 적용해 주세요.
1   10,800
뒤로 앞으로 맨위로 aniAlar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