확장메뉴
주요메뉴


소득공제 오늘의책 2020 올해의 책
미리보기 카드뉴스 공유하기

스스로 행복하라

법정 | 샘터 | 2020년 01월 06일   저자/출판사 더보기/감추기
리뷰 총점9.7 리뷰 69건 | 판매지수 12
베스트
국내도서 top20 6주
정가
12,000
판매가
10,800 (10% 할인)
YES포인트
구매 시 참고사항
eBook이 출간되면 알려드립니다. eBook 출간 알림 신청
가방 속 책 한 권이라면 - 굿리더 스트링백/간식 접시 머그/디즈니 미키 타포린 보냉백/타포린백
8월 얼리리더 주목신간 : 귀여운 방해꾼 배지 증정
8월 전사
쇼핑혜택
1 2 3 4 5

품목정보

품목정보
출간일 2020년 01월 06일
쪽수, 무게, 크기 216쪽 | 322g | 133*198*15mm
ISBN13 9788946421158
ISBN10 8946421150

이 상품의 태그

카드 뉴스로 보는 책

책소개 책소개 보이기/감추기

MD 한마디

법정 스님 열반 10주기를 맞아 법정 스님의 맑고 향기로운 영혼이 담긴 글을 모은 산문집이 재출간되었다. 무소유의 삶을 실천하며 우리에게 깊은 울림을 주었던 법정 스님. 어떻게 살아야 할지 몰라 헤매고 있는 바로 지금의 우리에게 스님의 말씀은 길잡이가 되어 줄 것이다. - 에세이 MD 김태희

『무소유』, 『새들이 떠나간 숲은 적막하다』 등
법정 스님의 영혼을 울리는 명수필 재출간!

법정 스님 열반 10주기 특별판
샘터 50주년 지령 600호 기념판

2010년 3월 11일(음력 1월 26일) 법정 스님이 입적하고 10년이 흘렀다. 법정 스님의 유지에 따라 그의 맑고 향기로운 영혼이 담긴 글들이 더 이상 출간되지 않아 안타까워하는 독자가 많았다. 법정 스님 열반 10주기를 맞아, 그리고 샘터 50주년 지령 600호를 맞아, 저작권 관리를 포함하여 법정 스님의 뜻을 이어가고 있는 ‘(사)맑고 향기롭게’와 협의하여 샘터는 그의 글들을 다시 출간한다. 『스스로 행복하라』는 법정 스님이 남긴 글들 중 인생을 행복하게 살아가는 데 도움이 되는 글을 가려 뽑아 한 권의 책으로 묶은 것이다.

1장 ‘행복’에는 인생의 가치를 어디에 두어야 할지에 대한 법정 스님의 가르침을 담았고, 2장 ‘자연’에는 자연과 함께하는 충만한 삶을 설파하는 글들을 담았다. 3장 ‘책’에는 법정 스님이 『어린 왕자』, 『모모』, 『희랍인 조르바』 등 책에서 발견한 지혜를 전하며, 4장 ‘나눔’에는 “사랑한다는 것은 곧 주는 일이요, 나누는 일이다. 주면 줄수록, 나누면 나눌수록 넉넉하고 풍성해지는 마음이다”라고 말하는 법정 스님의 나눔의 메시지들이 담겨 있다.

일상의 삶 속에 갇혀 허우적거리는 우리에게 법정 스님은 이런 질문을 던진다. “우리는 가진 것만큼 행복한가?” 몸소 무소유의 삶을 실천하며 삶의 진리와 철학이 담긴 글로 우리에게 깊은 울림을 줬던 법정 스님. 집착에 사로잡혀 어떻게 살아야 할지 갈피를 못 잡고 있는 우리는 법정 스님이 남긴 글을 통해 인간다운 삶, 가치 있는 삶을 살 수 있는 지혜와 용기를 얻게 될 것이다.

목차 목차 보이기/감추기

서문 | 스스로 행복하라

1장 행복

지금 출가를 꿈꾸는 그대에게
화전민의 오두막에서
오두막 편지
박새의 보금자리
미리 쓰는 유서
텅 빈 충만

2장 자연

산에는 꽃이 피네
물소리 바람 소리
새들이 떠나간 숲은 적막하다
버리고 떠나기
장마철 이야기
달 같은 해, 해 같은 달
자연의 소리에 귀 기울이라
덜 쓰고 덜 버리기
숲속의 이야기

3장 책

새벽에 내리는 비
거룩한 가난
소리 없는 소리
영혼의 모음 - 어린 왕자에게 보내는 편지
파블로 카살스
태풍 속에서
두 자루 촛불 아래서

4장 나눔

나누어 가질 때 인간이 된다
무소유
여기 바로 이 자리
누가 복을 주고 벌을 주는가
물이 흐르고 꽃이 피더라
부자보다 잘 사는 사람이 되라

저자 소개 (1명)

책 속으로 책속으로 보이기/감추기

출가란 모든 집착과 얽힘에서 벗어나는 일입니다. 이것은 수행자에게만 해당되는 일이 아닙니다. 진정한 삶을 살아가려는 사람 누구에게나 이 출가 정신이 필요합니다. 지금까지 살아오면서 ‘이게 아닌데.’ 하는 생각이 든 적이 있다면 삶을 변화시켜야 하고, 낡은 타성에서 벗어나야 합니다. 이혼하고 집을 나오라는 소리가 아닙니다. 그릇된 생활 습관과 잘못된 업에서 벗어나라는 것입니다. 새로운 업을 지으라는 것입니다.
--- p.23

이제 내 귀는 대숲을 스쳐 오는 바람 소리 속에서, 맑게 흐르는 산골의 시냇물에서, 혹은 숲에서 우짖는 새소리에서, 비발디나 바흐의 가락보다 더 그윽한 음악을 들을 수 있다. 빈방에 홀로 앉아 있으면 모든 것이 넉넉하고 충분하다. 텅 비어 있기 때문에 오히려 가득 찼을 때보다도 더 충만하다.
--- p.68

‘바로 지금이지 다시 시절은 없다.’는 말. 한번 지나가 버린 과거를 가지고 되씹거나 아직 오지도 않은 미래에 기대를 두지 말고, 바로 지금 그 자리에서 최대한으로 살라는 이 법문을 대할 때마다 나는 기운이 솟는다. 우리가 사는 것은 바로 지금 여기다. 이 자리에서 순간순간을 자기 자신답게 최선을 기울여 살 수 있다면, 그 어떤 상황 아래서라도 우리는 결코 후회하지 않을 인생을 보내게 될 것이다.
--- p.82

석양 무렵인데 그날은 엷은 망사 같은 이내가 끼어 있었습니다. 차창 밖으로 얼핏 보니 이내 때문에 해가 달처럼 부옇게 떠 있었습니다. 해를 안고 가는 길 덕분에, 산마루가 바뀔 때마다 졌다가는 다시 떠 있는, 달 같은 해와 해 같은 달을 몇 번이고 볼 수 있었습니다. 그런데 그 빛이 볼 때마다 새로운 모습이라 자연의 아름다움 앞에 머리를 숙여 예배드리고 싶었습니다. 우리가 무량겁을 두고 끝없이 되풀이하고 있는 생과 사도 이 달 같은 해, 해 같은 달의 모습이 아닐까 하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 pp.109-110

홀로 있으면 비로소 내 귀가 열리기 때문에 무엇인가를 듣는다. 새소리를 듣고 바람 소리를 듣고 토끼나 노루가 푸석거리면서 지나가는 소리를 듣는다. 꽃 피는 소리를, 시드는 소리를, 지는 소리를, 그리고 때로는 세월이 고개를 넘으면서 한숨 쉬는 소리를 듣는다. 그러므로 듣는다는 것은 곧 내 내면의 뜰을 들여다보는 일이다.
--- p.143

해가 바뀌면 우리는 원하건 원하지 않건 이 육신의 나이를 하나씩 더 보태게 된다. 어린이나 젊은이는 나이가 하나씩 들어가는 것이고, 한창때를 지난 사람들에게는 한 해씩 빠져나가는 일이 된다. 이것은 누구에게나 해당되는 자연현상이다. 빠져나가는 세월을 아쉬워하고 허무하게 생각할 게 아니라 주어진 삶을 순간순간 어떻게 쓰고 있느냐에 보다 관심을 가져야 한다.
--- p.143

사람의 심성은 마치 샘물과 같아서 퍼낼수록 맑게 고인다. 퍼내지 않으면 흐리고 상한다. 많이 줄수록 많이 받는다. 주는 일 그 자체가 받는 일이므로, 받기 위해서가 아니라 그저 주고 싶어 줄 뿐이다. 사람은 이와 같은 행위를 통해 우리들 안에 잠들어 있는 인간을 불러일으킬 수 있다.
--- p.182

우리들이 필요에 의해서 물건을 갖게 되지만, 때로는 그 물건 때문에 적잖이 마음이 쓰이게 된다. 그러니까 무엇인가를 갖는다는 것은 다른 한편 무엇인가에 얽매인다는 것이다. 필요에 따라 가졌던 것이 도리어 우리를 부자유하게 얽어맨다고 할 때 주객이 전도되어 우리는 가짐을 당하게 된다는 말이다. 그러므로 많이 가지고 있다는 것은 흔히 자랑거리로 되어 있지만, 그만큼 많이 얽히어 있다는 측면도 동시에 지니고 있는 것이다.
--- p.187

출판사 리뷰 출판사 리뷰 보이기/감추기

“누가 내 삶을 만들어 줄 것인가.
오로지 내가 내 인생을 한 층 한 층 쌓아 갈 뿐이다.”
스스로 행복하라는 법정 스님의 목소리!


법정 스님은 1976년 처음 발간한 산문집『무소유』를 시작으로『새들이 떠나간 숲은 적막하다』,『버리고 떠나기』,『오두막 편지』 등 맑고 깊은 사색이 담겨 있는 주옥같은 수필집을 여러 권 출간했다. 하지만 그는 풀어놓은 ‘말빚’을 다음 생으로 가져가지 않겠다며 더 이상 출판하지 말라는 유언을 남겼다. 법정 스님이 집필한 대부분의 책이 절판되어 법정 스님의 글을 좋아하는 많은 사람들이 안타까워했다. 법정 스님의 열반 10주기를 맞는 2020년에는, 법정 스님이 생전에 깊은 인연을 맺은 샘터가 50주년이 되고 월간 「샘터」 지령 600호가 발간된다. 이에 샘터는 법정 스님의 유지를 받은 ‘(사)맑고 향기롭게’와 협의하여 법정 스님의 글들을 다시 출간한다. 「무소유」, 「텅 빈 충만」, 「산에는 꽃이 피네」, 「소리 없는 소리」 등 법정 스님의 영혼을 울리는 명수필이 다시 세상으로 나오게 된 것이다.

과거에 비해 물질적으로 풍요로운 세상이 되었지만 그만큼 행복해졌다고 자부할 수 있는 사람은 얼마나 될까? 법정 스님은 일찍이 “온갖 고통은 결국 집착에서 온다”, “불필요한 것으로부터 얼마만큼 홀가분해져 있느냐에 따라 행복의 문이 열린다”라고 말했다. “텅 비어 있기 때문에 오히려 가득 찼을 때보다도 더 충만하다”고도 했다. 그는 생애 마지막 시기를 강원도 산골의 화전민이 살던 주인 없는 오두막에서 직접 땔감을 구하고 밭을 일구면서 무소유의 삶을 살았다. 불필요한 것에 대한 집착을 버리고 비움으로써 행복하고 충만한 삶을 살았던 것이다.

법정 스님은 또한 자기 삶은 스스로 만들어 가야 한다고 역설했다. “누가 내 삶을 만들어 줄 것인가. 오로지 내가 내 인생을 한 층 한 층 쌓아 갈 뿐이다.” “사람은 누구나 자기 스스로 발견한 길을 가야 한다. 그래서 자기 자신의 꽃을 피워야 한다.” 법정 스님이 남긴 글에서 배울 수 있는 바람직한 삶의 자세는 마음속 집착을 비우고 자연과 가까이하며 다른 이들과 기쁨과 슬픔을 나누는 것이다. 진정한 행복은 스스로 만들어 가는 것이라고 일깨워 준다. 이 책의 제목 ‘스스로 행복하라’는 이와 같은 법정 스님의 가르침을 담고 있다.

“우리가 사는 것은 바로 지금 여기다.”
‘어떻게 살 것인가’에 대한 법정 스님의 가르침


32년 전 불일암에서 만난 법정 스님의 첫인상이 인자한 아저씨 같았다고 회고하는 김성구 샘터 발행인은 “자연과 멀어지면 병원과 가까워진다”, “건강하려면 제일 늦게 겨울옷으로 갈아입고, 덥다고 빨리 벗지 마라”, “젊었을 때는 나이가 하나씩 더해 가지만 나이가 들면 하나씩 줄어든다”, “잘 버릴수록 부자가 된다” 등 스님의 말씀이 삶의 지표가 되었다고 한다. 스님이 남기신 말씀과 글이 ‘어떻게 살 것인가’의 방향타 역할을 했다고 말한다.

법정 스님처럼 모든 집착을 끊어 내고 산속에 들어가 무소유의 삶을 살 수 있는 사람은 거의 없을 것이다. 하지만 그가 남긴 글들을 읽으면, 자신의 삶을 되돌아보고 ‘어떻게 살 것인가’, ‘행복이란 무엇인가’에 대해서 깊이 생각해보게 된다. 조금씩이라도 실제로 비워 나갈 수 있는 용기를 얻을 수 있을 것이다. 그러한 변화들이 모여 행복으로 이끌어 줄 것이다.

회원리뷰 (69건) 리뷰 총점9.7

혜택 및 유의사항?
포토리뷰 어떻게 살것인가? 내용 평점5점   편집/디자인 평점5점 a*****8 | 2022.04.28 | 추천0 | 댓글0 리뷰제목
법정스님은 [무소유] 책으로 유명하지죠? 무소유 말고도.. 책이 많으시더라구요.ㅎㅎ Mkyu에서 이책이 소개된 것을 보고 자세한 내용이 궁금하여 급하게 읽게 되었습니다.^^ 책 제목 부터가 마음에 듭니다. 스스로 행복하라...역시 모든 것은 스스로에게 달린것 같아요. "일상의 삶 속에서도 소용돌이나 늪에 갇혀 허우적 거리는 것이 아니라 거기에서 헤쳐 나올 수 있어야 합니다.;
리뷰제목

법정스님은 [무소유] 책으로 유명하지죠?
무소유 말고도.. 책이 많으시더라구요.ㅎㅎ
Mkyu에서 이책이 소개된 것을 보고
자세한 내용이 궁금하여 급하게 읽게 되었습니다.^^

책 제목 부터가 마음에 듭니다.
스스로 행복하라...역시 모든 것은
스스로에게 달린것 같아요.


"일상의 삶 속에서도 소용돌이나 늪에 갇혀
허우적 거리는 것이 아니라
거기에서 헤쳐 나올 수 있어야 합니다.
그것은 우리가 마음 먹기에 달려 있습니다."



모두 알고 있습니다.
우리가 마음먹기에 달려있어요..
마음먹기가 가장어려운것 같습니다.

"즉시현금 갱무시절"
바로 지금이지 다시 시절은 없다.
이 자리에서 순간순간을 자기 자신답게
최선을 귀울여 살수 있다면,
그 어떤 상황 아래서라도
우리는 결코 후회하지 않을 인생을 보내게 될 것이다.


지금은 다시 오지 않습니다. 마음이 찡~ 합니다.
지금 이시간...이순간..아까운 시간이 흐르는 것 같아요.
아까운 이시간 자신답게
최선을 다해야 할것같습니다.
즉시현금갱무시절!

책을 읽는 내내 마음이 편안하여 좋았습니다.

머리로 생각만 하지 말고 행동으로 옮겨야 할것 같아요.

칩착을 버리고 나눌줄 아는 사람,
스스로 행복한 사람이 되어 보겠습니다.

 

 

 

댓글 0 이 리뷰가 도움이 되었나요? 공감 0
구매 스스로 행복하라 내용 평점4점   편집/디자인 평점4점 YES마니아 : 플래티넘 스타블로거 : 수퍼스타 | 2021.12.02 | 추천0 | 댓글0 리뷰제목
우주적인 조화의 힘   스스로 행복하라는 책에서는 꽃을 비유해서 나 자신을 표현했다.   꽃도 저마다 자기 나름의 모습을 지니고 있다고 한다. 빛깔과 모양과 향기 또한 마찬가지이다. 모두 자기 나름의 특성을 발휘하고 내면에 지닌 맑고 아름다운 그런 요소들을 마음껏 발산하고 있다.   자연은 우리에게 위대하게 가르침을 주고 삶에 교훈을 주고 있으므로 교사;
리뷰제목

우주적인 조화의 힘

 

스스로 행복하라는 책에서는 꽃을 비유해서 나 자신을 표현했다.

  꽃도 저마다 자기 나름의 모습을 지니고 있다고 한다. 빛깔과 모양과 향기 또한 마찬가지이다. 모두 자기 나름의 특성을 발휘하고 내면에 지닌 맑고 아름다운 그런 요소들을 마음껏 발산하고 있다.

  자연은 우리에게 위대하게 가르침을 주고 삶에 교훈을 주고 있으므로 교사라고 표현합니다. 그러므로 자연을 본 받아 사람은 자기 몫의 삶을 살 줄 알아야 한다.

댓글 0 이 리뷰가 도움이 되었나요? 공감 0
구매 스스로 행복하라 내용 평점5점   편집/디자인 평점5점 YES마니아 : 골드 스타블로거 : 블루스타 소***이 | 2021.08.10 | 추천0 | 댓글0 리뷰제목
요즘 휴대폰으로 책을 보는 세상이고 나 역시 핸드폰으로 책을 본다 하지만 이런 책은 종이로 봐야 제맛이 나지 않을까 어디든 앉아서 이 책을 보며 마음의 위안을 얻고 제목 그대로 스스로 행복하라 그러고 싶지만 어디 그렇게 되기가 쉽나 나 스스로 나는 괜찮은 사람이다 난 멋진 사람이다 생각하며 스스로 좋은사람이라 생각하며 다른사람에게도 관대해지고 요즘은 눈만 마주쳤다 해;
리뷰제목
요즘 휴대폰으로 책을 보는 세상이고 나 역시 핸드폰으로 책을 본다 하지만 이런 책은 종이로 봐야 제맛이 나지 않을까 어디든 앉아서 이 책을 보며 마음의 위안을 얻고 제목 그대로 스스로 행복하라 그러고 싶지만 어디 그렇게 되기가 쉽나 나 스스로 나는 괜찮은 사람이다 난 멋진 사람이다 생각하며 스스로 좋은사람이라 생각하며 다른사람에게도 관대해지고 요즘은 눈만 마주쳤다 해도 사고가 나는 세상이니 사람들이 이런 책을 많이 읽고 조금이라도 마음속에 있는 화가 풀어졌음 좋겠다는 생각이들었다
댓글 0 이 리뷰가 도움이 되었나요? 공감 0

한줄평 (152건) 한줄평 총점 9.0

혜택 및 유의사항 ?
평점5점
마음이 편안해 지는 책 입니다.
이 한줄평이 도움이 되었나요? 공감 0
a*****8 | 2022.04.28
구매 평점4점
잘읽었습니다.
이 한줄평이 도움이 되었나요? 공감 0
YES마니아 : 플래티넘 | 2021.12.02
구매 평점5점
잘읽었습니다
이 한줄평이 도움이 되었나요? 공감 0
YES마니아 : 골드 소***이 | 2021.08.10
뒤로 앞으로 맨위로 aniAlar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