확장메뉴
주요메뉴


소득공제
미리보기 공유하기

내 이웃의 살인마

: 작가 8인의 크라임 앤솔러지

첫번째 리뷰어가 되어주세요 | 판매지수 84
정가
13,800
판매가
12,420 (10% 할인)
YES포인트
가방 속 책 한 권이라면 - 굿리더 스트링백/간식 접시 머그/디즈니 미키 타포린 보냉백/타포린백
〈2022 한국 문학의 미래가 될 젊은 작가〉- 투표 참여 회원 전원 1천원 상품권 증정!
8월 얼리리더 주목신간 : 귀여운 방해꾼 배지 증정
MD의 구매리스트
8월 전사
쇼핑혜택
1 2 3 4 5

품목정보

품목정보
출간일 2019년 12월 26일
쪽수, 무게, 크기 364쪽 | 406g | 140*210*18mm
ISBN13 9791158885908
ISBN10 1158885903

이 상품의 태그

책소개 책소개 보이기/감추기

살인마에 관한 색다르고 흥미로운 크라임 단편 앤솔러지 『내 이웃의 살인마』가 황금가지에서 출간되었다. 추리 미스터리에서 호러, 오컬트, 판타지까지 장르를 넘나들며 8인의 작가들이 펼쳐보이는 '살인마'에 관한 단편소설집. 연쇄살인마를 쫓는 펜션 주인, 갑자기 연쇄살인마와 맞닥뜨려 스무고개 게임을 통해 목숨을 부지해야 하는 청년, 시골 마을에서 벌어지는 기이한 죽음들, 한밤중에 만나게 된 기억을 잃은 여자와 의문의 운전자, 대학시절 절친의 육아 스트레스가 불러온 참극과 수상한 여자, 신선과 호랑이의 살인마를 붙잡기 위한 활약, 밤마다 세탁기 안에서 들려오는 기이한 소리와 위층에 사는 미청년, 유튜버 애인이 살인마일지 모른다는 의문을 품은 사내 등 잔인하거나 강렬한 살인 묘사보다는 '살인마'라는 소재를 다양한 시각에서 바라보며 흥미롭게 이야기를 풀어낸다.

저자 소개 (8명)

출판사 리뷰 출판사 리뷰 보이기/감추기

혼자 온 손님
이혼과 은퇴 후, 외딴곳에 펜션 운영을 하며 노후를 보내려던 나. 그러나 생각보다 손님은 적고 기나긴 지루함과 무료함에 시달리던 어느 날, 손님 하나가 찾아온다. 낚시를 한 듯 비린내가 진동하는 트렁크에서 꺼내든 가방은 볼링공 두 개가 들어간 듯 묵직하고, 때마침 라디오에서 잔혹한 살인사건에 대한 뉴스가 흘러나온다.

악마의 장난
비디오방에서 갑자기 총을 들고 들이닥친 한 사내가 밑도끝도없이 스무고개를 제안한다. 죽음의 위협 속에서 기지를 발휘하여 어떻게든 빠져나가려 묘수를 쓰지만, 그때마다 예상과 다른 전개가 기다린다.

앞뜰과 뒷동산에
남편을 따라 시골 마을로 이사를 온 쌍둥이 엄마는, 초면부터 살갑게 맞아주며 아이까지 챙겨주는 박 씨 아주머니에게 호감을 느낀다. 아주머니는 이 마을에서 부인들은 다 죽어나가고 자기밖에 없다며 의미심장한 말을 흘리는데.

손가락 트렁크
기억을 잃고 벌판에서 헤매던 여자는 마침 지나가던 한 사내의 자동차를 얻어타게 된다. 최근 살인 후 손가락만 챙기는 살인범 때문에 뒤숭숭한 와중에, 자동차의 트렁크에선 마치 손가락으로 두드리는 듯한 소리가 들려온다.

미영
대학 시절 절친이었지만 현재는 소원해진 미영에게서 전화가 걸려온다. 출산후 우울증에 시달리던 미영의 하소연에, 한번 만나기로 약속을 정하지만 정작 미영의 집에 찾아간 날 나를 기다리고 있던 것은 미영의 싸늘한 시신이었다.

귀매
신선 설원과 호랑이 호는 우연히 들른 주막에서 호랑이에게 죽임당했다는 시체 이야기에 놀란다. 한사코 자신이 저지른 일이 아니라는 호를 데리고 설원은 사건의 중심에 다가간다.

세탁기가 있는 반지하
반지하지만 싼 값에 거의 새거인 세탁기가 옵션이라는 말에 덜컥 계약한 효정. 윗층에 산다는 미남 지현과 친분까지 생겨 기분이 좋은 와중에, 이사온 밤에 세탁기에서 나타난 귀신 때문에 기겁을 한다.

연출자 X
유튜버로 인기있는 여자친구 성미를 둔 하민은, 성미가 사실은 살인자라며 자신에게 협조해 달라는 사내의 제안에 당황한다. 그런데 놀랍게도 성미의 말은 하나둘 거짓으로 밝혀지고, 점차 여자친구에 대한 의심이 커져간다.
  •  쿠폰은 결제 시 적용해 주세요.
1   12,420
뒤로 앞으로 맨위로 aniAlar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