확장메뉴
주요메뉴


소득공제
미리보기 공유하기

밥 먹고 갈래요? 6

[ 완결 ]
오묘 글그림 | 재미주의 | 2020년 01월 16일   저자/출판사 더보기/감추기
리뷰 총점10.0 리뷰 3건 | 판매지수 1,392
베스트
만화/라이트노벨 top100 2주
정가
13,000
판매가
11,700 (10% 할인)
YES포인트
신상품이 출시되면 알려드립니다. 시리즈 알림신청
eBook이 출간되면 알려드립니다. eBook 출간 알림 신청
소중한 당신에게 5월의 선물 - 산리오 3단 우산/디즈니 우산 파우치/간식 접시 머그/하트 이중 머그컵
[만화] 골라보자! 추천신간, 놓치지 말자! 무료배송
스토리를 보니 띵작이로다 : MD추천 히든만화
5월 전사
5월 쇼핑혜택
1 2 3 4 5

품목정보

품목정보
출간일 2020년 01월 16일
쪽수, 무게, 크기 280쪽 | 422g | 140*200*20mm
ISBN13 9788901238951
ISBN10 8901238950

이 상품의 태그

책소개 책소개 보이기/감추기

“바~압!”
맛깔 나는 음식과 사랑하는 사람이 있는
완벽한 식탁 위 이야기


한밤중 찾아온 야식 욕구를 매콤 달달한 곤약떡볶이로 달래고, 월급날 두둑하게 장을 봐 만든 푸짐한 불고기 반찬에 행복해하고, 고된 야근을 마치고 간단하게 김부각을 만들어 하루를 마무리하는 자취생 백미이의 소소하지만 맛깔난 음식 이야기 『밥 먹고 갈래요?』의 마지막 권이 출간되었다. 이태와 장거리 연애를 하게 되어 불안해진 미이는 오랜만에 이태와 집밥을 해먹으며 다시금 행복해지고, 동생이 독립한 후 혼자만의 식탁을 즐기며 새로운 먹방 라이프를 만들어간다. 따뜻한 색채에 담긴 잔잔한 감성이 아기자기한 혼자 살기 에피소드들과 어우러져 독자들에게 새로운 재미와 감동을 주었던 『밥 먹고 갈래요?』의 마지막 이야기들을 만나보자.

목차 목차 보이기/감추기

episode 163 평범한 반찬화
episode 164 당면샐러드화
episode 165 닭강정화
episode 166 소시지강정화
episode 167 달고나빵화
episode 168 짜장라면화
episode 169 마른오징어에 마요네즈화
episode 170 곤약떡볶이화
episode 171 라면죽화
episode 172 볶음라면화
episode 173 말캉계란찜화
episode 174 계란초밥화
episode 175 김부각화
episode 176 밥전화
episode 177 양배추당면전골화
episode 178 황태해장국화
episode 179 시금치화
episode 180 참치김치찌개, 돼지불고기화
episode 181 고기가득카레화
episode 182 김밥화
episode 183 탕수육화
episode 184 만두피자화
episode 185 초간단 김치덮밥화
episode 186 계란말이김밥화
episode 187 불고기화
episode 188 컵피자화
episode 189 냉장고 털이화
episode 190 짜장면화
episode 191 반찬몽땅비빔밥화
episode 192 오이냉국화
episode 193 찹스테이크화
episode 194 김치말이국수화
episode 195 시장호박식혜화
episode 196 소고기미역국화

저자 소개 (1명)

출판사 리뷰 출판사 리뷰 보이기/감추기

『아는 사람 이야기』 『스튜디오 짭쪼롬』 오묘 작가의
한입 가득 눈으로 먹는 만화 『밥 먹고 갈래요?』 완결편


하나하나 공들여 나를 위한 밥상을 차리고, 주변 사람들을 생각하며 정성껏 요리하는 미이의 정감 넘치는 레시피는 초보자들도 쉽게 따라할 수 있도록 친절하다. 회사 때문에 처음으로 본가를 떠나 고양이와 함께 자취를 시작한 혼자살기 초보. 얕은 언덕길을 오르는 동안 시장 구경을 하면서 맛난 시장호박식혜를 마실 수 있는 곳을 첫 자취집으로 고른다. 남자친구와 함께 냉장고 재료 다 털어서 만든 비빔밥을 양푼 째 먹으면서 맛있다 떠들며 행복해한다. 연휴 기간 심심한 자매는 옛날 기억이 새록새록 떠오르는 달고나빵을 만들고, 아옹다옹 싸운 후에 참치김치찌개와 돼지불고기로 화해한다.

닭강정, 소시지, 짜장라면, 계란찜, 황태해장국, 고기가득카레, 김치덮밥 등 소박한 상차림이지만 즐겁게 요리하고 맛있게 먹는 미이를 보며 독자들도 함께 하루의 피로를 싹 날려낸다. 네이버 웹툰에서 장장 4년 동안 200여 개의 에피소드를 연재하며 독자들의 뜨거운 응원을 받은 오묘 작가의 음식 이야기는 이제 막 혼자 살기 시작한 자취 초년생에게, 지치고 힘든 사회생활의 첫 발을 디딘 직장인들에게, 손 꼭 잡고 주머니에 넣어 산책하기만 해도 좋은 연애 초기의 연인들에게 공감과 위로와 행복을 주었다. 미이가 남자친구 이태에게 특별한 생일밥을 먹이기 위해 수줍게 건넨 말처럼, 오묘 작가는 밥 냄새 사람 냄새 솔솔 나는 행복한 이야기를 보여주며 말한다. “여러분, 밥 먹고 갈래요?”

회원리뷰 (3건) 리뷰 총점10.0

혜택 및 유의사항?
구매 마지막으로 밥 먹고 갈래요? 내용 평점5점   편집/디자인 평점5점 평* | 2020.12.08 | 추천0 | 댓글0 리뷰제목
-밥 먹고 갈래요? 6-오묘 작가의 '밥 먹고 갈래요?' 시리즈의 마지막 권이다.이 웹툰의 따스한 분위기에 나도 모르게 휩쓸려서6권 시리즈 전체를 구매하고 말았다.이 시리즈의 진가는 어느 날 아무생각없이 집어들어읽었을 때 드러난다고 생각한다.그림체와 소재의 따스함은 언제 봐도마음속에 잘 젖어든다.앞으로도 오묘 작가의 이런 힐링물을 보고 싶다.;
리뷰제목
-밥 먹고 갈래요? 6-
오묘 작가의 '밥 먹고 갈래요?' 시리즈의 마지막 권이다.
이 웹툰의 따스한 분위기에 나도 모르게 휩쓸려서
6권 시리즈 전체를 구매하고 말았다.
이 시리즈의 진가는 어느 날 아무생각없이 집어들어
읽었을 때 드러난다고 생각한다.
그림체와 소재의 따스함은 언제 봐도
마음속에 잘 젖어든다.
앞으로도 오묘 작가의 이런 힐링물을 보고 싶다.
댓글 0 이 리뷰가 도움이 되었나요? 공감 0
구매 밥 먹고 갈래요? 내용 평점5점   편집/디자인 평점5점 YES마니아 : 골드 m******r | 2020.12.07 | 추천0 | 댓글0 리뷰제목
오묘 작가님 만화는 내용도 좋고 그림체도 귀여워서 다른 시리즈들도 모두 좋아하는데요, 그 중 밥 먹고 갈래요? 시리즈는 모두 모으게 되었네요~ 먹방 만화에다가 So cute한 그림체... 정말 취향 저격입니다. 일본만화 중에 이런 스타일의 만화들이 많은 것 같은데, 우리나라에서는 오묘 작가님 만화... 아주아주 좋은 것 같아요. 추천합니다. 매 화마다 새로운 음식들이 주제로 나오는;
리뷰제목

오묘 작가님 만화는 내용도 좋고 그림체도 귀여워서 다른 시리즈들도 모두 좋아하는데요, 그 중 밥 먹고 갈래요? 시리즈는 모두 모으게 되었네요~ 먹방 만화에다가 So cute한 그림체... 정말 취향 저격입니다. 일본만화 중에 이런 스타일의 만화들이 많은 것 같은데, 우리나라에서는 오묘 작가님 만화... 아주아주 좋은 것 같아요. 추천합니다. 매 화마다 새로운 음식들이 주제로 나오는데 정말 한장한장 넘길수록 신이 나요!

댓글 0 이 리뷰가 도움이 되었나요? 공감 0
구매 밥 먹는 이야기 마지막째 [만화-밥 먹고 갈래요? ] 내용 평점5점   편집/디자인 평점5점 YES마니아 : 골드 스타블로거 : 골드스타 책****벤 | 2020.06.23 | 추천2 | 댓글2 리뷰제목
투닥투닥 청춘의 이야기가 이 책으로 끝맺음을 했다. 한동안 맛있게 먹고 있는 커플을 보면서 즐거웠고 애잔했고 응원했는데 아쉽다. 더 계속 끌어나가는 데에 작가의 어려움이 있었을 것으로 짐작은 하지만. 밥 먹고 산다는 건 뭘까? 밥을 먹기 위해서는 일을 해야 하고 일을 하기 위해서는 밥을 먹어야 하는데, 어느 것이 얼마나 더 중요한 일이 되는가에 따라, 주어진 상황에 따;
리뷰제목

투닥투닥 청춘의 이야기가 이 책으로 끝맺음을 했다. 한동안 맛있게 먹고 있는 커플을 보면서 즐거웠고 애잔했고 응원했는데 아쉽다. 더 계속 끌어나가는 데에 작가의 어려움이 있었을 것으로 짐작은 하지만.

 

밥 먹고 산다는 건 뭘까? 밥을 먹기 위해서는 일을 해야 하고 일을 하기 위해서는 밥을 먹어야 하는데, 어느 것이 얼마나 더 중요한 일이 되는가에 따라, 주어진 상황에 따라 밥은 고난이 되기도 하고 축복이 되기도 한다. 똑같은 한끼라지만 사람마다 똑같을 수는 없다. 어떤 밥이 되어야 하는지, 밥을 먹기 위해 어떤 일을 해야 하는지, 요즘과 같은 문명 시대에 생각할 거리는 더 많아졌다.  

 

하루의 행복이라는 것이 별 것 아닐 수도 있다. 누구나 하루 세 번 밥 먹는다는 것은 같을 것이고(두 번이이나 네 번 먹는 사람도 있겠지만), 먹고 싶은 밥이라든가 할 수 있는 솜씨로 만든 밥을 먹고 충족감을 느끼면 그것으로 족하겠지만 어떤 식으로든 아쉬움이 남는 일인 모양이다. 더 잘 먹기 위해 또는 더 비싼 것을 먹기 위해 아니면 더 귀한 것을 먹기 위해 요모조모 도모하는 이들도 많은 세상이니까.

 

작가가 더 재미있는 만화를 그릴 수 있게 되기를 기대한다.

댓글 2 2명이 이 리뷰를 추천합니다. 공감 2

한줄평 (4건) 한줄평 총점 9.6

혜택 및 유의사항 ?
구매 평점5점
밥 먹고 갈래요 시리즈 좋아요~
이 한줄평이 도움이 되었나요? 공감 0
YES마니아 : 골드 m******r | 2020.10.21
구매 평점4점
재미있어요
이 한줄평이 도움이 되었나요? 공감 0
YES마니아 : 플래티넘 g***1 | 2020.10.01
구매 평점5점
재밌어요
이 한줄평이 도움이 되었나요? 공감 0
양*경 | 2020.04.06
  •  쿠폰은 결제 시 적용해 주세요.
1   11,700
뒤로 앞으로 맨위로 aniAlar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