확장메뉴
주요메뉴


파트너샵보기 공유하기
중고도서

바다의 눈

김명수 | 창비 | 1995년 10월 31일   저자/출판사 더보기/감추기
정가
3,500
중고판매가
1,030 (71% 할인)
상태?
사용 흔적 약간 있으나, 대체적으로 손상 없는 상품
YES포인트
구매 시 참고사항
  • 중고샵 판매자가 직접 등록/판매하는 상품으로 판매자가 해당 상품과 내용에 모든 책임을 집니다.

[중고샵] 매장ON! 매장 배송 온라인 중고 서비스
[중고샵] 판매자 배송 중고 추천 인기샵 특별전
[중고샵] 매장ON! 대구물류편: 버뮤다대구지대
쇼핑혜택
현대카드
1 2 3 4 5

품목정보

품목정보
출간일 1995년 10월 31일
쪽수, 무게, 크기 132쪽 | 125*200*20mm
ISBN13 9788936421366
ISBN10 8936421360

중고도서 소개

사용 흔적 약간 있으나, 대체적으로 손상 없는 상품

책소개 책소개 보이기/감추기

단정한 리듬, 결곡하고 투명한 서정으로 독특한 시세계를 구축한 시인의 다섯번째 시집. 산업화의 물결에 떠밀려 소외된 도시 변두리 이웃들의 간난과 신산에 찬 삶을 노래하는 한편으로, 삶의 근원을 바라보고 인간과 자연의 본질적인 문제를 꿰뚫어보는 직관과 사색의 세계를 보여준다. * 제1회 한국해양문학상 우수상 수상

목차 목차 보이기/감추기

1. 어제의 바람은 그치고
지하수
꽃 필 때 잎이
보석에게
대답
어제의 바람은 그치고
백로
우리는 절벽을 땅이라고 한차례 불러본 적 있었던가
오늘 아침 방파제 보인다
부언
어디서 당신을 보았던가

2. 발자국
발자국
박새들
이별
작은 공간
묘지 옆으로 나는 길
바다의 눈
의림 국민학교
새잎
자건거
엄나무 생각
목부용
선고상장(先考上狀)

3. 야방고
야방고
밤고양이
솔방울
야간근무자
산업도로 3
황지여인숙
8월의 해안선
해안초소
겨울 처녀들
밑그림
산재병원
설악이 금강에게

4. 안산에서
행려인
이주단지
관우물
안산에서
부루지
유적들
원곡동
가사미산
고압선 철탑
고향 안개
반변천

5. 엄마, 바람 분다
사랑
쇠무릎지기
엄마, 바람 분다
답신
너 속의 너
가진에 와서
봄날
갈옷
기억의 저편

발문/정호승
후기
  •  쿠폰은 결제 시 적용해 주세요.
1   1,030
뒤로 앞으로 맨위로 aniAlarm